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산바람
http://blog.yes24.com/kse1003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산바람
이런 저런 책을 읽으며 서평을 주로 올리고 있습니다. 다른 글도 올리고 싶지만 아직 준비중입니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2·13·14·15·16·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8월 스타지수 : 별19,68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서평단 모집
서평단 발표
일상/생각
공부
여행
유머
교육
관찰
이벤트
산야초 이야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서평단 서평
일반 서평
동아일보 서평 응모
한줄평
영화
2017 결산
책 속의 지혜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무릇꽃 여우팥꽃 맨드라미꽃 하늘타리꽃 하늘타리열매 채송화꽃 솔나리꽃 진노랑상사화 백일홍꽃 왕원추리꽃
2022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친구1
출판사
친구2
친구 3
최근 댓글
쇠비름이 뭔지 아는데 먹는 거였어요?.. 
쇠비름은 많이 들어본 것 같기도 하네.. 
산바람님^^ 비굴한 쓰러짐이 아.. 
어제 배초향과 언뜻 보면 같아 보여요.. 
부부사이라도 친한 벗처럼 지낼 수 있.. 
새로운 글

2022-06-15 의 전체보기
치커리꽃 | 산야초 이야기 2022-06-15 07:45
http://blog.yes24.com/document/1642850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치커리꽃

우리가 먹는 채소의 일종인 치커리꽃이 피었습니다. 대부분의 채소들은 꽃이 피기 전에 먹기 때문에 평상시에는 꽃을 볼 수 없지만 그들도 꽃을 피우고씨를 맺어 다음 세대를 준비합니다. 우리가 알고 있는 잎채소들은 대부분 꽃을 피우고 씨를 맺으며 생을 마감합니다. 주변에서 다양한 채소의 꽃을 찾아보세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6)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0        
카푸친 수도사들이 남긴 색 | 공부 2022-06-15 07:3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642849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컬러愛 물들다

밥 햄블리 저/최진선 역
리드리드출판 | 2022년 05월

카푸친 수도사들이 남긴 색

성 프란치스코의 가르침대로 살고자 프란치스코 수도회를 나온 카푸친 수도사에서 비롯된다. 이들로 구성된 카푸친 작은 형제회는 지역 주민으로부터 갈색 천을 기부 받아 수도복을 제작했다. 등까지 내려오는 길고 끝이 뾰족한 카푸치두건은 멀리서도 카푸친 수도사를 알아볼 수 있게 됐다. p.177

우유를 넣은 에스프레소의 모습이 카푸친 수도사들이 입는 수도복의 색깔과 비슷하다 하여 카푸치노라는 말이 유래했다. 소박한 생활을 했던 이탈리아 신앙 공동체의 의복이, 상위계층이 즐기던 커피하우스의 음료의 이름에 영향을 주었다니 그 흐름이 역석적인 것 같다. p.178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6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트랙백이 달린 글
한밤의 미술관
스크랩이 많은 글
[서평단 모집]『쓰기의 쓸모』
[서평단 모집]『붓다의 기도』
[서평단 모집]『아름다운 나라의 슬픈 미로』
[서평단 모집]『디자인과 철학의 공간 우리 ..
[서평단 모집]『우리는 사랑의 얼굴을 가졌고..
많이 본 글
오늘 101 | 전체 705876
2015-02-02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