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ksjice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ksjice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ksjice
ksjice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4,58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혼공 중인데 도움이 .. 
잘 읽었습니다. 운동 .. 
리뷰 읽으며 메자닌을.. 
서평 감사합니다~~ .. 
독자님, 안녕하세요? .. 
새로운 글
오늘 5 | 전체 11843
2019-05-15 개설

2021-02-23 의 전체보기
반려동물 | 기본 카테고리 2021-02-23 17:47
http://blog.yes24.com/document/1389940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최강 대결 개와 고양이

이마이즈미 다다아키 글/김한나 역
생각의집 | 2021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책은 #반려동물 을 전반적으로 이해 할 수 있는 책이다. 특히 귀여운 개 ?? 와 고양이 ?? 에 대해 알 수 있다.

개와 고양이의 오감, 운동 능력, 지력, 감정, 생활 등에 관해서 55가지 항목을 예로 들어 비교하여 ‘55회 대결’을 펼친다.

반려동물은 또 하나의 가족으로 우리와 함께 살아가고 있다. 함께 생활하는 개나 고양이를 키우는 보호자라면 일상에서 자주 마주하는 상황에서 그들의 속마음이 궁금해진다.

예를 들면 우리 가족과 함께 살고 있는 반려동물이 어디가 아픈 것은 아닌지, 우울해 보이는데 정말 그런 것인지, 그들과 진정으로 교감하고 싶은데 불편한 것은 없는지, 어떤 환경에서 생활해야 좋은지 등 말이다.

하지만 그들의 의사소통 방식은 우리와는 조금 다르다. 말을 할 수 없기 때문에 표정과 몸짓으로 언어를 전달하고 소통한다.

즉 반려동물의 몸짓 언어만 제대로 알아도 우리 집 댕댕이와의 진정한 교감을 나눌 수 있다는 것이다.

이 책을 읽고 평소 몰랐던 개 ?? 와 고양이 ???? 의 행동에 대해 자세히 알게 되었다.

반려동물은 인간의 말을 할 수 없으니 우리에게 몸짓과 행동으로 말하고 있다.

이 책을 읽고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은 그들의 속마음을 이해하려는 노력이 필요한 것 같다.

반려견과 좀 더 행복한 소통을 하고 싶다면 ...

마지막으로 개와 고양이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주는 간단하고 재미나는 최강 대결을 통해서 개와 고양이 차이와 성향을 이해하고, 편견을 없애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책이므로 반려동물을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필독서 같다.

?? 책속으로:

단독으로 생활하고 혼자 힘으로 먹잇감을 사냥해온 고양이는 예민한 ‘오감’과 ‘운동능력’이 개보다 조금 뛰어나다.

반대로 개는’감정’이나 ‘생활’에서 승률이 높고 자신을 제외한 누군가와의 소통을 중요하게 생각한다.

오로지 리더만을 존경하고 사랑해주는 개. 마이페이스로 살면서도 주인을 응석부려도 되는 상대라고 인식하는 고양이.

생활 태도나 기질도 전혀 다르지만 둘 다 귀엽고 소중한 반려동물이라는 점은 분명하다.

#도서협찬 #최강대결개와고양이 #생각의지부 #동물사랑 #개 #고양이 #개와고양이특징 #책 #글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사주 | 기본 카테고리 2021-02-23 15:13
http://blog.yes24.com/document/1389877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이동헌의 사주강론 1

이동헌 저
지식과감성# | 2021년 0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 사람이 불쌍해서 죽을 정도는 돼야 한다. 타인에게 그만큼 마음을 쏟아 봐라.

작년에 이 책의 저자 책 사주강의 상,하권을 읽었는데 이번에는 사주강론 으로 만났다. 이 책으로 뭔가 사주에 대해 더 정통적이고 제대로 배워보고 싶었다.

사주(四柱)란 태어난 년, 월, 일, 시를 말하며 팔자(八字)는 사주를 10간(갑, 을, 병, 정, 무, 기, 경, 신, 임, 계)과 12지(자, 축, 인, 묘, 진, 사, 오, 미, 신, 유, 술, 해)로 대비해서 년 10간중 한개와 12지중 한개, 월 10간중 한개와 12지중 한개, 월 10간중 한개와 12지중 한개, 일 10간중 한개와 12지중 한개, 시 10간중 한개와 12지중 한개 도합 8자를 말하는 것이다.

옛말에 #운칠기삼 #運七技三 이라는 말이 있다.

사람이 살아가면서 일어나는 모든 일의 성패는 운에 달려 있는 것이지 노력에 달려 있는 것이 아니라는 말이다.

아무리 노력해도 일이 이루어지지 않거나, 노력을 들이지 않았는데 운 좋게 어떤 일이 성사되었을 때 쓰는 말이다.

자신의 주위에 어떤 사람이 있는데, 별로 노력을 하지 않았는데도 하는 일마다 잘되어 성공을 거둘 경우, 인생사는 모두 운수나 재수에 달려 있어 인간의 노력 가지고는 되지 않는다는 체념의 뜻으로 쓰기도 한다.

운이 7할이고, 재주(노력)가 3할이라는 뜻이다. 곧 모든 일의 성패는 운이 7할을 차지하고, 노력이 3할을 차지하는 것이어서 결국 운이 따라주지 않으면 일을 이루기 어렵다는 뜻이다. 이와 관련된 중국 설화가 전해지고 있는데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한 선비가 자신보다 변변치 못한 자들은 버젓이 과거에 급제하는데, 자신은 늙도록 급제하지 못하고 패가망신하자 옥황상제에게 그 이유를 따져 물었다.

옥황상제는 정의의 신과 운명의 신에게 술 내기를 시키고, 만약 정의의 신이 술을 많이 마시면 선비가 옳은 것이고, 운명의 신이 많이 마시면 세상사가 그런 것이니 선비가 체념해야 한다는 다짐을 받았다. 내기 결과 정의의 신은 석 잔밖에 마시지 못하고, 운명의 신은 일곱 잔이나 마셨다.

옥황상제는 세상사는 정의에 따라 행해지는 것이 아니라 운명의 장난에 따라 행해지되, 3푼의 이치도 행해지는 법이니 운수만이 모든 것을 지배하는 것은 아니라는 말로 선비를 꾸짖고 돌려보냈다.
승마나 경마에도 운칠기삼과 비슷한 용어가 있다.

마칠기삼(馬七騎三)이 그것인데, 말이 뛰는 데는 말 본래의 능력이 7할, 말을 모는 기수의 능력이 3할을 차지한다는 뜻이다. 쉬지 않고 꾸준하게 한 가지 일만 열심히 하면 마침내 큰 일을 이룰 수 있음을 비유한 우공이산(愚公移山)과는 정반대의 뜻이다.

이 책은 사람이 중심인 사주명리학에서 사주명리학을 가장 잘하는 방법 역시 사람을 먼저 관찰하고 아는 것이지만, 현실은 그렇지 못하다고 저자는 말한다.

이러한 현실의 사주명리학을 바로잡기 위한 이동헌 대표의 대안은 우리의 삶을 사주명리학으로 풀어서 얘기해 주는 책이다.

누구나 인생을 살다 보면 오직 시간만이 지나가는 것을 기다릴 수밖에 없는 무기력한 순간을 겪게 마련이다.

그럴 때일수록 자신의 천성과 기질을 잘 파악하고 때를 기다리는 것, 그리고 정성을 다해서 좋은 공간을 만들면 어느새 운의 힘이 생기고 만들어져 하나하나 쌓이게 되어 세상 속에서 당당하게 행복해질 수 있게 된다.

이 책에 들어있는 내용을 실천하다보면 운의 힘을 쌓아가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

?? 책속으로:

무관 여자는 남자들과의 동료애는 기대할 수 있다. 관이 없으면 눈치가 없다. 눈치 없는 남자는 어디를 가나 외면받지만, 눈치 없는 여자는 일부 그게 매력으로 느껴지기도 하기에 그렇다. 하지만 남성들이 던지는 관심 내지는 추파를 캐치할 눈치가 없기에 이성 관계로 발전하는 경우는 드물다.

?P.S: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이동헌 #이동헌의사주강론 #책 #글 #지식과감성 #사주팔자 #운명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