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하늘호수
http://blog.yes24.com/lsy6025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해맑음이
즐겁다고 생각하는 일을 하면 됩니다. 선량한 당신의 선택은 늘 옳으니까요^^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0·11·12·13·14·15·16·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20,06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마음 너머 詩가 있고^^
삶의 향기
끄적끄적
효진아 놀자^^
은혜의 강가
음악&추억
맛있는 이야기
텔레비젼아~ 놀자
생각 한 스푼 책갈피
애드온적립
스크랩
이벤트&당첨후기
아침 책향기/밤 산책
파블 미션완수
나의 리뷰
보물창고
지혜의 샘(2013)
지혜의 샘 ▶2014-40
지혜의 샘 ▶2015-83
지혜의 샘 ▶2016-120
지혜의 샘 ▶2017-100
지혜의 샘 ▶2018-110
지혜의 샘 ▶2019-93
지혜의 샘 ▶2020-101
지혜의 샘 ▶2021-59
지혜의 샘 ▶2022
파블10기 리뷰
파블11기 리뷰
파블12기 리뷰
파블13기 리뷰
파블14기 리뷰
파블15기 리뷰
파블16기 리뷰
파블17기 리뷰
그림책/동화
그리스로마신화
학습만화,효진아공부하자^^
신앙서적
세계문학(서양고전)
발칙한 빌 브라이슨
영화(연극)리뷰
GIFT 후기
♥한 줄 긁적긁적♥
나의 메모
나의 메모
함께쓰는 블로그
♡하루 한 줄♡
태그
2022.01.16.주일예배 이사야40:27~31 독수리같이비행하려면 멀티램프가습기 한밤중무드등 겨울과새해 2022.01.02.마산덕동사궁두미마을 바닷가마을일출 멋짐과경이로움 2021.첫귤
2019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벗님들^^
YES블러그
출판사
최근 댓글
친구님 올려주신 리뷰가 참 마음에 와.. 
밥이 없어서 저녁은 라면을 먹었습니다.. 
사랑 담뿍 받으셨군요. 평소 사랑 .. 
이모네 칼국수가 젤 먹고 싶네요. .. 
누릉지라떼.. 아자님의 마음이 더해.. 
오늘 521 | 전체 669523
2013-08-29 개설

2019-01 의 전체보기
[파블15-1월] 미션완수!!! | 파블 미션완수 2019-01-31 15:26
http://blog.yes24.com/document/1103685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새해 1월은 몸과 마음이 아팠던 날들이 많았고, 무기력했다.

책 읽기는 더욱 힘겨웠던 날들이었다.

그래도 차츰 낫아져서 다행이다.

힘을 내자^^

감사하게 1월의 숙제들을 끝냈다.

부족한 부분들 있지만 그 시간들도 허투루 보내지 않았다.  

 

http://blog.yes24.com/document/10963562   토스트

http://blog.yes24.com/document/10986459   골목 인문학

http://blog.yes24.com/document/10997650   나는 유튜브 크리에이터를 꿈꾼다

http://blog.yes24.com/document/11024868   파인만 씨 농담도 잘하시네 2

http://blog.yes24.com/document/11036774   하나님이 찾으시는 사람

http://blog.yes24.com/document/10969465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http://blog.yes24.com/document/11005449   영화; 말모이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1)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7        
하나님이 찾으시는 사람 | 신앙서적 2019-01-31 15:0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103677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하나님이 찾으시는 사람

홍성건 저
예수전도단 | 2008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하나님은 예배자, 중보기도자, (영적 전투)강한 용사를 찾으신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몸도 아팠고, 마음도 무기력해졌을 때

내 눈에 띈 한 권의 책 <하나님이 찾으시는 사람>이다.

2016년 9월 대저에 갔다가 내가 신앙생활했던 모교회 목사님을 찾아뵈었다.

여전히 그 자리에 계셨고, 교회 사역으로 여전히 바쁘셨고, 내가 존경하고 좋아했던 울 목사님.

너무 오랜만에 찾아뵈어서 반갑고도 어색하기도 했다.

이야기를 나누고, 돌아가야 할 때 목사님께서 주신 책이다.

그 책을 3년이 지나고 내가 힘들때 눈에 띄어 읽은 책이 되었네^^

 

참 오랫동안 교회를 다니면서 신앙생활을 했지만, 신앙이 정체되고 더이상 자라지 못할 때 있다.

오래 믿은만큼 정말 나에겐 참 믿음이 있는가? 하는 의문이 들 때도 있다.

그 의문은 삶에서 특히 도드라진다. 참 신앙은 삶에서 빛을 발한다.

 

삶에서의 무기력함은 신앙생활에까지 영향을 미친다.

예배에 집중할 수 없고, 기도할 수 없는 허허로움이 찾아온다.

참 잘해왔고, 예쁘고 밝게 신앙생활 해왔다고 생각했는데.........

영적전쟁에서 실패했음을 깨닫게 된다.

그럼에도 희망이 있음은 잠깐의 멈춤은 있으되 오랫동안 꺾이지는 않는다.

용수철과 고무줄처럼 늘었났다가 다시 제자리로 되돌아온다.

내가 생각해도 회복탄력성이 제법인데, 믿음이 하루 이틀에 걸쳐서 형성된 것이 아니니까^^

 

[네이버 블러그; 광야에서 외치는 소리]에서 이미지 발췌

 

내가 지금 어디에 서 있는가? 존재를 고민할 때, 이 질문은 다시 처음의 방향성으로 돌아간다.

내가 서 있어야 하는 곳은 어디인가? 이 질문에 답해야한다.

그래야만 나를 잃어버렸을 때 돌아갈 수 있으니까.

바로 <하나님이 찾으시는 사람>이 답이다.

하나님이 찾으시는 사람은.....

신령과 진정으로 예배하는 자/ 모든 민감함과 성령충만함으로 이 세대와 나라, 열방을 향해 중보기도하는 자/ 매일매일 싸워야하는 영적 전쟁에서의 강한 용사를 오늘, 지금 찾고 계신다.

예배자와 중보기도자, 강한 용사가 되기를 믿음으로 구하며 나아가야 한다.

그 자리에 내가 항상 있기를 원한다.

 

두루뭉실하게 알고 있었던 예배와 중보기도, 영적전쟁에 대한 이해가 쉽게 되었다.

철저하게 성경말씀에 기초한 글들이기에 더 확고하게 다가왔다.

설명하는 chapter가 끝날때마다 기도제목이 있다. 그 기도제목을 소리내어 읽는데,

오히려 나의 기도제목인 것처럼 마음에 와닿았다.

하나님 앞에 오랫동안 머무는 예배자로서의 회복이 시급하다.

예배의 회복이 우선이다. 예배가 무너지니 기도도 되지않았고, 쉬이 낙망했다.

예배의 성공이 내 삶의 성공을 이끄는 것임을 느꼈다.

 

내 안에 하나님의 응답이 없어도, 지금 나의 모든 일들이 아직 다 처리되지 않았어도, 또 내가 간절히 기도하는 것이 아직까지 해결되지 않고 어려운 상태로 남아 있어도, 주를 향한 마음이 변치않고 뜨겁게 섬기는 마음이 있다면, 그것은 이제 내가 하나님을 알기 때문입니다.

 

아브라함도 이삭도 야곱도 모세도 다윗도 욥도 다니엘도 엘리야도 바울도.....

모두 그들이 믿음의 결단을 따라 순종의 길을 묵묵히 갈 수 있었던 것은 하나님을 잘 알았기 때문이었다.

하나님을 아니까 하나님이 원하시는 일을 하게 된다.

2019년 한 해, 나도 하나님을 좀더 깊이 친밀하게 아는 나날들이 되었으면 좋겠다.

그동안 하나님을 안다고 하나, 전혀 모르는 사람처럼 살아왔다.

신앙생활에서 우선순위는 하나님께 나아가야한다.

예배자로서 겸손하게 감사함으로 살아가게 하소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3        
소복소복 눈 내리고^^ | 끄적끄적 2019-01-31 13:49
http://blog.yes24.com/document/1103648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아침부터 지금까지 눈이 내리고 있다.

마산에 살면서 이렇게 오랫동안 눈 내린 적은 없었는데.......

비와 눈이 함께 솟구치더니

굵은 함박눈으로,

소복하게 쌓여

잠잠하게 눈이  묵직하게 계속 내린다.

공기가 감싸고 있다.

오랫동안 잠잠히 내리는 雪을 보며

사방에 쌓인 눈 풍경을 보니 마음도 붕... 뜬다.

운전하는 사람들은 조심 또 조심해야 될 듯 싶다.

이런 눈은 정말 오랫만이니까.

설을 앞두고 내리는 눈이라 더 부산스러울 듯 싶다.

겨울 가뭄으로 걱정도 되었는데,

눈이라도 내려 다행이다.

 

유난히 따뜻했던 올 겨울이라

눈 내리며 찾아온 추위는 조금 반가운 느낌도 든다.

겨울은 겨울다워야 해^^

가라앉았던 기분이 한결 낫아졌다.

1월 마지막 날에 내린 눈아,

고마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