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1,62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75 | 전체 38783
2007-01-19 개설

2020-11-24 의 전체보기
[로맨스소설] 데이지와 물의 왕 - 호리이 | 기본 카테고리 2020-11-24 23:27
http://blog.yes24.com/document/1337258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데이지와 물의 왕

호리이 저
유펜비 | 2020년 0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착한 아가씨가 성질 고약한 공주님 대신 용의 신부가 된다는 내용의 전작, '데이지 이야기'의 후편이에요.
데이지가 그녀의 남편인 용 라그나와 다시 만나고서 3개월이 지난 후의 일로, 데이지와 라그나는 라그나의 성에서 함께 살고 있죠.
데이지가 사랑하는 어린 여동생, 프림로즈 역시 그들과 함께 지내고 있구요.
그런데, 어느 날 갑자기 등장한 라그나의 동료인 수룡 타르가트가, 나름 안정되어 가던 그들의 생활에 파문을 던저요.


전편인 '데이지 이야기'의 후일담인데, 라그나보다는 데이지 중심으로 내용이 진행되고 있어요.
용의 사랑을 받는 인간이라는, 특별한 위치에 있는 인간인 데이지를 시험하고 싶어하는,
불청객이지만 무시할 수는 없는 상대인 수룡 타르가트와,
용인 타르가트를 두려워하면서도 맥없이 물러날 생각은 없는 데이지의,
조용하면서도 불꽃튀는 심리전 위주의 이야기거든요.
그 과정에서 볼 수 있는 데이지의 강단있는 모습이 마음에 들긴 했는데요, 라그나와 함께 있는 모습이 적었던 건 좀 아쉬웠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데이지 이야기 - 호리이 | 기본 카테고리 2020-11-24 22:02
http://blog.yes24.com/document/1337194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데이지 이야기

호리이 저
유펜비 | 2020년 0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왕성에서 공주의 시녀로 일하고 있는 여주인공인 마리안느 데이지 드 플로린은, 국왕의 정부를 어머니로 두고 있는 탓에, 여러 주변인들로부터 백안시당하는 인물이에요.
공주와 같은 이름이라는 이유로, 마리안느 대신 데이지라는 이름을 사용해야 했구요.
공주로부터 괴롭힘을 당하는 일도 많고, 공주가 하기 싫어하는 일에 대역으로 나서야 할 때도 있었죠.
데이지가 남주인 사룡 라그나와 만나게 된 것도 그런 상황에서였어요.
도마뱀의 얼굴을 하고 나타난 라그나를 공주는 질색했고, 데이지가 공주의 대역을 맡아야 했거든요.
데이지에게서 무엇을 본 건지, 라그나는 데이지에게 청혼을 하구요.
하지만 첫날밤이 지나자마자 데이지가 공주가 아니란 사실이 밝혀지고,
화가 난 라그나는 왕에게 죽음의 저주를 걸고 떠나버리죠.
그 상황에서 데이지는, 공주를 비롯한 왕실 가족들의 비난을 받으며,
유일하게 애정하는 대상인, 진실이 밝혀지는 계기가 된 어린 여동생을 지키기 위해,
라그나를 찾아 힘든 길을 떠나요.


내용이 비슷한 이야기를 몇 가지라도 찾을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 흔한 전래 동화 느낌의 이야기였어요.
기본적인 설정이 평범한데다 이야기의 분량도 적어서, 특별히 눈에 띄는 부분은 없더라구요.
그래도, 특별한 부분이 없는 대신 크게 거슬리는 부분도 없고,
외유내강형에 가까운 여주인공도 마음에 드는 편이라,
무난하게 잘 읽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