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memegg1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memegg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memegg1
memegg1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2,86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솔직한 리뷰에 공감 많이 되네요. 잘.. 
새로운 글
오늘 7 | 전체 3913
2020-03-24 개설

2021-05 의 전체보기
[한줄평]꽃은 썩고 너는 남는다 04권 (완결) | 기본 카테고리 2021-05-28 13:36
http://blog.yes24.com/document/1445975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한줄평]꽃은 썩고 너는 남는다 02권 | 기본 카테고리 2021-05-28 13:35
http://blog.yes24.com/document/1445975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꽃은 썩고 너는 남는다 4 | 기본 카테고리 2021-05-28 13:34
http://blog.yes24.com/document/1445975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꽃은 썩고 너는 남는다 04권 (완결)

백설은 저
라렌느 | 2020년 10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백설은 작가님 꽃은 썩고 너는 남는다 4권. 마지막권입니다. 음..결론은 4권까지도 이책은 주인공들의 밀당이 이어지는 느낌입니다. 남조만 불쌍하고요. 그래도 앞의 1.2.3권과 다르게 4권은 사건 사고가 제법나와서 그나마 좋았어요. 사명감인지 책임감인지 여주 헬렌의 모습은 좀 피곤했지만 남주 레이먼드가 목숨걸고 열일을 하네요. 전쟁도 끝내고 헬렌에게 자기의 사랑도 증명하고 헬렌의 마음을 다시 열고 해피엔딩으로 끝나는 이야기 입니다. 서사가 되게 긴 이야기다 보니까 중간중간 몰입도가 떨어지기도 했지만 그래도 재미있게 잘 읽었습니다. 시대상이 아주 잘 느껴지는 서술이었어요. 외전이 궁금해서 외전도 읽어보러 갑니다.알콩달콩 로맨틱한 내용을 생각하시는 분은 실망하실듯합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꽃은 썩고 너는 남는다 03권 | 기본 카테고리 2021-05-28 13:17
http://blog.yes24.com/document/1445970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그냥저냥 읽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꽃은 썩고 너는 남는다 3 | 기본 카테고리 2021-05-28 13:17
http://blog.yes24.com/document/1445970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꽃은 썩고 너는 남는다 03권

백설은 저
라렌느 | 2020년 10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백설은 작가님 꽃은 썩고 너는 남는다 3권입니다. 남주 레이먼드는 처음엔 헬렌을 이용해서 자기의 약혼도 깨고 아버지에게 복수하는 목적으로 헬렌에게 접근한건데 오히려 자기가 헬렌을 사랑해 버리는 차지가 되었습니다. 사랑을 인정하기로 한 남주 레이먼드와 달리 여주 헬렌은 모든 사실을 알게되고 분노하여 그를 떠납니다. 그리고 남주 레이먼드가 여주를 찾아 나서며 구르는 이야긴데요. 그 설정이 전쟁터라니..큰 로맨스도 없는 내용이지만 전쟁터까지 장황하게 나오니 이상했어요. 이제 남주가 구르고 후회하는 일과 여주가 받아주지 않는 사이다가 나와야 하는데 그게 전쟁이야기로 나오니 그냥저냥 뒤가 궁금해서 읽게 되었어요. 필력은 참 좋습니다. 서사도 잔잔하면서 그 당시의 느낌들이 잘 전해졌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