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힐링 독서맘 블로그
http://blog.yes24.com/mid100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힐링독서맘
제가 유일하게 힐링하는 공간입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5,09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리딩투데이
기대평/스크랩/공유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기대평
중간리뷰
완독서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태그
이서수외 김멜라 최진영 기괴한레스토랑1 괜찮아아빠도쉽진않더라 문수림 15번지 히틀러시대의여행자들 줄리아보이드 사와베유지
2021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명언-과학자-과학사로 연결한 이 책의.. 
책의 저자입니다. 공감해주신 귀한 글.. 
새로운 글
오늘 13 | 전체 23466
2007-01-19 개설

2021-12-15 의 전체보기
[서평] 호스피스 『천 번의 죽음이 내게 알려준 것들』 | 완독서평 2021-12-15 22:2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60551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천 번의 죽음이 내게 알려준 것들

김여환 저
포레스트북스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천 번의 죽음이 내게 알려준 것들』

         김여환(지음) 포레스트북스(출판) 호스피스

 

호스피스 병동 환자들을 돌보며 작가는 환자들의 마지막 죽음을 마주한다. 어쩌면 천 번의 죽음 앞에 그녀가 느낀 것은 좌절이 아닌 삶에 대한 자세였을지도 모르겠다. 죽음은 누구에게나 찾아오기 마련이다. 그것이 갑자기 찾아오든 서서히 찾아오든 결론은 이 세상과의 작별이란 것이다.

 

하지만 삶도 그러하듯 죽음도 어떻게 죽느냐에 따라 그 사람의 삶 자체가 비로소 마무리된다고 해야 하나. 죽음 앞에서도 돈 가지고 자식들은 부모 앞에서 다투고, 시한부 선고가 떨어졌을 때 하루라도 더 살고 싶은 사람이 있는 반면 하루라도 빨리 고통 속에서 벗어나고자 하는 환자들이 있더니 삶만큼이나 죽음도 다양하다. 죽음이란 것을 받아들여야 할 때 그녀는 너무 깊게 죽음을 생각하지 말고 오늘 하루 지나온 세월 가족들과 의료진들과 편하게 지내길 권한다.

 

또한 호스피스 의사로서 언젠가 죽음을 맞이하는 날이 온다면 신이 내린 최고의 선물 모르핀을 거절하지 말고 받아들이라고 한다. 때론 고통 없는 죽음이 결코 폭력적이지 않다고 말이다. 사람마다 생각은 다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죽음은 삶의 또 다른 이름이라는 생각이 든다. 죽음도 삶만큼이나 중요하지 않을까? 한평생을 마무리하는 단계 그 죽음 앞에 내 영혼이 고통 없이 편안한 모습으로 떠난다면 그것이야말로 하늘이 내려준 커다란 선물은 아닐까?

 

힘들게 살았던 사람들이 오히려 죽음은 편하게 간다고 하니 그 말이 더 애석하게 들리기도 한다. 좋은 삶을 살았다면 후회 없는 삶을 살았다면 죽음 또한 후회 없는 죽음으로 남기 위해 우리는 더없이 좋은 죽음을 위해 더 값진 인생을 살아야 하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든다. 우리는 죽은 전까지 행복해야 할 권리가 있고 주어진 생을 행복하게 살아야 할 의무가 있다고... 죽음은 삶과 하나라는 것을... 기억하며 온전히 아름다운 삶과 죽음을 맞이하겠노라며...

 

 

#호스피스, #천번의죽음이내게알려준것들, #김여환, #포레스트북스, #리뷰어스클럽, #리뷰어스클럽서평단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천 번의 죽음이 내게 알려준 것들 | 기대평 2021-12-15 21:28
http://blog.yes24.com/document/1560383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호스피스 환자를 돌보시는 저자의 이야기,,마음 아프겠지만 죽음도 삶의 일부가 아닐까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소설 『종이 울리면 자리에 앉는다』 | 완독서평 2021-12-15 20:49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60287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종이 울리면 자리에 앉는다

이동재 저
창해(새우와 고래)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종이 울리면 자리에 앉는다』

이동재(저자) 창해(출판) 소설

작가는 어쩌면 이 소설을 통해 지금 살고 있는 사람들에게 결코 꿈과 희망을 놓지 말라는 위로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싶은 것은 아니었을까? 소설은 어쩌면 읽을수록 더 마음이 와닿는 구절들과 애써 외면하고 싶었던 현실에서 다시 한번 일어나고자 하는 힘을 생기게 만들었다.

아들에게서 자신의 모습이 보였던 아버지는 그런 아들을 사랑하기보다 학대를 일삼으며 자식에게 씻지 못할 상처를 준다. 아버지를 이해하기엔 너무나도 그릇된 행동들이었기에 어느 누가 아무리 부모라지만 그 모든 것을 이해할 수 있을까? 유령의 탈을 쓰고 지냈을 아버지의 모습에서 자신도 어쩌면 유령이었을지 모른다며 아버지가 죽음으로부터 벗어나지 못 했던 것은 다름 아닌 자신이 있었기에 그 주범이 자신이라며 아들은 더 죄책감에 사로잡힌다.

그들은 과연 고엽제로 얻은 병으로부터 헤어 나올 수 있을까? 아들과 아들은 젊은 시절의 트라우마로부터 빠져나올 수 있을까? 부동산 광풍과 맞물려 절망적인 상황 속에서도 세 사람은 100일 동안 100억이라는 돈이 생기고 그 과정들이 고스란히 담긴 소설. 모든 것을 자포자기하고 싶을 때 우연히 찾아온 기회, 영화 조감독을 하다가 은퇴한 진우에게 찾아온 영화감독의 기회, 댄스학원장 박영준의 부동산 사기극 시나리오 이셋이 하나의 운명에 동참한다.

그들은 과연 그들이 이루고자 하는 것을 이룰 수 있을까? 몇십 년을 노력하고 발버둥 쳐도 부동산 하나로 단 며칠 사이에 단 1,2년 사이에 몇십억을 벌게 된 사람들~어쩌면 그들에게 더 이상 물질적 가치의 힘이 아닌 부동산의 노예가 아닌 현실에 맞서 인간적인 가치와 세상을 속이며 작당하여 사기극을 펼쳤던 세 사람으로부터 경각심을 불러일으키며 잠시나마 100억이라는 돈의 힘으로 소설을 읽는 동안 절망을 미뤄둔 채 다시 꿈꿀 수 있게 만든 소설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었다.

신이 존재한다면 그 신으로부터 내가 이끌리는 것이 아니라 내가 주체가 되어 더 이상 꿈조차도 먼 미래에 맡겨버리면 안 될 그 어딘가에 존재돼 버린 현실 앞에 한 번뿐인 인생에 대해 다시 한번 살아볼 가치를 느낀다.

 

 

#소설, #종이울리면자리에앉는다, #이동재, #창해, #리뷰어스클럽, #리뷰어스클럽서평단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종이 울리면 자리에 앉는다 | 기대평 2021-12-15 20:33
http://blog.yes24.com/document/1560248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인간은 아직 희망의 끈을 놓지 않는다. 그들에게 100억과 100일은 무슨의미일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어느날,너의심장이 멈출 거라 말했다#2 | 중간리뷰 2021-12-15 20:2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60239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어느 날, 너의 심장이 멈출 거라 말했다

클로에 윤 저
팩토리나인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을이 갑에게 마음을 뺏기는 경우 계약은 해지되고, 계약금은 100% 반환한다

 

제이와의 만남은 면접이었다. 면접 질문이 다소 황당하긴 한데... 계약기간 100일 그런데 계약서에 갑이 사망할 경우? 생소한 계약서~더군다나 계약금이 3억이다! 예쁜 얼굴에 얄미운 샴고양이 같은 그녀의 모습~둘의 관계는 이렇게 갑과 을로 이루어지는데... 100일이란 시간 동안 그들에겐 무슨 일들이 일어날까? 세계는 과연 제이와 100일 동 안 마음을 뺏기지 않고 계약을 마무리할 수 있을까?

#어느날너의심장이멈출거라말했다, #클로에윤, #팩토리나인, #독서까페, #리딩투데이, #리투서평단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