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모씨모씨
http://blog.yes24.com/mojung0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모찌모찌
따뜻하면서, 지혜로운 사람이고 싶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7월 스타지수 : 별36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소소한 생각
나의 리뷰
일반
종교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지금은 퇴사한 직장 동료와 너무 소름.. 
저는 보후밀 흐라발 이라는 작가의 이.. 
안녕하세요? 디자인하우스 <행복.. 
리뷰 잘봤습니다 
wkf qwhrh rkqlsek 
새로운 글
오늘 16 | 전체 14106
2011-10-04 개설

2022-02 의 전체보기
[2022-031] 아름다운 흔적까지 되살리는 책 수선가의 기록 | 일반 2022-02-28 06:16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99195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어느 책 수선가의 기록

재영 책수선 저
위즈덤하우스 | 2021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책은 
참으로 독특하다.


하나의 물건이지만
그 이상일 때도 많다.


물론 다른 사물에도 
저마다의 의미를 부여할 수 있지만.


책을 사랑하는 사람들은 
활자를 보려다 책 자체에도 마음을 쏟는다. 


독서를 할 때 밑줄을 긋고 인덱싱을 하는 편이지만,
그렇기에 오히려 더 나만의 고유한 물건으로 탈바꿈한다.


특히나 오랫동안 보고 싶고 소장하고 싶다면
책이 망가진 상태로 있는 것에 마음이 쓰일 때가 많다.


망가진 책을 수선하는 '재영 책수선' 대표인 저자.
단순히 책만 고치는 것이 아니라 소중한 추억을 함께 되살린다.


책수선은 무엇보다 탁월한 기술이 밑바탕이 되어야 하지만,
놓치지 않아야 하는 마음들이 있다. 


이 책에서 책수선가는 어떠한 마음으로 책을 되살리는지
각각의 작업에서 어떤 마음가짐이 반영되는지가 고스란히 담겨있다.


어려운 작업이지만 마음과 정성을 담는 저자.
나의 책이 아니지만 덩달아 치유받는 느낌이 든다.


고유한 책의 특징을 잘 살리면서도
책과 함께 한 의뢰인들의 삶의 흔적도 함께 살려주는 저자.


책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마음도 살피는 저자의 따뜻함이 듬뿍 담긴,
참으로 아름다운 또 하나의 책이 독자들에게 건네어졌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2022-30] 차 한잔의 여유 | 일반 2022-02-27 08:25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98740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차의 시간

마스다 미리 글,그림/권남희 역
이봄 | 2017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어느 때부터인가 
차와 친구가 되었다.


사무실에 있을 때면 
커피와 차가 늘 책상 위에 있다.


어딘가에 늘 매여 있기에
자유가 거의 없다.


퍽퍽한 삶에서
차 한잔은 소소한 여유를 허락한다.


평범함에서 특별함을 찾아내는 작가 미스다 미리.
저자는 차와 보낸 경험을 책으로 풀어낸다.


저자에게 있어 카페는 소통의 공간.
차를 함께 하며 서로의 마음은 따뜻해진다.


자칫 흘러가버릴 수 있는 짧은 통찰들이
곳곳에 빛나고 있다.


저자는 차의 시간을 통해
내달렸던 일상에서 잠시 쉼표를 찍는다.


숨 막힐 듯한 인생 가운데서
우리에게 차의 시간을 선물해야 할 이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2022-029] 함께 써 내려가는 글의 공간 | 일반 2022-02-26 06:3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98371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활활발발

어딘(김현아) 저
위고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갓 나온 글이 
나누어지는 곳.


글방은 날 것 그대로가 
받아들여지는 공간이다.


글을 통해 우리의 존재가 드러나며
열렬한 공감은 우리를 성숙시킨다.


날카롭고 정직한 평가는 
우리의 글이 더욱 섬세하게 다듬어지게 한다.


90년대생 젊은 작가들의 글쓰기가 시작된 곳.
이 책은 그 공간과 스승에 관한 이야기다.


이 글방을 통과한 작가들의 공통점은 
자신들만의 언어로 새로운 이야기를 써 내려간다는 것.


양다솔, 이길보라, 이다울, 이슬아, 하미나..
이들은 '어딘글방'이라는 공통분모를 가지고 있다. 


함께 울고 웃으며 써 내려가는 글을 통해
다양한 이야기들이 교차되고 어우러진다.


이 글방의 스승인 '어딘'은
중요한 글쓰기의 요소와 태도들을 자연스레 나눈다.


이 책을 통해 독자들은 따뜻한 시선으로
아름다운 글이 탄생하고 영글어지는 과정을 볼 수 있다.


쓰고 싶고, 써야만 하는 분들에게
이런 글방이 있다는 것은 축복이 아닐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2022-028] 고통과 희망이 교차하는 시간 | 종교 2022-02-25 16:0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98063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광야의 의미

폴라 구더 저/이학영 역
도서출판학영 | 2022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해할 수 없는 고통의 시간.
되돌아보니 축복이었다. 


다시 경험하기에는 버거운 기억.
그럼에도 지금을 살아가는 이유가 되더라.


광야의 기억은 두려운 고난의 시기로
더하여 구원과 회복의 계기로 남아있다.


이러한 광야의 이중적 의미를 잘 포착하여
독자들에게 깊은 묵상으로 인도하는 폴라 구더 (Paula Gooder).


이 책은 여러 의미를 내포하는 사순절을 더욱 뜻깊게 보내고,
자신을 인식하여 예수님의 제자로 살아갈 수 있게 만드는 묵상집이다.


광야의 경험은 
일상을 뒤로하고 낯섦을 통해 새로움을 대면하게 한다.


우리의 연약함을 고스란히 인식하게 하며,
누구를 의지하고 신뢰해야 하는지를 깨닫게 한다.


그리하여 진짜 나는 누구인지를 알게 하고,
우리를 왜 부르셨는지에 대한 진지한 성찰에 이르게 한다.


저자는 성경 본문에 근거하여 깊은 통찰을 보여주며,
매우 친절하고 섬세하게 우리를 안내한다. 


사순절 기간 동안 매일 묵상할 수도 있으며,
'묵상과 나눔' 질문을 통해 소그룹에서 다양하게 활용할 수도 있다.


지금도 여전히 광야에서 힘들어하는 많은 사람들이
새로운 회복과 구원을 맛볼 수 있기를 소망해본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2022-027] 삶을 쓰다 | 일반 2022-02-24 11:46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97381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소설을 살다

이승우 저
마음산책 | 2019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삶과 무관한 글쓰기는
참으로 헛헛하다.


무(無)에서 나오는 글이
어디 있을까?


모든 소설은 
작가와 잇대어 있다. 


그렇기에 글을 잘 쓰고 싶다면
작가의 삶을 들여다보는 것도 큰 도움이 된다.


소설에 어슴프레 녹여져 있는 작가의 삶이
더욱 분명하게 드러나는 이 책.


밝고 산뜻하지만 
문장 하나하나의 힘은 여전하다.


가볍게 쓸 법도 한데
허투루 쓰인 문장이 없다.


이승우 작가는 자신의 이야기를 통해
삶이 어떻게 글이 되는지를 보여준다.


마지막 챕터인 소설 밖 소설 읽기는
작가를 통해 또 다른 작가를 만나는 귀한 경험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