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모씨모씨
http://blog.yes24.com/mojung0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모찌모찌
따뜻하면서, 지혜로운 사람이고 싶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5,20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소소한 생각
나의 리뷰
일반
종교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지금은 퇴사한 직장 동료와 너무 소름.. 
저는 보후밀 흐라발 이라는 작가의 이.. 
안녕하세요? 디자인하우스 <행복.. 
리뷰 잘봤습니다 
wkf qwhrh rkqlsek 
새로운 글
오늘 14 | 전체 14785
2011-10-04 개설

2022-08-15 의 전체보기
[2022-099] 다양함에 따뜻함을... | 일반 2022-08-15 06:16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673122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나는 옐로에 화이트에 약간 블루 2

브래디 미카코 저/김영현 역
다다서재 | 2022년 08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주위를 돌아볼 여유 없이
퍽퍽한 하루를 살곤 한다.


사회적 상황과 여러 환경은 우리에게 많은 영향을 주지만
우리네 삶이 치열하다는 이유로 애써 관심을 두지 않는다.


소외되고 연약한 사람들에게 이웃이 되고 싶다는 생각을 하지만
정작 구체적 행동은 여전히 한참 모자라다.


일본에서 태어나 영국에서 생활하는
칼럼니스트 브래디 미카코.


『나는 옐로에 화이트에 약간 블루』의 후속편인 이 책은
다양한 사람들과 함께 하며 겪게 되는 일상을 담았다.


소소한 일상과 사회적 문제가 결코 분리되어 있지 않음을
저자는 최대한 객관적인 자세로 서술한다.


다양함은 분열과 갈등을 낳고,
미묘한 차별과 혐오는 사회 곳곳에 깊게 뿌리내리고 있다.


때로는 아무렇게나 내뱉는 말 중에
미처 인식하지 못한 깊은 편견이 담겨 있을 때도 있다.


저자를 통해 우리는 따뜻한 시선으로,
조금 더 세심하게 주위를 바라보게 된다.


해답을 당장 제시해 주지는 않지만
더욱 깊이 고민하고 질문을 던질 수 있게 해준다.


비록 영국 사회의 모습이 투명하게 드러나지만
우리의 상황과도 크게 다르지 않다.


다양함을 어떻게 품어내며 문제를 풀어낼지는
우리 모두가 함께 고민해야 할 숙제다.



*이 리뷰는 다다서재(@dada_libro)로부터
도서를 지원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하였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