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찻잎향기
http://blog.yes24.com/naamoo66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찻잎향기
계란탕처럼 순한 봄날 이른 저녁바람처럼..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6·17기 영화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5,35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독서습관캠페인
일상
파워문화블로그
문화 웹진 읽기
이벤트/서평단 모집
이벤트/서평단 당첨
릴레이 인터뷰 소개
우수리뷰 선정작 소개
나의 리뷰
한줄평
서평단 리뷰
책>문학
책>인문 교양 예술
영화>강력 추천
영화>추천
영화>호불호 어려움
공연 전시 문구 기프트
태그
맹탐정고민상담소 5분의혁명감정리폼 후각과환상 오월의청춘 나는죽으려고했던심리학자입니다 브리저튼 넷플릭스드라마 굴라면 백라면 굴라면끓이는법
2021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최근 댓글
찻잎향기님. 새해에도 건강하고 행복한.. 
학생들과 하는 문학토론 정말 재미있으.. 
이웃님들 리뷰로 만나본 책인데 감흥이.. 
저도 정유정 팬이고 읽은 책이기에 절.. 
저도 이 책, 읽기 시작했습니다.^^.. 
나의 친구
예스 서평

2021-11 의 전체보기
[한줄평]완전한 행복 | 한줄평 2021-11-07 23:12
http://blog.yes24.com/document/153634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정유정 작가의 팬으로서 신작 장편소설-무조건 구매합니다. 후회하지 않을거라 믿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3)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5        
[한줄평]밤은 이야기하기 좋은 시간이니까요 | 한줄평 2021-11-07 23:10
http://blog.yes24.com/document/1536340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이도우 작가의 따뜻하고 섬세한 마음이 담긴 듯한 문장들이 참 좋습니다 -읽고 또 읽고!!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5        
[한줄평]옆집 아이 보고서 | 한줄평 2021-11-07 23:08
http://blog.yes24.com/document/1536338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옆집아이보고서 ~물불을 안가리는 무민이의 노력을 엿봅니다. 뭉클합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3        
[한줄평]맹탐정 고민 상담소 | 한줄평 2021-11-07 23:06
http://blog.yes24.com/document/1536336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청소년권장소설 및 토론 교재로 선정했습니다 ~ 중학교1학년 탐정에게 제대로 몰입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3        
밤은 이야기하기 좋은 시간이니까요 !! 이도우 산문집 | 독서습관캠페인 2021-11-07 22:5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36329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밤은 이야기하기 좋은 시간이니까요

이도우 저
위즈덤하우스 | 2020년 03월

밤은 이야기하기 좋은 시간이니까요 !! 이도우 산문집

 

 

이도우 소설가의 첫 산문집『밤은 이야기하기 좋은 시간이니까요』. 이도우 작가 특유의 따뜻한 시선과 깊이 있고 서정적인 문체의 정수를 맛볼 수 있는 책으로, 작가가 오래도록 기억해온 사람, 말, 글, 풍경, 그날의 마음들에 관한 세심하고 따뜻한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또한 ‘나뭇잎 소설’ 아홉 편을 수록하여 이도우 작가의 신작 소설을 애타게 기다리는 독자들에게 짧지만 강렬한 재미와 감동을 선사하고 있습니다. [네이버 책소개 - 예스24 제공]

 

 

문장 하나하나 정말 따뜻하고 좋습니다. 그리고 '나뭇잎소설' <봄날의 랜드마크>, <그를 위한 블렌딩>, <할머니의 소다 비누> 등 소설인지, 실화인지, 수필인지.. 그 경계가 모호하여 몰입감이 최고가 됩니다.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를 워낙 감동적으로 읽은 사람으로서. 이 책도 그냥 제목부터 확 잡아 끌어주는 마력에 그만 빠져들고 말았습니다. "밤은 이야기하기 좋은 시간이잖아요" ㅎㅎ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6        
1 2
진행중인 이벤트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66 | 전체 232719
2018-02-25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