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샤오진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peterfan1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샤오진
샤오진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7월 스타지수 : 별3,37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좋은 리뷰 감사합니다^^ 
가을에 어울릴만한 도서네요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3328
2021-08-31 개설

2022-01-19 의 전체보기
2022 세계대전망 | 기본 카테고리 2022-01-19 22:08
http://blog.yes24.com/document/157873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이코노미스트 2022 세계대전망

영국 이코노미스트 저
한국경제신문사(한경비피) | 2021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올 한해의 전세계 국가별, 분야별 전망을 읽을수 있는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2022년 새해가 시작한지도 벌써 19일이 지나고 있네요. 올해 세계는 정치, 경제, 문화, 의료, 관광등 전 방면에서 어떤 해가 될지 누구나 궁금해하는 것은 어쩔수 없는 일이며 이에 대해 저명한 분야별 전문가들의 올 해의 전망을 책으로 펴낸 2022 세계대전망은 상당히 흥미로웠습니다.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류는 전대미문의 글로벌 위기를 겪고 있으며 이제 백신과 치료제가 보급되기 시작하면서 어느정도 백신을 투여한 국가들에서는 서서히 코로나와의 전쟁에서 승리할 태세를 갖추고 있고 우리나라 역시 위드코로나 정책을 펴고 있습니다.

코로나가 가져온 뉴노멀은 누구도 예상치 못했었던 것이 사실이죠. 블록다운이나 도시 폐쇄, 그리고 스포츠나 전시회등 글로벌한 모임이 취소 연기되고 재택근무는 증가하고 있고 해외여행은 당분간은 엄두도 못내고 있으며 온라인 몰이나 플랫폼의 영향력은 더욱 거세고 있습니다.

이 책은 파트 1에서는 비즈니스, 금융, 국제, 과학.기술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올해 어떠하리라는 전망을 언급하고 있고 파트 2에서는 미국, 아시아, 중국, 영국등 국가별 또는 대륙별로 정치, 사회의 굵직한 부분에서의 전망을 포함하고 있답니다. 무엇보다 저는 아시아와 중국, 인도를 다룬 부분에 더욱 관심을 가질수 밖에 없었으며 특히 미국과 중국의 강력한 라이벌 싸움에서 중국의 시진핑 정권은 어떤 식으로 대응할지가 상당히 궁금해서 더욱 그랬던 것 같습니다.

 

 

 

후반부에는 국가별, 산업별 지표도 다루고 있고 특별세션에서는 2022년 주목해야할 22가지 신기술도 소개하고 있는데 이 세션이 상당히 재미를 주고 있습니다. 제로탄소를 위한 인류의 신기술이 실제 적용될수 있을지도 무척이나 궁금하구요.

모두의 관심사인 코로나에 대해서는 백신을 맞고 있는 국가에게는 어느 정도의 회복을 가져오나 아프리카등의 백신 미보급국가에는 여전히 2022년 힘든 한해가 될 것 같습니다.

얼른 모두가 코로나의 위기에서 벗어나 자유롭게 이동하고 마스크를 벗는 그런 한해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ESG혁명이 온다 2 | 기본 카테고리 2022-01-19 06:30
http://blog.yes24.com/document/1578284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ESG 혁명이 온다 2

김재필 저
한스미디어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기업의 필수 생존전략으로써의 ESG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ESG. 이제는 티비 뉴스나 온라인 기사에서 엄청나게 다루고 있는 단어라서 어색하지않은 용어가 되었지만 그래도 아직 정확하게 개념을 설명하기에는 저역시 지식이 부족해서 이번 책을 통해 ESG의 용어 및 ESG가 가져올 미래와 트렌드에 대해 알아보려고 이 책을 읽게 되었어요.

 

작년에 가장 많이 언급된 단어가 단연코 ESG와 메타버스. ESG의 경우 환경, 사회적 책임, 투명한 지배구조의 약자를 모은 단어인데 ESG경영이란게 어찌보면 상당히 모순되게 다가오는 것도 사실입니다. 왜냐하면 기존의 식스 시그마, 디지털 경영등의 경영은 기업의 효율성을 제고하여 이윤을 극대화하는 경영기법인 반면에 EGS 경영의 경우 기업의 비재무적 기법으로써 기업의 비용 상승이나 책임제도를 제고함으로써 도달해야할 경영기법이라서 이윤추구와는 정반대된다고 볼수도 있거든요.

이 책에서는 그러나 ESG 경영이 반드시 기업의 비용 부담을 늘리는 단점이 있다기 보다 획기적인 방식으로 기업의 가치를 제고할수도 있고 기업 자체의 구조를 바꿀수 있는 혁신적이 Tool로써 기능하고 있음을 다양한 사례를 통해 우리에게 소개하고 있습니다.

특히 ESG 경영의 E에 해당하는 환경 관련해서는 탄소를 주목할수 밖에 없는뎅. 이 책에서도 역시 가장 중요하게 그리고 이미 발생하고 있는 탄소관련 각 기업들의 대처 방안 및 탄소세 문제를 많은 부분에서 다루고 있답니다.

 

 

근래에 벌어진 요소수 문제의 경우 그리고 지금 원자재 가격 상승 및 물가의 상승 역시 ESG의 중요성에서 기인한 측면이 있다는 것. 또한 최근 광주화정동 아파트 현장의 붕괴사고로 인해 국내 굴지의 건설기업이 회장 사임등 심각하게 대응하는 것을 보면 이미 ESG경영은 기업의 생존을 위한 필수불가결한 전략이고 우리 소비자에게도 직접적으로 영향을 주는 것임에 분명해 보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