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하늘바다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pie77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하늘바다
하늘바다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32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159
2008-05-17 개설

2020-06 의 전체보기
서평) 더 원 -존 마스 (정말로 연분은 dna에 각인되어있을까?) | 기본 카테고리 2020-06-25 00:25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265452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더 원

존 마스 저/강동혁 역
다산책방 | 2020년 06월

 바이러스로 인한 전 세계 인구의 자택격리 현상이라니 단 일년 전에는 생각도 못했던 먼 미래에나 있으리라 생각했던 디스토피아적 미래가 현실인 요즘이다.

그렇다면 the one에 나오는 dna상대 매칭 이야말로 그저 상상의 나래가 아닌 요즘처럼 코로나로 사회관계가 단절된 세상에 그야말로 적합한 연분 프로젝트가 아닌가.

우리 현대인들은 진짜 사랑이 무엇인지 진짜로 모르고 있으니까.

천생연분은 정말로 우리의 dna에 각인되어 있을까? 진정한 연분을 만나면 우리는 진정으로 행복해질까? 여러 가지 생각에 두근대는 마음을 가라앉히며 책장을 펼쳤다.

책은 인물별로 이야기를 이끌어 나간다. 처음에는 흥미롭게 시작되던 이야기가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면서 우리에게 다시 질문을 던졌다.

당신은 어떤가?

어떤 선택을 하고 싶은가?

책을 읽는 내내 나라면 어떨까 하는 생각을 지울 수 가 없었다.

나에게 dna매칭 기회가 온다면 할 것인가 라고 스스로에게 질문을 던져보니 ‘그렇다’라고 주저 않고 대답하는 내가 있었다.

뭐랄까.. 이러면 결국 나도 소설속의 주인공들과 똑같은 고민을 하고 똑같은 의문을 자신에게 던지지 않겠는가?

책장의 마지막에는 주인공들의 어떤 선택도 어떤 행동에도 선악의 잣대를 들이댈 수 없는 내가 있었다.

단지 재미있는 이야기 그 이상을 작가 ‘존 마스’ 가 이 책을 통해 우리에게 보내고 있었다.

“....(중략)....가끔은 울타리 너머의 풀밭이 더 푸르지 않을 때가 있으니 우린 우리가 속한 곳에 머물러야 해요. 그리고 가끔은 도박을 하면서 최선의 결과가 있기를 바라야죠.“ -p522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