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블로그
http://blog.yes24.com/pppiii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likelike
...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3,55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일반서적
추리
bl
로맨스
기타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9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2019-12 의 전체보기
신사와 유리 구두 | 로맨스 2019-12-26 03:36
http://blog.yes24.com/document/1192928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신사와 유리 구두

줄리아 퀸 저
신영미디어 | 2019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신사와 유리구두 브리저튼 시리즈 그 세번째로

b 베네딕트 둘째 아들래미 이야기입니다.

제목부터 알 수 있듯이 명백하게 신데렐라에서 모티브를 따온 이야기인데..

할리퀸이 여성향 소설로 판타지까지 포함하는 다양한 이야기를 담는 방향으로 확장되고 발전해왔다면 이 이야기는 어쩌면 시리즈 중 가장 고정적인 할리퀸 이야기를 담고 있어요.

신분이 낮은 여자아이가 신분도 높고 잘생기고 멋지고 재력도 있는 남편을 만나 행복해지는~스타일의 이야기로 말이죠.

따지고 보면 출신이 그렇게 나쁜 것도 아니지만 오히려 더 더러운 피 취급 받는 사생아인 소피라 

절대로 더 안되는 갈등이 주 요소구요.

베네딕트도 결국 사랑을 택했으니 할리퀸 남주인건 맞는데

할리퀸 남주 답게 첨부터 정부 제안을 하질 않나 여튼 고전적인 멋진? 할리퀸 남주 상에 맞는 인물이에요.


사생아로 아버지가 돌아가시고 난 이후 신데렐라같은 하녀 생활을 하며 살아가던 소피가 브리저튼가의 가면무도회에 참석해서 베네딕트와 사랑에 빠지고 술래잡기~

신분 관계로 인한 갈등 결국엔 사랑이 승리한다..!

그렇지만 에필로그에서 런던에 살지 않고 시골에서 사는 것 또한 씁쓸하다면 씁쓸한 이야기ㅋㅋ


이때까진 좋은 이벤트로 사보고 있었는데 당장 담권부턴 어떻게 될지 그 또한 근심걱정..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보기왕이 온다 | 일반서적 2019-12-24 02:43
http://blog.yes24.com/document/1192176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페이백][대여] 보기왕이 온다

사와무라 이치 저/이선희 역 저
arte | 2018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한때 이런 류 책을 무척 좋아했었다.

왜색자체가 이국적으로 신선하기도 했고

음습하면서도 씁쓸한게 그럴듯하게 여운으로 다가와서..

요새는 발이 땅에 닿아있는 류를 선호해서 찾아서 보지는 않는데

간만에 페이백으로 그럭저럭 흥미롭게 본 책.

현실적인 이야기를 따지거나 일본 특유의 뭔 소리 하는거야 감성이 안맞으면 비추지만

페이백으로 봐서 잘 넘어갔던 거 같다.

보기왕이 무엇일까 궁금하기도 했고

챕터별로 시점이 바뀌어서 진행되는 이야기 구조이고.. 생각보다 그렇게 무섭진 않았다.

기묘한 이야기 정도.. 역시 이런 류 이야기는 끝으로 갈수록 맥이 빠지는 편이긴 한데..

그래도 이 정도면 뭐.. 킬탐 정도는 되니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봉제인형 살인사건 | 일반서적 2019-12-24 02:31
http://blog.yes24.com/document/1192175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페이백][대여] 봉제인형 살인사건

다니엘 콜 저
북플라자 | 2018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제목만 봤을땐 언뜻 어떤 내용일지 상상을 못했지만(상상력이 빈약해서)

신체의 여러 부위를 끼워 만든 하나의 시체라던가

조각난 여러 시체 트릭은 신선한 트릭은 아니긴 하다. 

인기도 많았고 베스트셀러라 선택했던거 같은데

초반 흥미진진한 몰입도에 비해 결말부로 갈수록 이야기가 엉성했고

울프가 마음에 안들어서 읽는데 좀 힘들었어요.

울프만 짜증나는게 아니어서.. 이입이 안돼서 몰입이 많이 깨졌어요.

그래도 페이백으로 후루룩 볼 수 있어 좋았습니다. 

이런 이야기는 요새는 소설보단 영상으로 보는게 더 낫던데 얘도 영상화가 되나 보네요.

그때도 한번 찾아 봐야 겠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BL] 괴력난신(怪力亂神)―괴물이 꾸는 꿈 | bl 2019-12-09 22:47
http://blog.yes24.com/document/1187221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없는 색은 아직 사지 않았는데 괴력난신은 이벤트도 걸려있고

리뷰 이벤이 기간이 촉박해서 주말동안 죽는 줄ㅋㅋ

여튼 제목부터 역시 시요님은 이런거제~ 싶은 소재 선택

요샌 판무쪽을 많이 읽어서 괴력난신은 낯설진 않은데 그래도 무슨 내용인지 상상도 안갔어요.

사실 시요님 글은 줄거리도 안보고 사는 편이라 3p아닌 3p랄까 근친이랑 여튼 그것이 나왔을때 띠요옹 놀랍기도 했지요. 일단 시요님은 그런 스탈은 아니란 믿음이 있었기에..ㅎㅎ 뭔가 반전같은??ㅋㅋ

근데 처음에 괴력난신 어쩌구 하면서 적혀있던 문구 있잖아요.

그에 부합하는 글 같아요.


4~50년전 잿빛의 낙뢰가 떨어지고 환인이라고 일컬어지는 신인류가 탄생하고

걔들은 인간은 부스러기 취급도 안하고 인육도 먹고 이능도 있고 그런 존재에요.

배경도 한국에만 머물러 있는게 아니고 다양하게 나옵니다. 

사실 시요님이 글을 적게 쓰시는 편은 아니라 생각이 드는데

어떻게 이런 장르내에서 이렇게 새로운 글을 계속해서 내실 수 있을까 정말 감탄했어요.

이번 책은 그만큼 호불호는 좀 있을 거 같긴 한데..

저한텐 무척 새롭고 섹시하고 만족스런 내용이었어요.

최근 시요님 책들 중에 제일 좋았네요. 그나마 불만은 표지랄까.. 디자인 표지도 좋아하는 편이고 그림작가님도 잘 그리신거 같은데 디자인 표지가 더 맞지 않았을까 싶어요.

원래도 마지막에 터트리는 스타일이라 첨에는 궁금한 것도 많고

아 언제 밝혀지는거야 싶을때도 있엇지만 초이(이현이)랑 같이 따라가는 재미가 있었구요.

환인이나 혈육 야오 초이와의 관계 이런게 매우 흡족했네요.

보시는 분들은 가급적 스포는 보지 마시고 보는게 좋을 거 같아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2        
[BL] 박능수 고리대 상환기 | bl 2019-12-09 22:12
http://blog.yes24.com/document/1187199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박능수 고리대 상환기

독덕 저
피플앤스토리 | 2019년 10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요즘 좀 벨에 심드렁한 편인데 대충 이벤 걸리거나 나온거 보면 그제서야 주섬주섬 사고

키워드나 줄거리 단권이라는 볼륨까지 출간때부터 기다렸던 흔치않은 작품!

대충 떡대수에 인외물 오메가버스 설정인듯 해서 흥미가 갔다.

능수.. 이름도 특이한 우리 주인수는 음인 중에서도 상당히 체향이 옅은 극렬음인이라

혼기가 찼는데도 혼처가 안정해져서 부모가 마음고생을 하다가

초반부에 혼처가 들어오고 결혼을 하면서 이야기가 시작한다.

그러면서 능수 어렸을 적에 만났던 누군가와 능수의 특수능력 꿈등이 가끔 서술되면서 뭔가 특이한 점이 있을 것이다라는 걸 추측할 수 있다.

바람둥이 쓰레기인 남편이랑 첫날밤도 치루지만 제대로된 합방이 아니라는 점에서 더더욱 그렇고

쓰레기가 찾아가는 화월각의 주인이 두둥 등장하면서 아니 이 예사롭지 않은 등장은..

그리고 첫 대사..

그대는 혼인했는가? 

그러면서도 능수는 이상한 꿈을 자꾸 꾸고

결국 화월각으로 돈 들고오라는 서방 쓰레기놈때문에 능수는 돈을 들고 서울로 향하는데..!

여튼 그렇게 재회를 하고 그 뒤로는 다 화월의 계획대로^^..

화월의 정체가 나름 반전이람 반전인데 빤하기도 하고..

인외기도 하지만 나름 귀엽기도 해서 그 부분은 좋았다.

요샌 장편 읽기 싫어서 이렇게 딱 떨어지는 한권이 좋은데

그럼 또 감질나고 아련하고 아쉽기도 하고..

귀엽고 재미난 단편이었음 추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오늘 7 | 전체 10253
2016-05-04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