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숨겨진 책방
http://blog.yes24.com/qortn78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눈마음
읽고싶은거랑 읽었던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8,90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완독서평
나의 리뷰
기대평
조각리뷰
완독리뷰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리딩투데이
최근 댓글
책 재미있을 것 같네요. 
단어만 봐도 설레이네요 
새로운 글
오늘 12 | 전체 5340
2012-11-27 개설

2021-11-04 의 전체보기
쪼랩신과 함께하는 초등 인문학, 초등학생 추천 책 | 완독리뷰 2021-11-04 14:10
http://blog.yes24.com/document/1534820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채사장의 지대넓얕 1 : 권력의 탄생

채사장 원저/마케마케 글/정용환 그림
돌핀북 | 2021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지적 대화를 위한 넓고 얕은 지식을 위한 지대넓얕. 많은 분들에게 읽힌 베스트셀러였는데요. 저는 읽어보지 않았다는 건 안 비밀입니다만.. (기회가 없었을 뿐! 일부러 안 읽은 것은 아니랍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큰 사랑을 받은 저자가 이번에는 어린이들을 위한 버전을 출간했다고 하네요. 오호라!!

 

저자의 이야기대로 인문학이든 역사든 조금이라도 어릴 때 보면 좋긴 하겠지만, 자칫 지루할 수도 있는 이야기라서 어떻게 풀어놓았을지 무척 궁금하더라고요. 요즘은 학습만화도 재미난 것들이 많을뿐더러, 책보다 더 재미난 것들이 많은 세상인지라 웬만해서는 아이들에게 간택당하기 어려워서 말이죠. 결론부터 이야기하자면.. 성공적인 듯하네요. 도착한 책을 저보다 초등 딸아이가 먼저 가져가 버린 거 보면 말이죠!

 

 

 

초등 딸아이를 사로잡은 포인트가 무엇이었을까요? 저도 궁금해서 딸아이 없을 때 후다닥 읽어보았답니다. 읽어보니 알겠더라고요. 어른인 저도 읽어보니 재미나더라고요. 제목처럼 넓고 얕게 터치하고 있어서 머리 아프거나 그러지도 않고요. 딱 아이들 눈높이에 맞춘 인문학 어린이 교양도서였답니다.

 

 

 

 

<알파>라는 신과 <오메가>라는 인간의 후예들이 구석기 시대부터 중세까지 대립구도를 이루면서 이야기를 이끌어가고 있는데요. 지구를 관리하는 하등 계급의 쪼랩신 알파는 신이지만 뭔가 어설픈 부분이 있어서 오메가에게 은근슬쩍 이용당하기만 하죠. 반면, 오메가는 인간 특유의 욕심을 채우기 위해 권력을 잡고는 알파를 노예로 부립니다. 뭔가 역전된 이 관계에서 우선 아이가 빵 터져버리네요. 재미나다며 저에게 달려와서 보여주더라고요.

 

 

 

어른인 저에게는 만화와 글이 잘 섞여서 있는 점이 좋더라고요. 아이들 입장에서는 전부 만화로 되어있으면 더 좋겠지만, 부모 입장에서는 이제 초등학생이면 완전 만화보다는 글밥이 조금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거든요. 딱 그 중간 지점에 있는 책이더라고요. 완전 만화에서 글밥 책으로 넘어가는 단계에서 읽기 좋은 책! 초등학교 2~4학년 정도가 적당하지 않을까 생각이 드네요. 물론 글은 안 읽고 만화만 보고 휙휙 넘길 수도 있지만 말이죠.

 

 

 

 

이번에 나온 1권은 권력의 탄생이라는 부제목이 붙어있었답니다. 원시 공산사회부터 농업혁명, 고대 노예사회, 중세 봉건제 사회를 거치면서 인류가 발전 역사를 하나하나 짚어가고 있었답니다. 권력과 계급이 생기는 중요 포인트들을 아주 포인트 포인트를 뽑아놓았더라고요. 그리고 마지막에는 근대 자본주의로 넘어오면서 산업의 발전과 프랑스 대혁명까지! 쪼랩신 알파와 함께하는 인류 역사 이야기. 다음 편에는 인류 역사 속의 어떤 사건들을 짚고 갈지 궁금해지네요. 열심히 읽었으니 이제 부록으로 들어있는 주사위 게임을 딸아이랑 하려고요. 말판에 쓰여있는 인류 역사 속의 단어들 한두 개는 기억하기를 바라면서 말이죠.

 

 

 

 

네이버독서카페 리딩투데이에서 지원받은 도서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쿨가이 원주민 | 조각리뷰 2021-11-04 14:03
http://blog.yes24.com/document/1534817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가장 공적인 연애사

오후 저
날 | 2021년 10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당신들은 자기 아이만 사랑하지만, 우리는 부족의 모든 아이를 사랑하오./p.25

 

캐나다 지역 나스카피 원주민과 함께 생활한 기독교 선교사가 그들의 자유로운 성문화를 보고는 물어봤다고 하네요. "당신 부인에게 성적 자유를 허락하면, 부인의 아이가 당신 아이인지 어떻게 알죠?" 원주민 남성의 답변이 기가막힙니다.

 

이것이 옳고 그름을 판단하는 것은 그 시대의 그 사회의 기준에 따라 다를 거라 생각됩니다. 자신이 믿고 따르는 신념과 다르다고 무시하거나 거부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되요. 싫으면 그냥 거리를 두면 되는거죠. 굳이 강요하거나 비난할 필요까지 있을까요? 다름과 나쁨은 같은게 아닐 수도 있다는 것을 항상 염두에 두어야할 듯 하네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