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백합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ramar2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백합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28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초등학생이딱초등수학수학상식수학맛있는공부 오늘요리 김경미
2021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리뷰 잘 봤습니다. 
백합님의 [맛있는건 맛있어]Ⅱ. . .. 
리뷰 잘 봤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15407
2007-01-19 개설

2021-09-18 의 전체보기
나만의 ‘의문’ 찾기! [과학의 관점1 관찰하기]o | 기본 카테고리 2021-09-18 20:14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11399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과학의 관점 1 : 관찰하기

NHK 과학의 관점 제작진 글/요시타케 신스케 그림/권효정 역
유나(YUNA) | 2021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그냥 지나치던 일상을 과학의 관점으로 바라보는 방법을 알려주는 책이예요.^^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과학에 관심이 많은 아들인지라 늘 과학책 신간이 나오면 눈여겨 보곤 하는데
이번에 아주 신선한 과학책을 발견했어요~
유명한 요시타케 신스케 작가가 그린 책이라는데서도 특별하지만
그 내용부터 특별한 <과학의 관점> 소개해 드릴게요.^^



 

과학의 관점 1 관찰하기
NHK 과학의 관점 제작진 지음
요시타케 신스케 그림
유나
 
 
 

 


과학의 관점은 1 관찰하기, 2 예상하기, 3 실험하기의 세 권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일상생활에서 당연하게 생각하던 것들에 대해
새로운 관점으로 바라보면서 의문을 가지고 탐구하게 해 주는 책이예요.

 

 

 

 

 

 


우선 제가 소개해 드릴 관찰하기 편에서는요
잘라서 보기, 아래에서 보기, 크케 보기 등
다양한 방법으로 관찰하는 내용을 다루고 있어요.
 
 
 
 
 
 
 


먼저 잘라서 관찰하기를 보면
첫번째 단계로 캐릭터들이 세 가지 공의 겉모양을 보며
안은 어떻게 생겼을지 서로의 생각을 이야기로 나누고 있어요.
 
 
 
 
 
 
 
 
 

아들도 책에 그려진 그림을 보며 어떤 느낌일지,
공을 자르면 어떤 모양일지 추측해 보았는데
소프트볼을 실제로 본 적이 없으니
그림만 보고 추측하려니 어려운가보더라고요.ㅎㅎ
 
 
 
 
 
 
 
 

한 장을 넘기니 반으로 자른 단면의 사진이 따악~!
 
겉모습은 비슷해 보이는데 속은 너무도 다른  세 종류의 공이예요.
이어 공의 단면을 보면서 어떤 의문을 가질 수 있는지
차근차근히 글로 알려주고 있어요.
 
 
 
 
 
 
 
 
 

공의 단면을 처음 보는 아들은 신기해 하며 계속 사진을 보더라고요.
어떤 건 속이 비어있고, 또 어떤건 속이 꽉 차 있고,
속이 꽉 차 있는것도 다른 재질로 보이고.
책을 따라가다보면 신기하게도 새롭게 의문이 생겨요.^^
 
 
 
 
 
 

이번엔 다른 공들의 속도 관찰해 보고 있어요.
어떤 공통점이 있고, 또 어떤 차이점이 있는지 살펴보면서
새로운 의문과 아직 풀리지 않은 의문을 정리해 보고 있어요.
 
 
 
 
 
 
 
 

집에 있는 그 어떤 책에도 이렇게 많은 공들의 단면을 보지 못했기에
시선이 좀처럼 떨어지지 않네요.ㅎㅎ
특히 볼링공의 단면은 저도 너무 신기했어요.
안쪽으로 꽉 차 있는 재질도,
바깥쪽에서 회색 부분까지 이어져 있는 연두색의 선도 궁금해지더라고요.
 
 
 
 
 
 
 
 

아무 생각 없이 맛있게 먹기만 했던
문어와 오징어의 빨판이 이렇게 다르게 생겼다니.ㅎㅎ
 
 
 
책에 나오는 사진들을 보다보면
우리 주변의 모든 것들은 의문을 가지고 바라보는것에 따라
정말 여러가지 발견을 할 수도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들어요.
 
 
 
 
 
 
 
 

문어와 오징어의 빨판 사진을 보며 왜 다르게 생겼는지 나름 추측해보는 아들.
서로의 생각을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 은근 재미있더라고요.^^
 
 
 
 
 
 
당연하다 생각하지 않고 의문을 가지는데서부터 과학이 시작된다고 하죠?
우리 주변의 모든 것을 그냥 지나치지 않고 의문을 가지며 관찰하는 방법을 배우는데
이만큼 좋을 책이 없을 듯 해요.
특히 요시타케 신스케 작가 특유의 귀여운 캐릭터는
책을 훨씬 더 친근하고 재미있게 만들어 주고 있어요.
 
 
책장을 펼쳐보면 그 어떤 과학책과도 다르게 느껴지는 <과학의 관점>.
아이들과 함께 보며 '의문'을 가지는 방법을 배워보는것도 좋을 것 같아요.^^
 
 
 
 
<유나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읽고 쓴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