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키위걸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reborni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여리다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3,46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서평 모집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생물이야기 #물벼룩 #생태계 #과학그림책 #자연이야기 #수서생물 #자연관찰동화 #운동회 #키움북스 #숲속동물들의봄맞이운동회
2020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slek 
새로운 글
오늘 6 | 전체 31756
2013-10-10 개설

2020-09-13 의 전체보기
 장편소설 네지붕한가족 | 기본 카테고리 2020-09-13 23:58
http://blog.yes24.com/document/130196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네 지붕 한 가족 1부

황경호 저
행복에너지 | 2019년 07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흥미진진한 이야기로 흡입력이 좋은 소설입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네지붕 한가족의 이야기는 어떤 이야기일까 무척 궁금해하면서

펼쳐든 장편소설이에요. 요즘 에세이에서 소설로 흥미가 좀 옮겨가던 시기였거든요.

이제는 체력이 안되지만,

밤새 좋아하는 소설을 읽던 밤이 그리운데요.

그렇게 책속에 다시 빠지고 싶은 가을이 느껴지는 요즘이에요.

이 소설의 배경은 1930년대로

많은 소설의 배경이기도 하던 터라

어느 정도 시대의 흐름을 파악하고 있었기에

이야기가 더욱 흥미진진하게 느껴지더라고요.

다른 운명을 가진 등장인물들이 펼쳐지는 이야기는이 소설의 배경은 1930년대로

많은 소설의 배경이기도 하던 터라

어느 정도 시대의 흐름을 파악하고 있었기에

이야기가 더욱 흥미진진하게 느껴지더라고요.

 

연도와 지명이 함께 나오는 소제목을

더욱 큰 의미로 다가와서 흥미진진하게 읽을 수 있었어요.

아직까지도 저는 한국사가 어렵고

민족의 역사와 삶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것이 자신이 없는데요.

이 소설을 읽으면서도 역사의 지식에 대해서 더 많이 알게되고

이해할 수 있는 좋은 시간이었어요.

 

 

잘 상상할 수는 없지만, 내가 그 시대에 살았던 사람이라면

어떻게 , 어떤 신념으로 살아갈 수 있었을까 하면서

새로운 나를 상상해보기도 했네요.

옛 만주 땅에서 일하던 우리 민족의 아픔을 이야기속에서 잘 느낄 수 있어서

저에게는 무척 의미있는 시간이었어요.

역사란 늘 곁에서 살아숨쉬는 것 같아요.

* 본 포스팅은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장편소설 : 어머니는 바람이 되었다 | 기본 카테고리 2020-09-13 23:45
http://blog.yes24.com/document/1301941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어머니는 바람이 되었다

변종옥 저
지식과감성# | 2020년 07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공감이 많이 가는 소설이었어요.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얼마전에 읽은 장편소설 [어머니는 바람이 되었다]는

그 잔잔한 여운이 아직까지 남아있는데요.

나의 이야기를 소설로 쓴다면 어떤 이야기로 될까 궁금해지더라고요.

에세이같은 느낌이 물씬 드는 장편소설이라

공감도 많이 되어서 어느새 저는 감정이입을 많이 하고 있더라고요.

에세이 형식을 빌린 소설이라는 느낌일까요?

 

어머니는 바람이 되었다.. 라는 책제목에서

바람이라는 의미를 다시 생각해보게 되더라고요.

가끔 스스로도 바람이 되고 싶다는 생각을 종종하는데요.

그렇게 자유로운 영혼이 되고 싶다가도

곁에 따뜻한 미소로 늘 저를 지켜주는 가족들에게

끈끈하게 붙어 있고 싶다는 생각도 많이 하게 되더라고요.

 

 

가족의 이야기를 가득한 이 소설은,

가족이라는 의미가 얼마나 많은 의미를 가져다주는지를 더욱 느끼게 해주었어요.

그리고 나의 가족 이야기를 너무 소홀하게 지나져 가지 않았는지

생각해보게 되더라고요.

나의 아이의 이야기를 , 그리고 엄마, 아빠의 이야기를 기록하고 간직하고 싶다는

마음이 드는 장편소설이었어요.

 

지금 나의 곁에서 티비를 보면서 , 가족을 위한 맛잇는 요리를 만들기 위해서

요리프로그램에 빠져 있는 엄마를 보면서

저는 이 소설을 다시 의미하고 있는데요.

짧은 소주제들이 많아서 전혀 지루하지 않고 새로운 느낌으로

한번에 읽어내려가기 좋았던 장편소설 [어머니는 바람이 되었다] 였네요!

* 본 포스팅은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