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로지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rosie201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로지
로지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32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2956
2021-03-13 개설

2021-06 의 전체보기
결함을 가진 인물들이 서로 보듬어가는 모습이 좋았어요 | 기본 카테고리 2021-06-21 08:47
http://blog.yes24.com/document/1460975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2권짜리 소설인데도 기승전결이 아주 잘 짜여있다고 생각이 들었고요, 신이가 환경상 더 엇나갈수도 있었는데 한원이를 만나서 잘 큰것같아요, 신이의 동생 은이까지 세 사람이 완전 가족으로 만나서 결함있는 인물들이 서로 보듬어가는 모습이 좋았어요. 앞으로도 서로 아껴주면서 오래오래 행복할 것 같은 뿌듯한 기분이었습니다. 그리고 리버스 키워드를 아예 모르고 본건데 리버스씬도 단지 야하기위해(?) 들어간 게 아니라 두사람의 애정을 확인하는 중요한 요소였던 것 같아요ㅎㅎ
goodsImage

[BL] 진한 친구

사이경 저
비하인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묵직한 서사를 가진 친구(?)사이 | 기본 카테고리 2021-06-20 00:30
http://blog.yes24.com/document/1460416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무려 중학생때부터 고백과 체념과 애틋함으로 점철된 박신과 서한원의 묵직한 15년의 시간을 작가님의 필력이 주는 성적텐션 덕분에 전혀 지루하지 않고 계속 긴장감을 가지고 읽게 됩니다. 과거와 현재 시점이 반복해서 나오면서 이런 묵직한 서사를 가진 친구라서 제목이 "진한 친구"구나! 하고 깨닫게 되었고요, 신이와 가족같은 친구의 위치라고 지키고자 신이에게 기우는 자신의 마음에서 계속 피하려하는 한원이의 노력이 자기자신을 부정하고 회피하는 것 같아서 안타깝게 느껴졌어요.
goodsImage

[BL] 진한 친구

사이경 저
비하인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묵직한 서사를 가진 친구(?)사이 | 기본 카테고리 2021-06-19 00:20
http://blog.yes24.com/document/1459886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무려 중학생때부터 고백과 체념과 애틋함으로 점철된 박신과 서한원의 묵직한 15년의 시간을 작가님의 필력이 주는 성적텐션 덕분에 전혀 지루하지 않고 계속 긴장감을 가지고 읽게 됩니다. 과거와 현재 시점이 반복해서 나오면서 이런 묵직한 서사를 가진 친구라서 제목이 "진한 친구"구나! 하고 깨닫게 되었고요, 신이와 가족같은 친구의 위치라고 지키고자 신이에게 기우는 자신의 마음에서 계속 피하려하는 한원이의 노력이 자기자신을 부정하고 회피하는 것 같아서 안타깝게 느껴졌어요.
goodsImage

[BL] 진한 친구

사이경 저
비하인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너무 매력적인 캐릭터들 | 기본 카테고리 2021-06-18 00:48
http://blog.yes24.com/document/1459256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이상하게 제냐는 어디에나 있는 광공같으면서도 전혀 색다른 광공 캐릭터예요. 아름다운 외모, 2미터를 넘는괴물같은 피지컬과 몸이 헤픈것같으면서도 택주를 첫사랑으로 인식하는 순수함같은게 강압적인데 또 순수한것같은 오묘한 매력이 있어요. 작위적이지 않고 자연스럽게 이런 캐릭터를 만들어내는 작가님이 진짜 대단하다고 생각했고요, 권수가 더해갈수록 점차 강압에서 사랑으로 변해가는데 캐릭터가 무너지는일 1도 없이 너무 재밌어요. 택주가 계속해서 탈출을 시도하고 도전하는 강인한 모습에 제냐가 더 빠지는 것 같아요ㅎㅎ
goodsImage

[BL] 코드네임 아나스타샤

보이시즌 저
비욘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작가님의 세계관 자체가 궁금해져요 | 기본 카테고리 2021-06-17 04:59
http://blog.yes24.com/document/1458758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 페이백] [대여] [BL] 잠들지 않는 이야기

HearU 저
민트BL | 2021년 06월

        구매하기

작가님의 세계관 자체가 궁금해져요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그리지 않는 이야기"에서 나왔던 지형이와 현민이의 외전인 이야기인데, 전편을 안 읽은채로 읽어도  저는 괜찮았어요. 이 책을 읽어보고나서 그리지 않는 이야기를 읽어봐야겠다 생각이 들긴 했어요. 작가님의 세계관 자체가 관심이 가더라고요. 일단 첫 문장에서부터 현민이가 지형에게 반하면서 시작되어서 지형이의 얼굴만 보면 세상이 멈춰버리는 것 같이 느껴지는 학창시절의 간질간질한 첫사랑 느낌이 전체이용가 소설이어서 더 잘 와닿는것 같습니다. 결말도 여느 BL소설과는 다른 결말이어서 색다르고 좋았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1 2 3 4 5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