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파란상상을 꿈꾸며
http://blog.yes24.com/s-205232000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지훈러브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2,75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나노봇 서평 와이즈만학습만화 미래가온다 와이즈만북스 초등추천도서 관용구관용어어휘력어린이관용구읽으면서바로써먹는바로써먹는 당첨자 할머니와수상한그림자 평생관계
2020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slek 
새로운 글
오늘 83 | 전체 156268
2011-07-23 개설

2020-09-10 의 전체보기
[창작동화] 혼령 장수 1 : 한 번쯤 만나고 싶은 기이한 혼령들 | 기본 카테고리 2020-09-10 15:59
http://blog.yes24.com/document/1300150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혼령 장수 1

히로시마 레이코 글/도쿄 모노노케 그림
고래가숨쉬는도서관 | 2020년 08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상한 과자 가게 전천당 시리즈>, <십년 가게 시리즈>에 이어 혼령 장수 시리즈도 대박 예감~

아이는 책을 즐겨 읽었지만 초등 고학년이 되면서 교훈적인 이야기 보다는 스릴있는 모험이나 괴물이 등장하는 판타지 종류를 좋아한다.

특히 좋아하는 작가가 그동안 만나본 장르와는 차별성이 있는 히로시마 레이크다.

주인공들이 자상하고 인자한 모습으로 등장하는가 하면 약속을 지키지 않거나 욕심을 부리면 끔찍한 벌을 받게 되는

이야기를 읽다보면 마음가짐과 행동을 뒤돌아보게 된다.

특히, 금새 책속에 빠지게 되는 매력이 있는데 이야기를 따라가다보면 그 주인공들이 느끼는 감정에 동화되어 으스스 소름이 돋기도 하고 공포의 두려움에 가슴이 터질것 같기도 하다.

때론 따스한 마음에 기쁨의 미소가 저절로 지어지기도 한다.


 

 

 

 

 

 

 

 

 

<혼령 장수 1> 한 번쯤 만나고 싶은 기이한 혼령들

제목에서 부터 왠지 으스스한 느낌이 든다.

푸른 다리, 붓 귀신, 두 번째 입, 야차 거미, 노는 아이 총 다섯 개 혼령들이 나온다.



시대의 변화에 따라가지 못해 존재 의미를 잃어버린 어둠의 아이에게 지낼 곳과 힘을 주는 존재 그들을 '혼령 장수'라 부른다.

혼령 장수의 외모 또한 평범하지 않은데 검은 피부에 부리부리한 눈, 콧대는 오뚝하고 웃는 얼굴은 더없이 밝고 온화하다.

언뜻보기엔 스님같은 인상이지만 금 귀걸이에 빨간색과 하얀색 바둑판무늬 기모노의 차림은 비밀을 간직한 사람처럼 보인다.

옷의 무늬 기묘하며 이야기를 따라가다보면 그 비밀을 알 수 있다.

혼령 장수는 아이들의 마음을 읽는 능력도 있지만 꼼짝 못하게 만드는 마법도 있고,

자신이 직접 혼령들을 잡는게 아니라 아이들을 통해 혼령들을 거둔다.

 

 

 

 

 

공부도 별로고 외모도 평범해 내 세울 것이라곤 달리기 일등인 아키는 새로 전학 온 마오가 밉다.

키 크고 날씬하고 예쁘장하고 머리도 좋고 성격도 밝은데 최고의 인기를 누리는데 달리기까지 빠르다.

아키는 그걸 용서할 수 없다.

그때 홀연히 나타난 혼령 장수는 누구보다 빠르게 달릴 수 있는 푸른 다리 혼령을 빌려주겠다는 제의를 한다.

힘도 들이지 않고 누구보다 빠르게 달리게 된 아키는 충만된 자신감과 욕심에 체육 시간이 끝나면 돌려주겠다는 약속을 지키지 않아 결국 다리를 빼앗기게 된다.

누구보다 책을 아끼는 사쿠라는 도서위원이다.

그러나 반납하는 책에는 얼룩이 뭍거나 과자부스러기가 끼어 있는가하면, 찢겨진 책도 있다.

도서관에서는 잡담을 하는 아이들이 있어 스트레스가 쌓인다.

책을 소중하게 다뤄달라는 말에 아이들은 잔소리로 들리며 오히려 사쿠라를 미워한다.

사쿠라는 자신이 생각하는 소원을 붓 귀신의 힘을 빌려 먹물이 흘러나오는 손가락으로 적으면 모든 이루어면서 아이들의 마음까지 마음대로  지배하고 싶어한다.

단 도서관 밖에서 사용하지 말것.

하지만 사람의 간사한 마음은 처음의 좋은 의도와는 달리 욕심을 부리게 된다는 것.

결국 생명력까지 지배당하고 만다.

이외에도 편식이 심해 자기가 먹고 싶은 음식만 먹고 싶은 아이가 두 번째 입 혼령을 빌려서 먹기 싫은 음식을 먹게 했는데 결국 약속을 지키지 않아 자신이 먹히는 끔찍한 이야기,

감수성이 예민하고 겁이 많은 아이가 친구의 놀림과 따돌림이 싫어 원치않는 학교 담력 시험에 참가하면서 

야차 거미의 부적을 이용해 원한 물고기를 물리치는 이야기. 

학교에서 벗어나고 싶어하는 아이의 간절한 마음과 어항 속에서 죽어 가던 금붕어들의 원통한 마음이 하나로 합쳐져서 생겨난 요괴 원한 물고기는 좀 더 완전한 다리를 갖기 위해 아이들의 다리를 탐낸다.

 

 

"다리 줘. 다리가 피, 필요해......다리, 다리, 다리!"




노는 아이는 자신의 죽음을 인정하지 못하는 외톨이. 친구가 필요하다.

병원에 입원한 아이들을 자신곁에 있어 달라며 밤마다 찾아와 놀아달라고 한다.

언제까지나 같이 있고 싶어서 아픈 아이들의 영혼을 빼앗았던 노는 아이의 결말은 어떻게 될까?



 


 

요괴들의 생김새를 상상하는 재미, 오싹하면서도 등골이 서늘해지는 이야기를 읽다보면 사람의 욕심이 화를 불러오고, 선한 심성이 위험에 처한 친구를 구하게 된다는 교훈도 얻게 된다.

아이는 귀신도 남을 배려하며 착하게 사는 사람들은 절대 나쁜 짓을 하지 않을거라며 좋은 일을 많이 해야겠단다.

그리고 세상에 혼령이 정말로 존재하는걸까?라는 의구심이 든단다.

마지막 장의 그림은 혼령 장수의 정체가 무엇일까 궁금증을 자아내는데 혼령 장수 다음 시리즈는 어떤 내용일까 무척 기다려진단다.

빨리 출간돼라~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