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으니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shakeeh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으니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7월 스타지수 : 별64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초등영단어완전정복 반석출판사 마녀위니와유령소동 비룡소마녀위니 책세상맘수다
2022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재밌어 보이는 도서네요. 
새로운 글
오늘 24 | 전체 5756
2007-01-19 개설

2022-05-21 의 전체보기
우리 그릇 이야기 | 기본 카테고리 2022-05-21 08:3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631344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우리 그릇 이야기

임창섭 글/순미 그림
시공주니어 | 2022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시공주니어-우리 그릇 이야기>

 

시공주니어 책이 좋은 책이 참 많은 것 같아요~

집에 있는 한국사나 창작책들도

시공주니어책들이었는데

아이가 참 좋아했어요~

 

이번엔 시공주니어에서 출간 된

선사시대부터~조선후기 까지의

모든 그릇들의 총집합~!

우리 그릇 이야기 책을

만나보게 되었어요~

 

아이가 초등학교 3학년이 되면서부터

사회과목이나 방과후수업에서도

슬슬 한국사에 관련한 학습이 시작되더라구요.

 

그 중에서도 선사시대의 생활모습이나

그릇에 관련된 학습도 배웠어요.

초3부터 조금씩 배우게되는 한국사~

고학년이 되면 외울것도 많고 더 복잡해질텐데

이렇게 책으로 그릇에 관련된 이야기를 보며

그에 관련된 시대배경까지 익힐 수 있어서

유익한 책이었어요.




 

 

차례를 보아도

그릇의 특징을 잘 표현해서 제목이 있어요~

'무늬가 사라진 민무늬토기'

'구멍이 있다고 구멍무늬 토기'

이런식으로 제목들도

그릇에 관련되게끔 연상하게 되더라구요~

 

차례뒤 '우리 도자기 역사관'에는

역사연표와 더불어 그릇들의 역사와 그림이

함께 잘 표현되어 있어요.

농사를 시작하게 된 시기부터

조선후기의 모습까지~

그릇들이 쓰임새와 특징까지

한눈에 보기 쉽게 정리되어 있어서

아이가 이부분으로 책을 읽고 난 후에

내용을 한번 더 정리하기에 수월했어요~

역사관은 나중에 한국사를 배울때에도

한국사 연표와 함께 비교하면 넘 좋을 것 같아요~

 

그릇들의 이야기로 배우는 우리역사 연표~



드디어 첫 페이지의 시작이에요.

박물관에서 아이와 관람할때처럼

책에서도 박물관의 내실을 보는 듯 했어요.

 

박물관 안내자인 흙토리~

흙토리는 그릇이야기를 하나하나 알려준답니다.

그릇의 시대배경부터 쓰임새와 생김새도 알려주어요.

그 사이에서

그 시대의 사람들의 생활모습도 엿 볼 수 있어서

아이와 그릇이야기를 읽었을뿐인데

읽고나면

그릇이야기로 역사를 배운 것 같은 느낌이 드는

신통방통한 책이에요~

 

처음엔 우리가 많이 알고 있는

'빗살무늬 토기'에 대해서 소개해주어요.

빗살무늬토기의 큼지막한 사진으로 보여준다음

마치 검색용어처럼

사진아래에 태그까지 알려주는 센스~

설명부분도 좋았지만

태그부분이 기억에도 잘 남는 것 같았어요.

 

빗살무늬 토기의 태그는

#빗살무늬토기 #국립중앙박물관

#머리빗 살처럼 생겨서 빗살무늬

#강가나 바닷가 모래 속에 푹

이렇게 되어있답니다.

 

흙토리의 설명은

빗살무늬 토기의 생김새와 특징도 알려주면서

시작되어요.

또 빗살무늬 토기를

어떤 방식으로 만들었는지까지 알려주어서

정말 그릇박물관이라는 느낌이 물씬 들더라구요.

전에 아이와 박물관에 갔을때

토기만드는 모형을 보아도

그냥 쓱 보기만 했었는데 , 흙토리의 설명을 들으니

그 때 본 그 모형들의 모습이 이해가 되더라구요.

 

'아는만큼 보인다' 라는 말이 역시 맞는 것 같아요.

 

이렇게 생김새와 만든 방법을 알려준 후에는,

왜 빗살무늬 토기의 아랫부분이 더 뾰족한지

그 쓰임새에 따른 모양의 변화를 알려주기까지해서

그 시대의 사람들의 생활모습도

배워볼 수 있었어요.

그치만 이 부분도 추정이라는 사실~!

진짜 사실은 아직도 비밀이라서

빗살무늬 토기의 비밀은 아직도 많다고 합니다~

 

책 속에 흙토리가 도자기의 각 부분을

어떻게 부르는지 궁금하다면

118쪽을 보라고 해서 보았더니

뒷 부분에 위 사진처럼

도자기의 각 부분의 명칭들이

그림과 함께 나와있었어요.

사실 도자기들을 보면서

'입술'이라는 표현은 생소했는데

이번 '우리 그릇 이야기'책을 보면서

아이도 배우고 저도 함께 배운 책이었어요~

 



이번엔 삼국시대&통일 신라 시대에요.

그 중 특이하게 생긴 '긴목항아리'랍니다.

 

저희 아이와 책을 다 보면서

아이가 직접 보고싶다한 그릇 중에 하나에요.

긴목항아리에는

여러가지의 동물이나 파충류들이 있는데

하나하나가 구체적으로 잘 표현되어져있어요.

 

자세히 보시면 가야금을 연주하는 사람,

새, 거북, 개구리, 뱀, 토끼 등이

각각 다른 모습으로

표현되어져 있어요.

 

아이랑 저랑 이 항아리가 제일 신기했어요.

사람과 동물 파충류들이 함께 어우러져서

항아리에 붙어있는 모습도 특이했고

자세히 보면

각각 뭔가 스토리가 있어 보이기도 해서

더 신기했어요.

 

거북이는 옛부터 장수를 의미하기도 했다던데..

그러기에는 가야금을 연주하는 사람도 있고..

뜬금없이 토끼도 있구요..

그 옆에 뱀도 있는 ㅎㅎ

 

각각의 사연들이 있을것만 같은

재미있고 호기심을 유발하는 '긴목항아리'였어요.

 

책에서도 긴목항아리의 생김새도 알려주면서

긴목항아리를

신화를 표현한 특별한 항아리라고 표현해요.

또 항아리의 생김새가 두께를 보면

추측컨대

일상에서 쓰이는 그릇은 아닐 것 같다고

이야기해주는데

저와 아이가 생각할때도 일상그릇보다는

특별한 날에 누군가에게 선물하거나

제작한 그릇같은 느낌이 들어요.

 

책에서는 긴목항아리에

아마 뚜껑도 있었을 것 같다고 해서 생각해보니

만약에 뚜껑이 있었다면

아마도 하늘의 선녀들과 신이 있었을 것 같다고

저희 아이가 이야기 하더라구요.

 

이렇듯 '긴목항아리'는 보는 이로 하여금

각각의 상상의 나래를 펼칠 수 있는

신기하고 재미있는 그릇임은 확실한 것 같아요~

책 뒤에는 책을 다 읽고 궁금해할 만한 것들이 있어요.

바로 도자기 Q&A관 페이지에요.

여기에는 도자기에 관련된

부분들의 명칭이나 ,

도자기들의 이름은 어떻게 붙이는지

토기와 도기와 자기는 어떻게 다른지~

이 이외에도 도자기와 관련된

많은 궁금증에 관련된 답들이 있어요.

저희 아이는

특히나 도자기의 만드는 과정을 궁금해했었는데

다행스럽게도

책 뒤에 과정들의 그림들이 있어서

말로 설명해주는 것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었어요.



아이와 빗살무늬 토기가

어떻게 쓰였을지도 그려보는 시간도 갖고

책도 재미있게 읽었어요.

요새 한국사를 미리 노출시켜주고 있는데

최대한 쉽고 재미있게

노출시켜주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때마침 이번 시공주니어의 '우리 그릇 이야기'책으로

생각지도 않게 한국사를 다른 관점으로

배워보는 시간이 되어서

저와 아이에게는 좋은 경험이 되었어요~~

 

한국사를 좋아하는 아이도 좋겠지만

저처럼 한국사를 배워보려

처음 발을 떼보는 분들이라면

아이와 즐겁게 그릇이야기로

부담스럽지않고 재미있게 읽어보시는 것도

좋으실 것 같아요~~

 

토기부터 백자까지

선사시대부터~ 조선후기까지~

우리 그릇 이야기

 

추천드립니다.

<이 도서는 책세상맘수다카페를 통하여

출판사로부터 제공받아 쓴 저의 주관적인 후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