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나는 엄마다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shj79797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엄마로 살다
나는 엄마다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39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헤롤라이브러리 HelloLibrary 여행영어100일의기적 Languageworld GrammarNote서술형쓰기 GrammarNote 그래머노트 그래머노트서술형쓰기 영어패턴500플러스 회화연습
2018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기본그룹
최근 댓글
친정엄마 이야기에 울.. 
덕분에..현실에 없는 .. 
보고 싶었던 책인데, .. 
리뷰 잘 봤습니다. 
와 영어 글쓰기를 무.. 
새로운 글
오늘 8 | 전체 24606
2017-07-21 개설

2018-12-17 의 전체보기
소중한 일년을 선물해준 고마운 친구. | 기본 카테고리 2018-12-17 17:16
http://blog.yes24.com/document/1091825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자문자답 나의 일 년

홍성향 저
인디고(글담) | 2018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당신의 일년은 어땠나요?

연말이면 으레 새해 다짐을 해보고 새해만 돌아오면
다시 뭐든 할수있을것 같은 착각이 든다.
매년 착각하면서도 우린 놓지않고 다시 목표를
끄집어낸다.


서평 이벤트로 접하게된 이 한권의 책이.
내가 쓰는 글들로 가득 채워야지만 한권의 기록이 되는
이 책이 가슴 벅차다면 이해할수 있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
나도 매년 새해에 다짐을 한다.
그러나 그 다짐은 새해가 되어가도 변함이 없다.
이루지 못한 다짐은 몇년째 똑같은 다짐으로 반복이된다.

그러나.

단.한번도.
인생을 살면서 한 해를 돌아보고 정리해본적은
한번도 없다는 사실이다.
그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해본적도 느껴본적도 없었기에
지나간 시간은 과감히 잊고 항상 새로 쓰기를 한다.

이 한권의 책이 나를 흔들었다.

처음이지만 진지하게 책을 만난다.


언젠가부터 '모르겠다'는 말을
자주 하는 당신(책속에서)

이 말이 꼭 나를 부르는것 같다.


당신은 시간 앞에 얼마나 자주
'모르겠다'고 말하고 있나요?(책속에서)

많은시간 나는 '모르겠다'는 말을 습관처럼 내뱉었다.
인식하고보니 생각보다 많이 하는 말이다.


책의 질문에 하나 하나 답하고보니
과거의 기억을 더듬고 적어가는 내가
조금씩 힘든일이 별거아닌 지난일이고.
기쁜일이 이다지도 많고.
나 참 행복한일도 많았구나싶고.
힘들지만 견디어낸 일들이 대견했다.


문득 문득 치유되던 글쓰기가.
일년을 돌아보는 나의 시간이 이토록 소중하다고
나에게 처절하게 외치는듯 하다.


리뷰를 빨리 쓰는 편이지만 느릿 느릿 다 느끼고
마음을 표현하고 싶었다.

내가 힘든일을 글로 표현하는것이 힘들지만 더 쉽게
잊혀지고.
행복하던 일을 기억하니 추억을 곱씹어 기쁨이 되었다.

차근차근 나의 일년에게 점수도 매겨보고
나의 일과를 점검해보고.

무언가를 읽는것이 아닌 내안의 감정을
끄집어내어 글로 옮기는 이 작업이 무척 행복했다.


나의 일상을 반성하며 일기가 아닌 일년의 기록은
한권의 책으로 만들어진다.


지난 일년의 기록은 나에게 올 또다른 일년에게
조금더 나은 지표가 된다.


좀더 현명하게 계획할수있어서 이 책이 주는 의미는
나에겐 많이 남다르고 사랑스럽다.

이 두근거림을 나누고싶은 친구에게 권했고
그 친구도 극찬을 할만큼 만족해 했다.



간혹 사람들은 책이 가격에 비해 얇다는 말들도 한다.
하지만 저자의 생각을 담은 그 얇은 책을보며
지식엔 두께가 없다고 개인적으로 생각한다.
이 빈공간이 대부분인 이 책의 값어치를 따지자면
무한대이다.
기록하는 나의 이야기이기에 공감이 가고.
이 이야기가 나의 새로운 일년의 거름이 될테고.
매년 한계단씩 나는 달라지고 성장할수 있다.

나에게 물었다.
나의 일년을 돌아보는 이 시간이 어떠냐고.
난 무엇보단 값진 씨앗을 얻었다고 말하고싶다.

글쓰기가 치유가 된다는 말은 알고있지만
일기와 감사.막연한 글쓰기.
그중에 단연 <나의일년>을 기록한 요즈음이
무지 설레었다고 고백하고 싶다.

다시 나의 일년과 새로운 일년을 위해
펜을 들고 나의 이야기를 시작한다.


#나의일년 #홍성향 #글담 #인디고 #다이어리
#새해 #다짐 #고백 #일기 #일년 #기록



* 이 리뷰는 예스24 리뷰어클럽을 통해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