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사랑애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sjjh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사랑애
사랑애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4,73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7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8 | 전체 6969
2016-09-04 개설

2017-01 의 전체보기
그애 | 기본 카테고리 2017-01-02 19:04
http://blog.yes24.com/document/918539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그 애 (삽화본)

웨인 저
러브스토리 | 2016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솔직히 초반 리뷰들이 좋아서 내심 기대하고 읽었다.

근데...

 

이문과 정원 둘다 읽으면서도 집중이 안되고 꼭 그래야돼?? 사랑한다며?? 이 생각을 지울수 없었다.

 

정원입장에서 그래 거절당한 보답받지 못할 사랑이라 그랬을수 있다치자. 근데 그러면서 왜 끝까지 옆에 있을수 있다고 할까.. 비록 바람피우는 남친이지만 육체관계까지 맺어가면서 이문이를 너무 쉽게 절절히 사랑한다고 하는게 이해가 안간다.. 나를 사랑하지 않는 사람에 대한 애절한 마음이 안보인다고나 할까..

 

그럼 이문은?? 얘는 정말 개아가라고 밖에 표현이 안된다.

거절했으면서... 다른 여자들과 관계를 맺으면서 그 마음이 어떻게 애절하다 할수 있어?

버림받은 상처? 그래서 정원이를 계속 시험한다고? 계속 질투하면서?

그렇게 애절하면 그러면 안되지 어쩜 그렇게 행동이 쓰레기인지..

 

마지막에 이문이의 행동에 대한 내용이 나오지만 그것만으로는 설득력이 부족한것 같다.

어쨋든 여주, 남주 모두 나한테는 공감이 안가...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