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좋아서그래 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snrnsk1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좋아서그래
두번째로 좋아하는 취미에요. 글읽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8월 스타지수 : 별1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477
2007-01-19 개설

2022-06 의 전체보기
허리케인에서 탈출하기 | 기본 카테고리 2022-06-11 09:57
http://blog.yes24.com/document/1640827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허리케인에서 탈출하기

주디 앨런 도드슨 글/황인호 그림/이섬민 역
스푼북 | 2022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재밌습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책을 맞이하는 순간 마음 졸이며 보는 재난 영화가 떠올랐어요.

그래서인지 책을 읽는 동안 영화 한 편을 보는 기분이었답니다.

 


 

 


 

'헤리케인에서 탈출하기' 는 2008년 8월에 뉴올리언스를 강타한,

미국 역사상 가장 강력한 폭풍 중 하나라고 하는 카트리나를 겪게 되는 쌍둥이 남매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우리 나라는 태풍으로 많은 피해를 받은 적이 많은데, 

태풍이나 허리케인은 같은 성질의 폭풍들로 생기는 장소에 따라 이름이 달라진다고 하네요.

이 사실을 이제야 알게되다니...;;

 

모든 챕터의  끝부분에는 허리케인 카트리나의 진행 정도와 실제 주민들의 모습, 

그리고 카트리나가 남긴 피해들이 잘 나타나 있어서

그 때의 상황들을 짐작할 수 있게 했습니다.


 

 

책의 흐름은 이란성 쌍둥이 남매 소피와 조 조가 번갈아가며 이야기하는 방식이에요.

허리케인이 다가오고 있는 8월 26일 부터

피난 상황에서 헤어진 아빠를 다시 만나게 되는 31일 까지,

그리고 1년이 흐른 뒤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요.

 

암 투병 중인 엄마는 이모네 가족들고 먼저 대피하게 되고 남겨진 아빠와 소피, 조조는 

허리케인을 맞을 준비를 합니다.

곤란한 상황에 빠진 이웃을 도우려 아빠는 아이들과 헤어지게 되고

두 남매는 서로를 의지한 채 보트를 타고 대피소로 향하게 되죠.

 


 


 

 

 

지치고 아픈 몸에 두려움까지...

하지만 소피와 조 조는 포기하지 않고 대피소에 도착하고 결국 아빠를 다시 만나게 되죠.

그 힘든 상황에서도 키우던 고양이와 거북이까지 생각하고 책임지는 모습이 참 대견했어요.

 

대단한 카트리나의 위력에 맞서 차분하고 용감한 모습을 보여준 소피와 조 조.

서로에 대한 사랑과 믿음으로,

위험한 상황에서도 남을 위해 희생할 줄 아는 멋진 남매였습니다.

 

'YES24 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외모 자존감 수업 | 기본 카테고리 2022-06-07 20:56
http://blog.yes24.com/document/1639373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외모 자존감 수업

부운주 저
그래도봄 | 2022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구성이 알차고 도움이 되는 글이 많았습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사람은 사회적 동물이라 함께 어울려 살아야하고

그래서 이왕이면 남들보다 괜찮은 외모를 가지고 있는 것이 유리한 위치에 있다고 하겠다.

외모가 전부는 아니지만 결코 무시하지 못할 부분이니까.

 


 

 

[외모 자존감 수업] 은 외모 자존감이 낮은 사람들을 위한 심리서이다.

적확히 말하자면 외모 심리학을 기반으로 한 자존감 회복 안내서이다.

 

이 책의 프롤로그 처음은 이렇게 시작한다.

외모에 자신이 없는 나는 이상하게 든든한 지원군이 생긴 기분이었고

어쩌면 이 책 안에 해답 비슷한 것이 있지 않을까 싶었다.

 

작가는 학창시절 탈모로 인해 외모 자존감을 심하게 잃은 경험을 한 적이 있다고 했다.

그래서 과거의 자신처럼 외모로 인해 고민하고 자존감을 잃어버린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이 책을 쓰게 되었다고 하는데,

나는 책을 읽는 내내 작가의 그런 마음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었다.

 




 

차례를 살펴보면서 책이 참 알차게 짜여졌다는 생각이 들었고

급한 마음에 내가 가진 콤플렉스가 나온 부분을 서둘러 펼쳐보기도 했다.

 

 


 

 

1장 외모 자존감의 개념부터 6장 외모 자존감을 지키는 방법까지 잘 구성되어져 있고,

모든 챕터 안에는 가지고 있는 문제점에 도움이 되도록 솔루션이 제시되어 있어서 좋았다.

 

특히 4장 '외모 콤플렉스를 느끼는 사람들' 에서는 탈모증이나 작은 키, 피부 색에 대한 것은 물론이고 곱슬 머리나 여드름, 그 외 우리가 짐작하기 힘든 콤플렉스까지 언급하면서 우리가 가질 수 있는 모든 컴플렉스를 다루어 주었는데,

 작가가 작은 부분까지 잘 살펴주었다는 생각이 들었다.

 

6장 '외모 자존감을 지키는 방법' 에서는 힘이 되는 글들이 참 많았고

사고 방식을 바꾸는 것과 행동 치료법에 대해 아주 잘 설명되어져 있다.

 

 


 

 

내 편 하나가 생긴 듯 마음이 든든해지는 책이다.

살면서 그러지 않으면 좋겠지만.

다시 내 자신이 누군가와 비교되어 스스로 위축이 되는 날에 다시 꺼내보고 싶어질 것 같다.

 

마무리는 작가의 프롤로그의 마지막 부분으로 대신해야겠다.

'외모지상주의가 힘겨웠을 누군가에게 이 책이 외모 자존감 회복의 길로 안내하는 나침판이 되어준다면 더 바랄 게 없겠다.'

 

 

'YES24 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