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살아라, 뭔가가 시작되는 그 순간까지
http://blog.yes24.com/song13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소동맘
책 그리고...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7,67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열린 서재
읽고있어요
나의 리뷰
열린 서재(한줄평)
다 읽었어요
독서중
태그
로라대소월스 리포터즈7기 사라워터스 나의초라한반자본주의 그어딘가의구비에서우리가만났듯이 채광석 서간집 메멘토모리죽음을기억하라 국가의딜레마 홍일립
2010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위안부 보국대원 박길보씨의 .. 
윤정희 배우님을 착각하신 것 같아요~.. 
좋은 내용 소개해 주셔서 감사해요 :.. 
wkf qhrh rkqslek 
새로운 글
오늘 7 | 전체 31193
2007-01-19 개설

2010-03 의 전체보기
나의 사랑, 나의 고흐 | 열린 서재(한줄평) 2010-03-07 22:39
http://blog.yes24.com/document/204996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반 고흐, 영혼의 편지

빈센트 반 고흐 저/신성림 편
예담 | 2005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선물로 여행에세이를 받았는데, 그 책안에 고흐의 영혼의 편지라는 책이 나온다.

이를테면 나에겐 책 속의 책인 셈이다. 그 책을 통해 이 책을 알게 됐으니...

고흐는 참 불쌍하고 불행한 사람이다. 지금 생각하면 지극히 순수하고 인간적인 사람.. 바보같은 사람.... 세상에 대해 거짓가면을 쓰고 대하는 것이 아닌

두 손과 두 발, 가녀린 그의 피부, 배고픈 자아... 그는 갑옷 없이 전쟁터로 나선 병사처럼 세상의 모진 시련을 감내해야했다.

그는 부서지고 찢겨져서 결국 자살로 생을 마감했다.

그같은 삶이 없었다면 고흐의 작품 속에서 격렬한 삶에의 의지를 느끼지 못했겠지..

개인적으로 아몬드 나무를 좋아하는데, 왠지 그 작품은 고흐의 안식같은 느낌이 든다.

청초한 푸름이 휘둘리는 노랑의 장렬한 투쟁에서 잠시나마 쉬는 위안이 됐길....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