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살아라, 뭔가가 시작되는 그 순간까지
http://blog.yes24.com/song13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소동맘
책 그리고...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4,77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열린 서재
읽고있어요
나의 리뷰
열린 서재(한줄평)
다 읽었어요
독서중
태그
로라대소월스 리포터즈7기 사라워터스 나의초라한반자본주의 그어딘가의구비에서우리가만났듯이 채광석 서간집 메멘토모리죽음을기억하라 국가의딜레마 홍일립
2022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위안부 보국대원 박길보씨의 .. 
윤정희 배우님을 착각하신 것 같아요~.. 
좋은 내용 소개해 주셔서 감사해요 :.. 
wkf qhrh rkqslek 
새로운 글
오늘 32 | 전체 31094
2007-01-19 개설

2022-01-03 의 전체보기
폭격기의 달이 뜨면 1 | 독서중 2022-01-03 23:51
http://blog.yes24.com/document/157059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폭격기의 달이 뜨면

에릭 라슨 저/이경남 역
생각의힘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특히 나는 윈스턴 처칠의 심경을 헤아려봤다. 그는 어떻게 견뎠을까? 그의 가족과 친구들은? 그의 도시가 밤마다 폭격에 시달리는 것도 그렇고, 그런 끔찍한 공습이 그보다 더 끔찍한 역사의 서막에 불과하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면 어떤 심정이었을까?

9 페이지

모든 것은 바로 이에 대한 마음에서 출발했다. 1940년에서 41년... 1년동안 런던에 가해진 독일군의 공습... 저자인 에릭 라슨은 처칠에 대해 떠올렸다. 그는 과연 어땠을까? 이 책은 바로 2차대전의 시작점인 시절의 이야기를 우리에게 들려준다. 1940년은 처칠이 총리 취임한 첫해이다. 신임총리로서 전쟁의 시작을 함께한 것이다. 그것도 런던에 집중된 총공격을... 역사의 포화 속으로 들어가보자. 그 시절 처칠의 마음을 생각하며 책장을 넘겨본다.

 

 

 

폭격기의달이뜨면에릭라슨생각의힘역사1940런던공습히틀러처칠독서카페리딩투데이리투사랑해유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빛의 공화국 1 | 독서중 2022-01-03 23:32
http://blog.yes24.com/document/1570575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빛의 공화국

안드레스 바르바 저/엄지영 역
현대문학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세상에 사는 모든 사람들은 마땅히 받아야 할 대가를 치릅니다. 그리고 불길한 징조는 분명 존재하죠. 물론 그런 것들이 존재한다면 말입니다.

12 페이지

산크리스토발에서 과연 무슨 일이 벌어진 걸까? 극 중 화자는 32명의 아이들에대해서 질문을 받을 때마다 질문자의 나이에 따라 다르게 대답한다고 말한다. 산크리스토발의 젊은 공무원이있던 화자... 그 곳에 어떤 불길한 무언가가 존재하는 것처럼 운을 띄운다. 그 불길함은 과연 무엇일까? 또한 불길함의 전조는 과연 무엇이었던걸까?

 

 

 

빛의공화국안드레스바르바현대문학엄지영스페인소설21세기판파리대왕독서카페리딩투데이리투신간살롱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내가 왜 예뻐야 되냐고요 3 | 독서중 2022-01-03 16:32
http://blog.yes24.com/document/1570358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내가 왜 예뻐야 되냐고요

플로렌스 기븐 저/우혜진 역
용감한까치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영화를 볼 때, 주의를 기울여 여성 캐릭터가 어떻게 묘사되는지 살펴보자. 온통 그녀의 매력과 굴곡진 몸매에만 초점이 맞춰져있지는 않은가? 그녀의 이야기도 많이 다루는가. 아니면 중요한 대사는 모두 남성 캐릭터에게 줘버렸는가?

187 페이지

영화를 비판적으로 생각해보지 않았는데, 특히 그 속에 나오는 여성캐릭터에 대해서...하지만 영화평론가 손희정의 책 <당신의 그린 우주를 보았다>에는 여성감독이 그려낸 풍부한 여성캐릭터가 등장한다. 특히 우리가 잘 알고 있는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수상은 축하할 일이지만 그 속에 나오는 여성 캐릭터에 대해서는 공감할 수 없다는 작가의 말... 영화를 과연 어떻게 봐야할까... 남과 여 모두 평등한 입장 캐릭터 등장의 좋은 예는 어떤 영화일까... 우리가 영화를 볼때 생각해봐야할 무엇인 것같다.

 

 

 

내가왜예뻐야되냐고요플로렌스기븐용감한까치우혜진90년생페미니즘이온다에세이독서카페리딩투데이리투신간살롱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우리가 혹하는 이유 2 | 독서중 2022-01-03 16:18
http://blog.yes24.com/document/157035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우리가 혹하는 이유

존 페트로첼리 저/안기순 역
오월구일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어떻게 메이도프는 그토록 오랜 세월 동안 발각되지 않고 사기 행각을 벌여온 걸까? 어째서 똑똑한 투자자들이 사기 위험을 감지하기에 충분할 만큼 많은 데이터를 보유하고서도 BLMIS가 꾸준히 좋은 실적을 거두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사실을 깨닫지 못했을까?

81 페이지

메이도프는 신뢰의 수준을 갖추었다. 그는 금융업에서 활동하는 유명 인사였고, 증권거래자문위원을 엮임했다. 폰지 사기가 밝혀지는 것은 시간문제이지만 누구 한사람은 거기에 이의를 제기해야하는 것이다. 고작 3억달러만을 예금은행에 넣어놓고 투자자들이 70억달러 상환을 요구하면서 메이도프는 파국에 이르렀다. 여기에 그토록 투자에 유망했던 사람조차 투자했다니... 정말 사기꾼이 마음먹으면 사기꾼 그 자신도 속이는 법이다.

 

 

 

우리가혹하는이유존페트로첼리안기순오월구일개소리아마존베스트셀러독서카페리딩투데이리투북적북적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이제는 잊어도 좋겠다 2 | 독서중 2022-01-03 16:02
http://blog.yes24.com/document/1570345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이제는 잊어도 좋겠다

나태주 저
&(앤드)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꿀강아지요?"

"너 꿀강아지 몰라? 꿀똥을 누는 강아지 말이야. 단지를 가져다 대면

강아지 똥구멍에서 꿀이 나오는 강아지 말이야."

93 페이지

세상에~~ 꿀강아지라니~ ㅎㅎ 아마 이런 이야기를 많이 들은 저자가 그 상상력으로 작가가 되었을 것같다. 하지만 산타 할아버지를 믿는 아이가 점점 적어지는 것처럼 현대에 이런 말을 믿는 아이, 그런 상상력이 과연 얼마나 있을 것이며 그 지속력은 얼마나 될까? 대번 거짓말장이 취급 당할 것이 분명하다. 하지만 믿고 싶다. 떡나무, 꿀강아지, 산타할아버지, 또 또 ...뭐가 있을까? 그 나이때 믿고싶은 온통 좋은 것들... 다 믿고 싶다.

 

 

 

 

이제는잊어도좋겠다나태주앤드나태주인생이야기신간에세이독서카페리딩투데이리투신간살롱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