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 소/라/향/기 ...
http://blog.yes24.com/sora0898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소라향기
피어라 피어.. 지는 건 걱정말고.. 피는 게 네 일인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70,81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그니
♬ 그니흔적..
♪ 그니일상..
♩그니일기
사색
∬함께해요..
∬같이봐요..
늘..
√ 책읽는중..
서평
□ 서평모집
■ 서평발표
Ω 스 크 랩
나의 리뷰
○ 그니 리뷰
● 서평 리뷰
소/라/향/기
□ 한 줄 평
■ 구매리뷰
나의 메모
그니 메모
태그
사진으로보는이해인 아게라텀 불노화 멕세코엉겅퀴 제주에서혼자살고술은약해요 이원하 보통우편 모시송편 아빠와의추억 밥줄#긍정#활력
2020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그니
소라향기
출판사
최근 댓글
매일 아침 나태주 시.. 
와. 정답 맞추자마자 .. 
찌찌뽕....인정합니다.. 
축하드립니다 정말 .. 
소라향기님의 리뷰를 .. 

2020-10-09 의 전체보기
서로의 중년을 염탐하는 밤..텅빈 거리를 지키던 밤.. | √ 책읽는중.. 2020-10-09 05:46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313956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

[ 또다시 희미한 옛사랑의 그림자 ]

 

불 꺼진 방마다 머뭇거리며

거울은 주름살 새로 만들고

멀리 있어도 비릿한, 냄새를 맡는다

기지개 켜는 정충들 발아하는 새싹의 비명

무덤가의 흙들도 어깨 들썩이고

춤추며 절뚝거리며 4월은 깨어난다

 

더러워도 물이라고,

한강은 아침에 맞받아 반짝이고

요한 슈트라우스 왈츠가 짧게 울려퍼진 다음

9시 뉴스에선

넥타이를 맨 신사들이 귀엣말을 나누고

청년들은 하나둘 머리띠를 묶는다

 

그때였지

저 혼자 돌아다니다 지친 바람이 만나는

가슴마다 들쑤시며 거리는 초저녁부터 술렁였지

발기한 눈알들로 술집은 거품 일듯

 

밤공기 더 축축해졌지

너도나도 건배다!

딱 한잔만

아무도 끝까지 듣지 않는 노래는 겁없이 쌓이고

화장실 갔다 올 때마다 허리띠 고쳐 맸건만

그럴듯한 음모 하나 못 꾸민채 낙태된 우리들

사랑과 분노, 어디 버릴 데 없어

부추기며 삭이며 서로의 중년을 염탐하는 밤

새벽이 오기 전에 술꾼들은 무릎을 세워 일어났다

택시! 부르는 손들만 하옇게 텅 빈 거리를 지키던 밤

4월은 비틀거리며 우리 곁을 스쳐갔다

 

해마다 맞은 봄이건만 언제나 새로운 건

그래도 벗이여, 추억이라는 건가

   

... 소/라/향/기  ...

서른, 잔치는 끝났다

최영미 저
이미 |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5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오늘 38 | 전체 60610
2008-02-19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