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삐침마녀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ssinyb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삐침마녀
삐침마녀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1,02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사진을 풍성하게 잘 찍어주셔서 넘넘 .. 
리뷰 잘 읽고 갑니다^^ 
리뷰 잘 읽고 갑니다 
좋은 리뷰 감사합니다 
좋은 리뷰 감사합니다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2045
2020-09-06 개설

2021-09 의 전체보기
모자 도시 | 기본 카테고리 2021-09-16 17:53
http://blog.yes24.com/document/1510345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모자 도시

안토니오 보난노 글그림/이정주 역
어린이작가정신 | 2021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푸른 물 위로 뒤집힌 듯 어딘가 위태로와보이는 바위가 홀로 서 있다.
그 위에는 빼곡한 집들이 보인다.
바람이 많이 부는지 신문, 모자, 나뭇잎들이 날라다닌다.
저 곳은 어딜까?
궁금한 마음에 책을 넘기니 화면 가득 다양한 모자들이 있다. 직업만큼 성격만큼 다양하다.
또다시 책장을 넘기니 책이 내게 묻는다.

"모자 도시를 알고 있나요?"


모자 도시라구! 모자 도시는 어떤 곳이지, 어디에 있을까? 궁금한 마음에 다시 책을 넘긴다.

"모자 도시가 궁금하다면 바람이 달빛을 스칠 때 낡은 입체경으로 봐야 하거든요."


푸른 바다에 조금은 위태로와보이는 섬 위로 집들이 보인다.
바로 모자 도시다. 모자 도시는 바람이 가득한 곳이다. 무언가를 바라는 마음이 아니라 바람이 많이 부는 바람의 도시
바람은 도시의 흔적도 기억도 훨훨 날려 보내고 물건도 생각도 헝클어 뜨린다.
세찬 바람이 일상인 모자 도시에서는 바람을 타고 이동하고 바람을 즐기고 믿는다.
바람이 모든 것을 날려 잃어버리게 둔다.
모자 도시 사람들은 딱 하나 모자를 잃어버리지 않으려 한다.
분실물 보관소에 다른 물건은 있지만 모자는 없다.

바람은 모자를 어디로 데려가는 걸까?

모자를 찾으러 사람들의 기대를 받으며 바람을 타고 떠난 발명가도 있다. 결국 모자도 발명가도 돌아오지 않고 사람들의 기억 속에서도 잊혀졌다.

"기억에 남을 만큼 오랫동안 붙들려 있는 건 없어요. 바람이 모조리 앗아가 버려요."

현실인지 상상인지 도무지 구분이 가지 않는 이야기다. 책을 보며 어릴적 보았던 입체카메라?가 떠오른다. 그 속엔 여러 곳의 다채로운 풍경들이 모여 있었다. 카메라 셔터를 누르면 낯선 풍경들이 눈 앞에 펼쳐진다.
모자 도시를 보며 그 때의 추억 속 풍경이 떠오른다. 이국적이고 낯선 풍경에 마음 한편이 설레였던 기억...

바람이 가지고 가는 것들은 무엇일까
기억도 흔적도 추억도 모두 가져가버려도 사람들은 왜 연연해 하지 않을까
바람은 대체 사람들에게 무엇일까
사람들이 작은 모자 만은 놓치지 않으려는 건 왜일까
그 모자들은 어디로 간 것일까


끊임없이 질문들이 떠오른다.




※ 이 글은 협찬 받은 도서를 읽고 주관적으로 작ㅁ성한 내용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개념 잡는 수학툰 | 기본 카테고리 2021-09-07 15:03
http://blog.yes24.com/document/1503307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중학교에서도 통하는 초등수학 개념 잡는 수학툰 1

정완상 글/김민 그림
성림주니어북(성림북스) | 2021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개념 잡는 수학툰 1
_규칙 찾기에서 수열까지


<중학교에서도 통하는 초등수학_개념 잡는 수학툰>은 수학을 주제별로 나누어 접근해 초등 고학년들이 수학에 대한 개념의 흐름을 잡을 수 있게 해주는 책이다.
어려울 수 있는 수학을 판타지 만화를 통해 재미있으면서도 자연스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내가 본 개념 잡는 수학툰은 규칙 찾기에서 수열까지를 다룬 첫번째 책이다.

수학을 못해서 고민인 아이 코마와 시계모양의 수학 마법사 매쓰워치, 시공간을 이동하고 변신하는 베드몬을 주인공으로 가상의 시공간을 누비며 아이들이 좋아하는 스토리로 수학의 개념을 재미있게 배우도록 해준다.
책은 게임 1에서 7까지로 나누어 같은 간격 수 뛰기, 같은 비율 수 뛰기, 차이가 수 뛰기하는 수 뛰기, 재미있는 수 뛰기들과 행복수, 불행수, 큰기쁨 수 그리고 콜라츠 추측, 피보나치 수와 황금비에 대한 내용을 다룬다.
초 중 고 수학 교과서에서 각각 다루는 내용의 흐름을 찾아보기 쉽게 구성되어 있다.
각 게임의 마지막에는 책의 내용을 잘 이해했는지 개념정리 퀴즈도 있어서 읽었던 내용을 정리해볼 수도 있다. 저자인 정완상 교수의 강의도 QR코드를 사용해 들으며 개념을 다질 수 있다.
마지막에는 초 중 고 수학 교과서 속 용어를 찾아볼 수 있도록 되어 있다.

초 중 고 수학 교과서는 각 학년별로 배우는 내용들이 영역별로 연결되어 있다.
수학의 단원을 배우기 전에 이 책을 읽고 한번씩 개념을 살펴보면 좋을 것 같다.



※ 이 글은 협찬 받은 도서를 읽고 주관적으로 작성한 내용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산으로 올라간 백만 개의 굴 | 기본 카테고리 2021-09-07 12:11
http://blog.yes24.com/document/1503218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산으로 올라간 백만 개의 굴

알렉스 노게스 글/마이렌 아시아인 로라 그림/권지현 역
씨드북 | 2021년 08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산으로 올라간 백만 개의 굴
_지구의 시간을 품은 지층과 화석 이야기


나랑 같이 산책하러 갈래요?
주위를 둘러봐요. 무엇이 보이나요?

책을 펼치면 책이 내게 말을 건넨다.
함께 산책을 가자고
주위를 둘러보라고
책 속 풍경을 바라보며 가을 숲으로 서둘러 따라 걸어가 본다.
천천히 책 속을 걸어다니며 주위를 둘러보며 어디로 가는지 궁금해질 즈음 바위가 내 눈앞에 나타난다.
드디어 도착이다.
산꼭대기에 도착한 나는 바위가 흙으로 덮이지 않고 맨살을 드러낸 곳 '노두'에 있다.
그곳엔 굴 껍데기가 가득하다.
바위산에 굴이라고?


함께 길을 걸으며 다정하게 말을 건네는 <산으로? 올라간 백만 개의 굴>은 지층과 화석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그림책이다.
조금 낯설고 어렵게 생각되는 화석과 지층 그리고 지질에 대한 이야기가 산뜻한 그림과 어울려 쉽게 다가가게 해준다.
오랜시간 땅속에 묻혀서 굳어져 화석이 된 굴
바위에 가로로 생긴 여러개의 띠인 지층
바위를 악보로 지층을 음표나 오선, 쉼표라 하고 지층을 노래와 음악으로 설명하며
지층의 두께에 따라 음도 달라지며 지층을 악보처럼 읽을 수 있다고 하는 표현들이 색다르고 재미나게 느껴진다.
지질 시대를 구분하는 이름
지층과 퇴적층의 색을 구분하는 것 등
지층을 통해 굴이 약 8500만 년 전인 후기 백악기에 바다에서 살았다는 것과 우리가 있는 산꼭대기가 8500만 년 전에는 따뜻한 바다였다는 사실도 함께 알게 된다.
바다의 움직임까지 . ..

아이와 함께 숲으로 탐험을 떠나고 지구의 시간을 품은 지층과 화석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며 지질학자가 된 것처럼 암석을 관찰해보며 지구가 들려주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산 위에 있는 굴 이야기를 시작으로 화석이 무엇이고 어떻게 생겨났는지 지층이 무엇이고 지층에 어떤 이야기가 숨겨있는지 지질 시대가 무엇인지 퇴적층의 색들이 어떻게 만들어졌는지와 굴이 어떻게 산에 쌓이게 되었는가를 잘 보여주고 설명해준다.
다소 딱딱하고 지루하게 여겨지던 내용들이 쉬우면서도 재미있는 이야기로 다가온다.
아이가 보기에 어렵지 않으면서도 지구에 숨겨진 다양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책이다.

책의 마지막에는 관련된 용어도 따로 정리해서 살펴볼 수 있어 좋다.

책을 덮으며 지구의 또다른 이야기가 궁금해진다. 이제 아이와 탐험을 떠날 준비를 해본다.




※ 이 글은 협찬 받은 도서를 읽고 주관적으로 작성한 내용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