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문장산책
http://blog.yes24.com/suva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suva
어떤 날 어떤 순간에도 책은 내 곁에 있어주니까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1,43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나의 리뷰
기본리뷰
교육
어린이책
문학
실용서
쪼개읽기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2800
2007-01-19 개설

2021-09 의 전체보기
행복에 진심입니다 | 기본리뷰 2021-09-26 16:4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14751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예스24X문화일보 국민서평프로젝트 참여

[도서]다이어트에 진심입니다

이지애 저
더블유미디어 | 2021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다이어트보다는 행복과 성장에 진심인 책!!!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나는 언제쯤 '다이어트 끝!!'을 외칠 수 있을까?

'다이어트'라는 말에는 항상 예민해지고

어디선가 '다이어트'라는 말이 들리면 나도 모르게 그쪽으로 귀가 커진다.

책표지에 나와있듯이 저자는 150cm의 88kg에서 44kg를 덜어낸 사람이다.

그 한문장 만으로도 이 책은 내 흥미를 끌었다.

 

여느 다이어트 책과 마찬가지로 이 책 또한 다이어트를 결심하게 된 '계기'로 시작한다. 뚱뚱한 몸으로 인해 받는 상처들...그리고 다이어트의 과정이 나온다. 그런데, 그 과정이 아주 짧다.

'저염식, 소식, 운동' 이 책에 나오는 44kg 감량 다이어트의 버법은 이게 전부다.

책을 읽다가 당황한 건 오히려 내쪽이다.

벌써 내용이 끝나면 어떻게 하지?

다른 다이어트 책들 처럼 그 흔한 before&after 사진 한장 조차도 없다.

몸에 쫙 붙는 레깅스를 입고 핑크색 아령을 손에 들고 운동의 자세를 보여주는 모습도 없다.

대신 작가는 '행복'에 대해 이야기 하고 있다.

 

'30kg을 감량해도 행복하지 않은 이유'

'우리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훌륭하다'

'남들이 알아주지 않는 순간'

'쓸데없는 짓을 해도 되는 이유'

 

등의 목차들만 봐도 알 수 있다.

요요를 다스리는 방법도 '독하게 마음먹기', '저탄고지'가 아니라

일상에서 작은 행복을 찾는 것이라고 작가는 말한다.

 

폭식은 감정의 결핍으로 찾아오는 경우가 많다.

외로움, 공허함, 초조함, 불안 등의 감정에서 벗어나려고 하는 거다.

결국 사랑받고, 기뻐하고, 행복하고 싶은 본능에서 시작된다.

하지만,

음식이 내가 원하는 것들을 손에 넣게 해주지는 않는다.

입속으로 음식을 채워 넣으며 스트레스로 인한 부정적인 감정들에 바리케이드를 쳤지만,

마음에는 그 감정들이 난지도 쓰레기더미처럼 높아졌다.(p.128)

 

'다이어트'라의 궁긍의 목적이 '감량'이 아닌 '건강'이라고 할 때,

자신의 '행복'과 '성장'에 초점을 두어야 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이야기일 것이다.

작가는 자신의 '성장'과 '행복'을 찾는 과정을 이야기한다.

 

·어떤 상황에서도 자신에게 행복을 주는 소확행세트(커피, 책, 글쓰기그리고 걷기)

·밸런스를 유지하는 회사생활 방법

·텅 빈 마음을 채워가는 방법

·하루의 스트레스를 다스리는 방법

·자신만의 루틴만들기

 

이 방법들은 작가가 내면의 자신과 오랜시간동안 끊임없이 대화해서 만든 자신만의 '행복법'이다.

우리는 우리 만의 '행복법'을 찾아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나 자신을 들여다보고, 나에게 오랜시간 공들여 대화를 해야한다.

나는 어떨 때 충분한 행복감을 느끼는지..

사회생활에서 얻은 스트레스를 다음날까지 가지고 가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하는지

문득 허무함이 몰려올 때는 나만의 특효약은 무엇인지

나만의 힐링장소는 어디인지

나는 나를 정말 사랑하고 있는지........

 

 

일에 쫓겨

다른 사람의 눈에 비친 내모습에 신경쓰느라 정작 자신을 보듬지 않고

다른 사람이 바라는 모습대로만 살고 있는 건 아닌지 고민해봐야겠다.

나를 구원할 사람은 오직 나뿐이다.

이것들이 선행된다면 다이어트는 그 다음에 저절로 따라올 것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