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tazzo98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tazzo98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tazzo98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3월 스타지수 : 별41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0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잘보고갑니다. 
좋은 리뷰 감사합니다.. 
빵가게 습격과 빵가게.. 
내가 정말 그럴까 하.. 
좋은 리뷰 잘 보고 갑.. 
새로운 글
오늘 11 | 전체 91356
2007-01-19 개설

2010-08-21 의 전체보기
기분좋아지는 책 | 기본 카테고리 2010-08-21 20:46
http://blog.yes24.com/document/251254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나는 아직, 어른이 되려면 멀었다

강세형 저
김영사 | 2010년 07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국내의 내놓으라하는 가수들이 DJ를 맡은 프로그램의 라디오 작가였고, 그가 그 프로그램들을 통해 소개했던 글들을 묶은 책이라고 하는데 무엇보다 이 책 제목에 고개를 끄덕이는 사람이라면 읽어볼 것을 권한다. 나이가 들어서도 젊은 글을 쓰기 원한다는 강세형 작가의 글에는 그녀의 청춘이, 쓸쓸하고 외로웠고 고민했던 어떤 하루와 어떤 순간들이 담겨 있고, 쉴틈없이 상처 받고, 느끼고 두근거렸던 감정들이 쏟아져 나온다. 짧은 에세이들에 녹아 있는 느낌들은 어쩌면 어른이라고 자부하는 사람들이 읽으면 다소 배부른 소리라던가, 철없는 고민들로 다가올 수도 있겠으나 가끔은 이런 감상적이고 소소한 일상에서 다가오는 반짝거림을 만나보는 일도 괜찮은 것 같다. 순발력 있는 라디오 작가여서 그런지 더 놓치기 싫은 순간들이 많았던 것 같다. 어떤 글은 여고생의 설레임을 담고 있는 것 같았고, 어떤 글은 위안을 건네주는 따뜻하고 성숙한 언니같다는 생각이 들었고, 어떤 글은 철저하게 개인적인 경험에서 나오는 상처와 치유의 과정을 담고 있지만 결코 만만치 않다는 느낌을 받기도 했으니까. 똑같은 것을 보고 듣고 경험해도 역시 화가는 특별한 그림을 그려내고 작가는 특별한 순간들을 캐취해낸다. 감각적인 것에 치중했었다면 실망했을 것 같은데 진심이 담겨 있고 작지만 꽤 진솔한 이야기들이 펼쳐진다.  청춘이 가진 가장 큰 무기, 젊음. 시간을 잊지 말라고 좀 더 나에게 만족하고 스스로 행복한 내가 되고 싶다고 말 하는 작가의 글들을 참 이뻐서 읽으면 기분이 좋아지는 책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