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tjrgydjaak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tjrgydjaak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woodbox
tjrgydjaak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5,81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5 | 전체 1670
2008-04-11 개설

2020-03 의 전체보기
우아하게 이별하기 | 기본 카테고리 2020-03-27 14:23
http://blog.yes24.com/document/1226680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세트] 우아하게 이별하기 (총2권/완결)

류향 저
신영미디어 | 2020년 03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작가님을 좋아해서 나오는 작품을 거의 다 읽었기에 즐거운 마음으로 구매 했습니다. 남주와 여주는 대학시절 열렬히 사랑하는 사이였습니다. 남주는 불우한 환경에 있었고 여주엄마의 방해로 헤어지게 되어요. 그와중에 임신한 사실도 알게 되고요. 하지만 유산을 하게 되고 슬퍼합니다. 그렇게 시간이 지나 9년만에 두사람은 다시 만나게 됩니다. 아무튼 그러다 유산으로 갖게된 리조트에 남주를 초대해요. 전작들에 비해서 제 취향은 아니었지만 그래도 재밌게 읽었습니다. 여주엄마에 대한 분노와 막장스러운 전개에 같이 이입하며 가독성있게 읽었던것 같아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나의 다정한 행성 | 기본 카테고리 2020-03-05 08:43
http://blog.yes24.com/document/1217558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세트] 나의 다정한 행성 (총2권/완결)

호연 저
마롱 | 2020년 0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SF물은 많지 않아서 기대하며 읽었고 재밌었어요. 심장이 두개인 셀족 라이언이 사고로 치료를 하던중 자신의 심장이 하나라는 사실을 알게 되요. 그리고 어릴적 살던 지구에 자신의 심장하나가 있을거라는 걸 알게 되어 찾아옵니다. 그리고 그곳에서 이주당당자인 세진을 만나게 됩니다. 첫만남의 오해로 세진을 부자남자 만나서 팔자 고치려는 꽃뱀으로 오해를 해요. 오해가 조금 길어서 그건좀 아쉬웠어요. 셀족에 비해 치유력도 느리고 약해보여 라이언은 세진을 나름 애지중지하는게 보여 재밌었어요. 둘의 캐미가 좋아서 시간가는줄 모르고 읽었습니다. 호연님의 차기작이 나오면 또 사고 싶은 생각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테이크오버 | 기본 카테고리 2020-03-05 08:18
http://blog.yes24.com/document/1217546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세트] [BL] 테이크오버 (총2권/완결)

세람 저
피아체 | 2020년 0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세림작가님은 처음이고 피폐물을 좋아하지 않아서 걱정했는데 잘 읽었습니다. 어느날 정우에게 현재 실종된 형 중우의 친구라는 지혁이 찾아옵니다. 형에대한 기억을 사고 싶다고해요. 거액의 돈과 같이 동거할것을 제안해요. 사실 정우는 형에게 학대를 당했고 왜곡된 기억을 가지고 있었고 지혁은 중우에게 복수를 위해 가두고 자살해 죽게만든 사람이었죠. 정말 형 중우는 공기가 아까울정도의 나쁜 놈이어서 잘죽었네 하는 생각도 들었어요. 개연성이 좀 부족하고 정우의 매력이 좀 떨어지는 느낌이 들어서 좀 아쉬웠습니다. 하지만 조금의 미스테리한 전개와 피폐물을 가장한 힐링물의 느낌이 나서 잘 읽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