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Metasequoia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urymina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Ranee^^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5,73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댓글에 더 공감이 가.. 
새로운 글
오늘 4 | 전체 1590
2007-01-19 개설

2020-09-18 의 전체보기
천재 작가 | 기본 카테고리 2020-09-18 23:11
http://blog.yes24.com/document/1304765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느릅나무 아래 욕망

유진 오닐 저/손동호 역
열린책들 | 2014년 06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1850년대 미국의 한 농장. 황금을 찾아 캘리포니아로 떠나려는 시미언과 피터 형제. 농장을 가지려는 이복동생 에벤. 75세에 세번째 부인을 맞은 아버지 캐벗. 소유욕과 정욕을 가진 세번째 부인 애비.
이들이 품은 각자의 욕망이 빚어낸 비극이다.

테세우스의 아들 히폴리토스와 테세우스의 두번째 부인 페드라의 신화이야기 변주처럼 보이기도 하지만, 물질적 성공주의와 도덕적 타락에 대한 비판을 드라마틱하게 보여준다.

극작가들은 진짜 천재들 같다. 긴 호흡의 소설도 멋지지만 희곡 작품은 짧은 장면전환과 놀라운 대사들로 뻔할수 있는 이야기도 긴장감 가득한 드라마로 만들어 버린다. 1924년에 초연을 했다는데 당시 사람들에게 얼마나 충격적이었을지..
인간의 탐욕과 이기심, 사랑이라는 이름의 욕망, 거기에 어리석음까지 더하기.
이러니 노벨상을 받았지 하는 생각이 든다.
연극이 좋은 건 어떤 긴 설교보다 훨씬 강렬하게 의미를 전달해 준다는 것. 진작 읽었어야 해...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