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주)위즈덤하우스
http://blog.yes24.com/wisdomhouse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위즈덤하우스
책 읽는 여러분이 아름답습니다. 좋은 책과 소통하는 지혜의 전당, (주)위즈덤하우스입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공지사항
서평단 모집
따끈한 신간
북적북적+BookInfo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태그
본격한중일세계사 아톰익스프레스 그래비티익스프레스 위즈덤하우스 이진혁 아들이초등학교에갑니다 임진아 김영철타일러의진짜미국식영어2 진미영2 나에게다정한하루
2013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http://blog.yes24.co.. 
리뷰가 조금 늦었습니다. 죄송합니다... 
http://blog.yes24.co.. 
http://blog.yes24.co.. 
http://blog.yes24.co.. 
새로운 글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오늘 103 | 전체 711028
2007-01-19 개설

2013-08 의 전체보기
[마감] 고양이와 느릿느릿 걸어요 | 서평단 모집 2013-08-27 15:53
http://blog.yes24.com/document/737398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이벤트 참여방법

 

    1. 이벤트 기간: 8월 27일~9월 2일 / 당첨자 발표 : 9월 3일
    2. 모집인원: 10명


    3. 참여방법
         - 이벤트 페이지를 스크랩하세요.(필수)
         -이 책을 읽고 싶은 이유와 스크랩 주소를 댓글로 남겨주세요.


    4. 당첨되신 분은 꼭 지켜주세요.

       - 도서 수령 후, 10일 이내에 'yes24'에 도서 리뷰를 꼭 올려주세요.

       (미서평시 서평단 선정에서 제외됩니다)

 

 

 

 

 

저자 : 박용준_베쯔니

일본에 살며 여행하고 사진 찍기를 좋아한다. 우연히 시작한 블로그를 통해 사진과 일본 여행의 매력에 빠져 일본 전국을 둘러보는 것을 목표로 8년째 일본 여행 중이다. JNTO를 비롯해 일본
각 지역의 관광기구와 함께 여행 루트 개발, 여행 책자 발간 등 다양한 일을 하고 있다.
그가 편애하는 리스트는 사진, 고양이 그리고 일본. <도쿄동경>을 시작으로 <도쿄 아트 산책> <Enjoy 홋카이도> 등을 출간했으며 <JUST GO 홋카이도> <일본 드럭스토어 탐험> <규슈올레 가이드> 등 다수의 서적과 매체에 칼럼과 사진을 제공하고 있다.


http://endeva.tistory.com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53)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3        
[당첨자 발표] 나는 평양의 모니카입니다 | 공지사항 2013-08-27 15:46
http://blog.yes24.com/document/737397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당첨자 발표] 나는 평양의 모니카입니다

 

안녕하세요. 위즈덤하우스입니다.
서평단 당첨자를 발표합니다.
도서 수령 후, 10일 이내에 'yes24'에 도서 리뷰를 꼭 올려주세요.
(미등록시 다음 서평단에서 제외됩니다)

 

[당첨자 발표]

ary68017 
ghkfrlcks 
ibbimini / 
khs123 
ksjae0207 
manyou77 
monjardin 
mylovingyou 
taesanai 
yoo1729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9        
[마감] 나는 평양의 모니카입니다 | 서평단 모집 2013-08-20 14:18
http://blog.yes24.com/document/736349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이벤트 참여방법

 

    1. 이벤트 기간: 8월 20일~8월 26일 / 당첨자 발표 : 8월 27일
    2. 모집인원: 10명


    3. 참여방법
         - 이벤트 페이지를 스크랩하세요.(필수)
         -이 책을 읽고 싶은 이유와 스크랩 주소를 댓글로 남겨주세요.


    4. 당첨되신 분은 꼭 지켜주세요.

       - 도서 수령 후, 10일 이내에 'yes24'에 도서 리뷰를 꼭 올려주세요.

       (미서평시 서평단 선정에서 제외됩니다)

 

 

 

적도기니 대통령의 딸에서 16년간 평양의 망명자로, 가혹한 운명에 도전하며
마침내 인생의 주인공으로 다시 태어난 모니카 마시아스의 특별한 이야기


적도기니 초대 대통령의 딸로 평양에서 16년간 망명생활을 했던 모니카 마시아스의 자전 에세이 <나는 평양의 모니카입니다>가 예담출판사에서 출간되었다. 모니카 마시아스의 삶은 특별했다. 아프리카 적도기니에서 태어났지만, 평양에서 성장했고, 스페인과 뉴욕을 거쳐 서울, 그리고 모국인 적도기니에 이르기까지 지난한 인생 여정을 겪었다. 그녀의 아버지 프란시스코 마시아스 응게마는 1968년 적도기니가 아프리카 최초로 스페인 식민통치를 벗어나면서 초대 대통령으로 선출되었다. 독립은 했지만 적도기니는 여전히 스페인의 영향권 아래에서 신음하고 있었다. 프란시스코 대통령은 강경한 탈식민주의 정치를 펼치며 스페인으로부터의 완벽한 독립을 위해 투쟁했다. 그러나 1979년 스페인 정부와 우호적이었던 사촌이자 국방장관 테오도르 오비앙 응게마의 쿠데타로 프란시스코 정권은 실각하고 만다. 김일성 주석과 친분이 돈독했던 프란시스코 마시아스는 가족들을 북한으로 긴급히 피신시켰다. 당시 모니카 마시아스의 나이 일곱 살. 언니 마리벨과 오빠 파코 손을 잡고 동양의 낯선 도시에 발을 내딛으며 그녀는 불안과 호기심으로 어리둥절할 뿐인 꼬마였다. 그리고 얼마 지나지 않아 아버지 프란시스코 마시아스가 쿠데타 세력에게 처형되었다는 소식이 전해진다. 잠깐의 시간이라 생각했던 평양생활은 그 후로 16년간 계속되었다.

저는 참 이상한 인생을 살았어요. 저는 아버지가 둘입니다
적도기니의 프란시스코 대통령, 북한의 김일성 주석입니다


모니카 마시아스의 삶은 언제나 평범할 수 없는 운명이었다. 그녀에겐 아버지가 둘인 셈이다. 그녀를 낳아준 적도기니의 프란시스코 대통령, 그리고 16년간 그녀를 보살펴준 북한의 김일성 주석이다. 또한 공교롭게도 두 명의 아버지 모두 세상으로부터 독재자이며 악마라고 손가락질 받았다. 16년간의 평양 생활을 끝내고, 세상 밖으로 나온 순간부터 주홍글씨처럼 그녀를 쫓아다니던 악마의 딸이라는 표식은 그녀의 삶을 송두리째 흔들어놓았다. ‘악마의 딸’이 가장 안전하게 살 수 있는 방법은 아마도 악마가 권력을 잡고 있는 곳일 테다. 그러나 그녀가 택한 방법은 세상 앞에서 당당하게 자신의 정체성을 밝혀가는 것이었다. 프란스시코 마시아스 전 대통령이 과연 진짜 악마 같은 독재자였는지 그 진실을 밝혀내는 것이 그녀의 최종 목표가 될 것이었다.
사실, 평양에서의 삶이 대단히 불행하지는 않았다. 김일성 주석은 마시아스 삼남매가 훌륭히 성장할 수 있도록 최상의 교육과 대우로 친구 프란시스코와의 우정을 지키고자 노력했다. 북한 최고의 엘리트 양성 기관인 만경대 교육학원의 여학생 과정은 순전히 모니카와 언니 마리벨을 위한 조치였다. 이들이 교육을 마치자 여학생 과정은 바로 사라졌다. 대학교육도 평양 최고의 대학에서 받았다. 오빠는 건축을, 언니는 의학을, 그리고 예술적 감각이 뛰어났던 모니카 마시아스는 의상을 공부했다. 대학교육을 마칠 때쯤 적도기니의 정치도 안정이 되어 언니와 오빠는 고국으로 돌아갔지만, 모니카의 생각은 달랐다. 더 넓은 세상을 경험하며 인생을 공부하고 싶었다. 거기엔 그녀의 왕성한 호기심과 자유로운 감성을 받아주지 못했던 폐쇄적인 북한의 생활도 크게 작용했다.

평양 생활 16년 만에 세상 밖으로 나오다!
스페인과 뉴욕을 거쳐 한국으로, 그리고 마침내 아버지의 진실을 찾기까지


스페인은 언어에서 문화까지 적도기니의 식민 지배국이었기에 가장 먼저 경험해야 할 곳이었다. 식모에서 댄서, 그리고 르로이메를린이라는 대기업에서 일하기까지 스페인 생활은 안정적으로 관리를 받던 북한에서의 삶에 비하면 위험과 모험의 연속이었다. 스페인에서 그녀는 자본주의의 밑바닥부터 제대로 공부한 셈이다. 마드리드에서 만난 평양방문단과 함께 북한을 다녀온 이후 그녀는 미국으로 떠날 결심을 한다. ‘악의 축’이라 단정하며 북한을 증오하는 미국인의 편견을 접하면서 미국의 실체를 봐야 직성이 풀릴 것 같았다. 그러나 미국 체류는 생각보다 길어졌다. 남한 사람들과의 교제가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따뜻하고 영민했던 북한 사람들을 떠오르게 하는 대한민국은 고향처럼 들러보아야 할 곳이 되었다. 그 후 모니카는 한국에서 2년간 체류하며 의류회사에서 일한다. 그녀에게 대한민국은 경제 수준과 정치 이념을 빼고 북한과 큰 차이가 없었다. 외모와 감수성, 전통과 입맛까지 그처럼 똑같을 수가 없었다. 다른 것이 있다면 한국 사람들의 북한에 대한 거부감과 극단적인 선입관이었다. 자유롭게 오갈 수 없는 북한 대신 모니카는 한국을 통해 북한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곤 했다. 어느덧 한국은 제2의 고향이 되었다.
마지막 종착지는 적도기니였다. 그녀는 아버지의 고향을 찾아 원주민들과 계속해서 만남을 가졌다. 많은 사람들이 아버지가 억울한 죽음을 당했다며 그녀를 위로했다. 물론 아버지에 대한 평가는 제각각이었다. 누군가에게는 권위적인 폭군이었고, 누군가에게는 스페인으로부터의 자주독립을 위해 헌신한 지도자였다. 과연 역사는 누구를 위한 기록인 것일까? 아마도 아버지가 스페인 정부에게는 골칫거리였음에 분명했다. 그녀에게 마지막 해답을 줄 수 있는 것은 단 한 사람, 스페인의 안토니오 교수였다. 적도기니의 해방을 위해 독립운동을 하던 아버지와 프랑코 독재 정권에 대항하던 안토니오는 우정을 나누는 정치적 동지였다. 모니카 마시아스의 기나긴 여정은 안토니오 교수를 통해 아버지에 대한 진실을 확인함으로써 끝을 맺는다.

주어진 운명이란 없습니다. 삶을 사랑한다면 당당히 도전해야 합니다!
삶을 향한 열정을 일깨우는 모니카 마시아스의 도전과 분투의 기록


모니카 마시아스의 여정은 단순히 모국과 아버지의 진실을 찾는 방황의 기록이 아니다. 그녀는 가혹한 운명의 희생자가 되길 거부하고 먼 길을 돌아올지언정 당당히 자신을 둘러싼 역사와 사실들에 반응하며 소통하기를 원했다. 그녀에게 인생이란 용서하기 힘든 것들을 용서해가는 과정과도 같았다. 북한에서 살며 조선말만 쓰다 보니 오랜만에 북한에 들른 어머니와 소통이 되지 않아 서로의 가슴에 상처를 입었던 일, 아버지를 죽인 삼촌을 미국이라는 타지에서 힘들게 용서했어야 했던 일, 그리고 북한을 비난하고 아버지를 저주하는 사람들 앞에서 그 증오의 허물을 벗긴 실체를 목도하자고 힘들게 설득하던 일들 모두가 자신에게 주어진 운명과 화해하는 과정이었음을 그녀는 토로한다.
모니카 마시아스의 삶은 많은 사람들에게 특별한 호기심의 대상이었다. 스페인에서, 미국에서 수많은 출판업자들이 그녀의 이야기를 소재로 책을 내자고 제안했다. 로버트 드 니로가 세운 트라이베카 영화사에서도 계속해서 접촉을 시도했다. 심지어 한국 체류시절에도 소문을 들은 방송가에서 출연섭외가 쇄도했었다. 하지만 당시까지 그녀는 자신의 삶에 대해 정리가 되지 않은 상태였다. 끝나지 않은 여정, 빚을 다 갚지 못한 마음의 상태로는 세상의 증인처럼 나서고 싶지 않았다. 그러나 이제 안토니오 변호사와 조우하면서 아버지와 가족을 둘러싼 어두운 과거를 용서하고 운명의 희생자에서 주인공으로 거듭나리라 결심하면서 그녀의 생각은 긍정적으로 바뀌었다. 책을 출간하더라도 스페인이나 미국 같은 제3국이 아닌 자신의 고향과도 같은 대한민국에서 내고 싶었다. 조선말을 쓰는 이상한 흑인 여자가 아니라 한반도에서 성장하고 생활한, 모국어가 한국어이며, 한반도를 사랑하는 친구 모니카 마시아스로서 말이다. 정치적 분쟁이 낳은 운명의 소용돌이 가운데서도 자신만의 인생을 살아낸 여성의 도전과 분투를 담은 이 책은 그 자체로 삶을 향한 열정을 일깨운다. 또한 경색된 남북 관계에 자그마한 희망을 찾고자 하는 요즘, 얼어붙은 우리 마음에 던지는 불씨 또한 예사롭지 않은 책이다.

<목차>

󰠚 프롤로그

1부 : 평양 시절
부서진 기억
평양의 어린 망명자
무단이탈
모국어, 기억의 배반
사랑은 같은 세계의 사람들끼리 하는 것
증오의 싹
드디어 대학생이 되다
우리도 스스로 자기 삶을 선택할 수 있을까?
너는 쭉 평양에서만 살았으니까
베이징을 향해
바깥 세계와의 첫 만남
의심, 새로운 세계의 관문
이별의 시작
평양을 떠나며

2부 : 운명의 여행자
악마의 딸
거짓과 진실 사이를 걸어야 하는 운명
사라고사의 한인교회
낮은 데서 시작하기
평양에서 온 흑인 보모
자본주의 세계로 한 걸음 더
코리아라는 이름의 데커레이션
우린 같은 세계의 사람인가요?
평양, 변한 것과 변하지 않은 것
아디오스 마드리드, 헬로우 뉴욕
성조기여 영원하라 VS 북조선 애국가
자유인의 조건
세상에서 가장 긴 희곡
서울을 꿈꾸다
인천공항에서 만나 백두산
서울, 일하는 사람들의 도시
세상에서 가장 먼 두 도시
또 하나의 고향
여행의 끝

󰠚 에필로그

지은이 : 모니카 마시아스

1972년 적도기니의 초대 대통령 프란시스코 마시아스 응게마의 막내딸로 태어났다. 1968년 적도기니가 아프리카 최초로 스페인 식민통치를 벗어나면서 대통령으로 선출된 아버지는 10여 년간 강경한 탈식민주의 정치를 펼쳤다. 그러나 1979년 스페인 정부와 우호적이었던 사촌이자 국방장관 테오도르 오비앙 응게마의 쿠데타로 아버지가 죽음을 당한 뒤, 모니카 마시아스와 그녀의 형제들은 아버지와 친분이 돈독하던 김일성 주석의 도움을 받아 북한으로 피신했다. 모니카 마시아스는 일곱 살의 어린 나이에 평양이라는 낯선 도시에 도착, 양부 김일성 주석의 보살핌 아래 16년간 북한의 교육과 문화를 공부하며 북한 사람으로 살았다. 그러나 철이 들면서 다른 세상을 향한 호기심과 열정, 자신의 정체성을 찾고자 하는 갈망을 잠재울 수는 없었다. 1994년 평양을 떠난 그녀는 스페인 사라고사와 마드리드, 뉴욕을 거쳐 2007년 대한민국에 도착해 적도기니로 떠나기까지 인생의 다양한 여정을 경험했다. 이 책은 가혹한 운명 속에서도 늘 삶의 주인이 되고자 도전과 모험을 멈추지 않은 모니카 마시아스의 감동적인 이야기가 담겨 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3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0        
[당첨자 발표] 뇌는 왜 내 편이 아닌가 | 공지사항 2013-08-20 14:12
http://blog.yes24.com/document/736348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당첨자 발표] 뇌는 왜 내 편이 아닌가

 

안녕하세요. 위즈덤하우스입니다.
서평단 당첨자를 발표합니다.
도서 수령 후, 10일 이내에 'yes24'에 도서 리뷰를 꼭 올려주세요.
(미등록시 다음 서평단에서 제외됩니다)

 

[당첨자 발표]

dahamida
dkdhtlak
duetto
health21c
jungsoosuh
ohho02
seafood0980
sugi22
suyun0728
ziranzigyo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6)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8        
[당첨자 발표] 우리에겐 일요일이 필요해 | 공지사항 2013-08-20 13:45
http://blog.yes24.com/document/736344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당첨자 발표] 우리에겐 일요일이 필요해

안녕하세요. 위즈덤하우스입니다.
서평단 당첨자를 발표합니다.
도서 수령 후, 10일 이내에 'yes24'에 도서 리뷰를 꼭 올려주세요.
(미등록시 다음 서평단에서 제외됩니다)

 

[당첨자 발표]

babobus22
dina08
henugi
linussweet
maynrose
miru123
mrcury9
satur21
softme86
taeseong1203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7        
1 2 3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