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woojja2435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woojja2435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woojja2435
woojja2435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32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729
2021-02-23 개설

2021-07 의 전체보기
상실의 언어 | 기본 카테고리 2021-07-16 17:17
http://blog.yes24.com/document/1475493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상실의 언어

사샤 베이츠 저/신소희 역
심심 | 2021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사랑하는 사람이 있다면 꼭 읽어볼것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내 마음은 부서졌지만, 나는 부서지지 않았습니다"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심리치료사가 쓴
회복과 치유의 기록을 고스란히 담은책이다. 

헤어짐은 두렵지만 겪어야할 과정이라면 너무 힘들지 않게 회복과 치유를 하고싶지 않을까, 그 과정을 알고 싶어 서평단에 신청한 책이었다.

1.파열되다
2.흩어지다
3.휩쓸리다
4.떠오르다
5.숨고르다
6.출항하다
7.헤엄치다

총7장으로 구성된 이책은 저자인 사샤가 남편의 죽음 이후 1년을 표류와 항해의 이미지로 표현한 삶을 나타낸다.
그녀의 남편이자 소울메이트인 빌이
대동맥박리라는 병으로 갑작스럽게 세상과 이별하게되면서 사샤의 평범했던 일상이 급변하는 상황을 맞이하게 된다.


사랑하는 이를 잃으면 우리의 심장은 부서질 수 있다.(P71)

사랑하는 애착 대상 없이는 그 무엇도, 그 누구도 안전하게 느껴지지 않는다. 그리하여 나의 세계와 자신감도 작게 쪼그라들었다.(P144)

믿고 의지했던 사랑하는 사람의 부재가
얼마나 큰 고통이고 아픔일지.
상상할 수 조차 없는 그 상황을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지. 아직 겪어보지 못한 아픔을 내가 과연 잘 공감할 수 있을까.


비탄은 결코 작아지지 않는다. 그저 우리가 비탄을 감싸안으며 점점 더 큰 사람이 되어가는 것이다.(P192)

비탄을 견뎌내는 옳거나 그른 방식은 없으며 누구나 자신에게 맞는 애도의 방식을 찾아 자기 나름대로 실행할 수 있어야한다.(P214)

심리치료사인 그녀는 이전에도 많은 사상가들의 애도에 관한 이론으로(퀴블러로스, 윌리엄워든 등)유족들을
상담을 해왔지만 애도에 단계도 없고 이론이 무조건 맞을 수 없다는걸 본인이 사별을 겪게되며 알게 된다.


우리는 앞으로 '나아가'거나 고인을 '가슴에 묻을' 필요가 없다. 그들과 함께 살아가면 되는 것이다.(P288)


인생은 달라졌지만 그래도 행복할 수 있다.' 더 나아질' 수 없겠지만, 달라진 삶 역시 괜찮을 수 있다.(P332)


책 초반엔 남편의 죽을을 받아들일 수 없는 부정과 더 잘해주지 못한 죄책감, 분노등 여러감정들이 보였다면
책후반으로 넘어갈 수록 (괜찮지않겠지만) 그를 잊기보다 핀커스의 연구결과처럼 그의 장점을 내면화하는 시도를 보이며 그녀는 그와 함께 살기로 한 것이 느껴졌다.

유족으로서의 자아가 이 모든걸 견뎌나가는 과정을 심리치료사의 자아가 도울 수 있게 하려고 쓰기 시작한 글이었다.(P283)

사샤는 심리치료사인 직업때문에 심리치료사의 자아로 이론을 끝없이 연구하고 신앙, 명상, 요가등으로 치유활동도 다양하게 시도한다. 그리고 그런 사샤를 위해 주변에서도 많은 위로를 아끼지 않았다.

남겨진 자의 처절하고 슬픈 기록을 남기기까지의 과정이 고스란히 담겨있어 마음이 아팠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책이 남겨진 유족들의 마음을 위로해줄 수있고 도움울 줄 수 있다면 또는 곁에서 위로를 해야할 경우가 생긴다면 큰 도움이 될 책이라는건 확신한다.


사랑하는 사람과의 이별 후 복잡하고 비통한 감정을 
저자는 책을 통해 보다 다양한 방법으로 상실을 표현 할 언어를 제공해 준 것이다.

우리는 언젠가 이별을 해야한다. 
사랑하는 사람이 있다면 꼭 같이 읽어보길 바란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마음을 안아준다는 것 | 기본 카테고리 2021-07-14 09:35
http://blog.yes24.com/document/1473807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마음을 안아준다는 것

김영아 저/서은숙 그림
마음책방 | 2021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나를 안아주기에 딱인 책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제목: 마음을 안아준다는 것
저자: 김영아 지음. 서은숙 그림
출판: 마음책방
따뜻한 일러스트와 그림책이라는 단어에 이끌려 서평단에 지원했다. '마음을 안아준다는 것'
제목만 보아도 큰 위로가 되어줄 것 같은 이 책은
혼돈의 시기를 보내고 있는 나에게 꼭 필요한 책이 되었다.
센스있는 커피, 일러스트엽서와 작가님의 손편지가 함께 도착하였고 감동은 배가 되었다. 

<그림책 심리상담>이라고 해서 일러스트 위주의 책인줄 알았는데 독서치료상담사인 김영아 교수님이 그림책으로 상담을 해주는 이야기이다. 총 열입곱명의 내담자들을 상담이야기, 그들의 이야기가 나의 고민과도 통하는 부분이 있어 마치 집단상담을 받듯 더 공감하며 책장을 넘겼다. 
 
내담자의 상담에 따라 대부분 그림책으로 또는 다큐멘터리, 에세이 등을 추천해주며 내면의 치유를 도와준다. 나 또한 그들과 함께 치유여행을 떠나게 되었다. 

불안에 예민한 나는 
교수님의 여러추천 책중에 조미자의 <불안>과 프란체스카 산나의 <쿵쿵이와 나>는 꼭 읽어보려한다.

그림책은 쉽게 풀어내지 못할 다향한 주제를 시공을 초월해서 임팩트 있게 전하는 면에서는 탁월한 매체임이 틀림없기 때문이다.(P.84)

때론 장황한 글보다
독자들에게 강렬한 위로를 전해준다. 
그것이 그림책의 힘이라고 생각한다.

나를 가로막을 수 있는 사람이 오직 나뿐이듯이 나를 사랑하고 행복하게 해 줄 사람도 오직 나뿐이다.(p.41)

기적이 왔다면 그건 누구의 선물도 아니다
바로 내가 만든것이다(p.273)

삶은 실패를 경험하고 넘어져 일어설 수 없다고 손사래 치는 너를, 그리고 나를 일으켜 세워 괜찮다고 서로 어루만지며 함께 바닷물이 되는 그런 여행길이다.(p.287)

이 책을 독서하고
나를 많이 사랑하기
나의 아픔도 관객처럼 쳐다보기
불안과 함께하기를 실천해보려고 한다.

나를 찾는 과정에 더 힘을 싣게됐다.
내면을 치유받고 싶다면,
그림책으로 색다른 치유여행을 떠나고 싶다면 이 책을 꼭 읽어보길 바란다.

*본 서평은 도서지원을 받아 작성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스크린의 기억, 시네마 명언1000 | 기본 카테고리 2021-07-04 00:37
http://blog.yes24.com/document/1467268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스크린의 기억, 시네마 명언 1000

김태현 저
리텍콘텐츠(RITEC CONTENTS) | 2021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영화의 감동과 명언의 만남, 강추!!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인문학자이자 지식큐레이터인 작가님의 말처럼

소설에 명문장이 숨어있듯 영화에도 명대사가 있기때문에

이 책에 대한 흥미가 생겼고

영화를 통한 인문학의 접근은 어떨지 궁금했다.

 

 

'빨리빨리'를 원하는 세상에서 영화를 다 보지않아도 핵심만 볼 수 있는 명언맞춤책이라니

마다할 이유가 없지않은가.

 

 

총 여덟파트로 나눠져있는 명언

영화의 전반적인 설명(감독, 주연배우, 개봉날짜, 수상명)과

영화를 대표할만한 짤막한 제목이 부제와 줄거리로 구성되어있다.

간결한 설명탓에 아직 보지않은 영화에 대해서는 감상하고 싶은 욕구가,

이미 봤던 영화에대해서는 되짚어 보는 계기가 되었다.

 

PART.

1꿈과 자유를 찾아주는 명대사

2사랑이 싹트는 로맨스 명대사

3인문학적 통찰력을 길러주는 명대사

4사람의 심리를 파고드는 명대사

5지친 마음을 힐링해주는 명대사

6인간적인, 너무나 인간적인 명대사

7불굴의 의지를 보여주는 명대사

8내안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명대사

 

총200편의 영화와 1000개의 명언들.

읽는중에도 마음에 콕 박히는 문장들이 계속 바뀔 정도로

마음에 드는 대사들이 많았다.

그중에 파트별 엄선된 명언들.

 

-리틀 미스 선샤인

좋아하는 일을 해요. 나머지는 엿이나 먹으라 해요.

you do what you love, and fuck the rest. (P.34)

 

-이보다 더 좋을 순 없다

당신은 내가 더 좋은 남자가 되고 싶게 만들어요.

you make me want to be a better man.(P.66)

 

-벤자민 버튼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

네가 원하는 누구든지 되기에 절대로 늦거나, 절대로 이른 경우는 없다.

It's never too late or, in my case, too early to be whoever you want to be.(P.106)

 

-인사이드 아웃

잘못된 일에만 신경 쓰지마. 늘 되돌릴 방법은 있다고!

you can't focus on what's going wrong. There's always a way to turn things around, to find the fun.(P.164)

 

-월플라워

살아있는 이 순간, 우린 무한하다.

And in this moment, I swear. We are infinite.(P.210)

 

-블랙

인생은 아이스크림이에요. 녹기 전에 맛있게 먹어야죠.

Life is ice cream. You should enjoy it before it melts.(P.244)

 

-삼사라

물방울 한 개를 영원히 마르지 않게 하려면 어떻게 하면 되지? 바닷물 속에 던지면 되지.

What should I do to keep a drop of water from drying forever? You can throw it into the sea.(P.298)

 

-찰리와 초콜릿 공장

한 가지는 확실합니다. 사는 것이 초콜릿보다 더 달콤하다는 것.

One thing is for sure. That living is sweeter than chocolate.(P.327)

 

 

 

각 영화별로 다섯개의 명언들로 구성되어있고

명언 밑에 원어(영어, 일어, 중국어)로도 써있기 때문에

원문의 감동도 느끼는 동시에

외국어공부에도 도움이 될 듯 하다.

 

또한 영화는 그 시대와 분위기를 반영하기도 하니

명언(영화)을 통해 간접적으로 느낄수 있었다.

 

 

좋은 명언들로만 구성된 책으로

빠른시간안에 많은 깨닮음을 얻고자하는 분들,

코로나로 스크린데이트 못하는 분들,

서체로 큰 울림을 주는 캘리그라퍼 분들,

모두에게 사색과 통찰에 잠길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줄 책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