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woojja2435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woojja2435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woojja2435
woojja2435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95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4 | 전체 928
2021-02-23 개설

2021-08 의 전체보기
사랑에 관해 쓰지 못한 날 | 기본 카테고리 2021-08-23 15:38
http://blog.yes24.com/document/1495427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사랑에 관해 쓰지 못한 날

김준녕 저
채륜서 | 2021년 08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이별과 이별중인 분들께 이 책을 추천합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사랑에 영원함은 없는 것일까.
사랑하고 이별하는 과정, 그 후 아련함이 가득 담겨있는 책이다.
그때를 그리워하고 있지만
다시 돌아갈 수 없음이 더욱 안타깝다.

저자의 덤덤한 어투로 쓰인 글에
이별의 고독함이 전달되어 맘이 더 저릿했다.
무조건 괜찮다고 하지않아 좋았다.

열렬히 사랑해서
사랑에 관해 차마 쓰지 못한 날.
그 감정이 무뎌진 그때야
사랑에 관해 쓸 수 있나보다.

섬세한 공감을 얻고싶은
이별과 이별중인 분들께
이 책을 추천합니다.

-초 단위의 점부터 달 단위의 선과 년 단위의 면까지.
내가 걸친 모든 차원을 네게 주었다.

점中(P42)

-성인의 사랑을 범인들에게 강요하지 말라.
범인의 사랑은 언제까지나 자신이 행복에
기초해야 한다.
주는 사랑이 받는 사랑보다 꼭 크지는 않다.

반쪽짜리 사랑中(P156)

-당신은 나의 사계절이에요.
언제든 찾아와도 아름답고,
언제든 아스라이 그리게 되는.

사계절中(P209)

*본 서평은 도서지원을 받아 작성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매 순간 흔들려도 매일 우아하게 | 기본 카테고리 2021-08-09 02:05
http://blog.yes24.com/document/1487164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매 순간 흔들려도 매일 우아하게

곽아람 저/우지현 그림
이봄 | 2021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나만의 품위, 무기를 장착하기 위한 책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제목: 매 순간 흔들려도 매일 우아하게

저자: 곽아람

출판: 이봄

 

표지에 일러스트와 강단있는 제목, ‘모멸에 품위로 응수하는 책읽기’라는 부제에 끌려 서평을 신청했다.

직접받아보니 고급스러운 양장본이라 더 마음에 들었고 소장가치가 느껴졌다.

 

‘내가 아끼고 사랑하는 책 속의 주인공들이 독자 여러분과도 친구가 되었으면 좋겠다’

는 작가의 바람대로 어떤 내용의 이야기가 기다리고 있을까.

기존의 독서에세이를 낸 작가이지만

‘야망’을 주제로 한, 자기계발서 분류될 법한 기존과는 다른 독서에세이가 더욱 궁금해졌다. 각 단락끝에 나오는 우지현작가의 일러스트도 매력을 더해준다.

 

스무권의 작품과 스무명의 여성에 관한 이야기가

 

1부 나를 만나기 위한 책읽기

2부 일과 사람 사이에서 읽기

3부 품위를 알려준 책읽기

총 3부로 나누어져있다.

 

-힘껏 살아보려 애써보지만 내 마음에도 역시나 빙점이 있다. 질투와 원망과 미움과 욕망으로 놀랄 만큼 차갑게 얼어붙는 마음의 어떤 지점들. 나이가 들수록, 자신감이 없어질수록 더 빈번하게 생기는 마음의 매듭. 얼어붙은 마음이 일그러지는 상태가 괴롭기 때문에, 그 얼음 녹이는 걸 평생의 과제로 생각한다.(P45)

 

죄인의 딸이라는 누명을 쓰고 엄마에게 온갖 학대와 미움을 받지만

자신을 미워하는 사람에게 굴복하지않고 원망하는 마음으로 내면을 더럽히고 싶지않은

한결같은 요코를 보며 저자는 악의보다는 선의를 우선시 하는 요코같은 사람이 현실에도 있을거라 믿으며 살아왔다. 남들이 나같지않아서 받았던 상처들을 위로해주었던건 소녀시절 만났던 요코였고 자신을 만나기 위한 여정에 도움이 되었을것이다.

 

-그날 밤, 일을 하다가 문득 깨달았다. 선생님과 나는 친구였구나. 우리 사이에는 마흔아홉이라는 나이 차가 있지만, 그분은 나를 친구로 대해주셨구나.(P120)

 

2부에서는 빨강머리앤과 신지식 선생과의 에피소드가 감명 깊었다. 어렸을적 빨강머리앤 책을 용돈을 털어 사 모을정도로 팬이었던 저자는 우리말 첫 번역자가 ‘신지식 선생’이라는걸 30대에 접어서 알게되었다. 우연치 않게 인터뷰기회가 생기게 되어 교류하며 마음을 나누는 동류가 되었다.

마흔아홉의 나이차를 뛰어넘는 우정,

책이있어 이어진 그들의 인연이

일과 사람사이에서 새겨진 삶의 태도를 배우게 되었다.

 

-책읽기란 어린 날의 내가 울고 있는 자신에게 작은 손을 내밀어 건넨 최초의 악수이자, 어른이 된 내가 아직도 마음 밑바닥에 웅크리고 있는 어린 내게 눈물과 위안으로 부단히 건네는 악수이기도 하다.(P290)

 

가족이라는 감옥을 탈출하기 위해 혼자 공부를 해

부모가 만든 세계에서 벗어남으로써

자신의 세계를 구축해나가는 능동적인 인물인

‘배움의 발견’ 타라 웨스트 오버의 이야기를 보며

저자는 착실한 맏딸로 자라온 자신을 돌아보게 된다.

정서적인 독립이 쉽지않았지만 지식이외의 여러 경험과 삶의 태도를 교육이라 여겨 성인으로서 새로운 자아를 만들어나간 저자는

그런 과정을 통해 당당한 어른이 되어있는 모습을 보고 교육의 중요성을 다시 생각하게 되었다. 가치와 소신있게 살아가는 것이 삶에 어떤 변화를 주었는지,

성인이 된 지금도 책읽기의 소중함을 강조했다.

 

책에 나오는 스무명의 여성들은 상황에 굴복하지않고

개척해나가는 우아함을 가졌다.

마음에 어는 점을 만들지말 것. 어떠한 고난이 닥쳐와도 밑바닥까지 추해지지 않을 것. 최대한 우아함과 품위를 유지할 것.

어릴적 읽었던 책들을 통해 배운 것들이

저자의 바람대로 독자들에게 정확히 전달되었다.

 

‘매 순간 흔들려도 매일 우아하게’

앞으로도 흔들릴 일은 많겠지만

전 보다는 우아하게 사는 법을 배울 수 있는 책.

 

나를 돌아보고 타인을 이해하는 삶을 위해,

하고싶은 말은 많아도 다 할 수 없는 현실에 맞서기 위해,

 

나만의 품위, 무기를 장착하기 위해 추천한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