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y56400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y56400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y56400
y56400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3,71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9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23 | 전체 26665
2016-03-08 개설

2019-04 의 전체보기
파이널 보스 | 기본 카테고리 2019-04-28 21:21
http://blog.yes24.com/document/1127068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파이널 보스 08권

진필명 저
문피아 | 2019년 0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투수가 가장 기분 나쁜 게 빗맞은 타구가 안타가 되는 거고, 기석 또한 기분이 좋지 않았다. 그것도 선두 타자, 0B-2S에서 맞은 안타여서 더 기분 상했다. 요미우리 자이언츠에선 투수가 0B-2S에서 안타를 맞으면 벌금을 먹이기도 한다. 기석은 나쁜 기억은 지우고 복기해 봤다. 어쩌다 예상이 맞은, 단순한 운일 수도 있지만, 투심, 싱커에는 배트를 안 내다가 패스트볼에 배트를 돌렸다는 건 패스트볼에 타이밍을 맞췄다는 거다. 벤치의 지시가 있었을 거고 그건 싱커, 투심 궤적은 읽을 수 있다는 걸 의미하기도 한다. 다음 타자는 타율은 높지 않지만, 장타력이 있고 극단적으로 당겨치는 좌타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파이널 보스 08권 | 기본 카테고리 2019-04-28 21:19
http://blog.yes24.com/document/1127067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볼만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파이널 보스 | 기본 카테고리 2019-04-28 21:16
http://blog.yes24.com/document/1127067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파이널 보스 07권

진필명 저
문피아 | 2019년 0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두 사람은 다시 밑으로 내려가 스틸, 핀치를 지나 주차하고 세퍼드 방향으로 걸었다. 2018년 아르메니아계 유학생이 인도로 돌진하는 차량 테러를 해 한국 백그라운드 남녀 3명을 포함해 모두 10명이 사망한 거리였다. 테러 청정지역 캐나다에서 벌어진 첫 번째 테러. 하필이면 한인 상가가 밀집한 노스욕이었다. 그래도 미국보다는 안전하고 기석은 사인해 주고 사진 찍혀주느라고 바빴다. 성별로 보면 남자가 3 여자가 7. 교민, 유학생들의 뜨거운 환영에 가슴이 뿌듯했다. 민아가 기석의 팔짱을 끼며 바짝 붙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파이널 보스 07권 | 기본 카테고리 2019-04-28 21:16
http://blog.yes24.com/document/1127066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재미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별의 아이 | 기본 카테고리 2019-04-28 21:00
http://blog.yes24.com/document/1127062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별의 아이

카펠라 저
젤리빈 | 2019년 03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해해줄 수도 있었다. 그러나 엄마가 물러서지 않자, 성아도 지고 싶지 않았다. 아주 사소한 다툼 때문에 감정의 골은 깊어져만 갔다. 엄마란 이름은 점점 무겁게만 느껴졌다. 다가가기 힘든 존재. 되고 싶지 않은 존재. 엄마처럼 살고 싶었던 성아는, 이제 엄마처럼 살기 싫어졌다. 엄마도 젊었을 때는 자신이 이런 삶을 살게 될 것을 몰랐을 것이다. 그러나 엄마를 버릴 수는 없었다. 그래서야 아빠랑 똑같은 놈이 되는 것이니까. "대단한 학자가 되실 줄 알았는데. 결국 타로 카드나 만지고 계시네요." 엄마의 운명은 광대 카드와 같았다. 타로 카드는 광대에서 시작해 세계로 끝난다. 어리석은 광대가 모험을 떠나 세계를 이해하게 되는 이야기라고 들었다. 성아는 손가락 사이에 끼운 광대 카드를 하늘로 던졌다. 금방 처박힐 줄 알았던 카드는, 바람을 타고 멀리 날아갔다. 성아는 천천히 카드가 날아가는 방향으로 걸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