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쏠라씨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yoohae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차차
쏠라씨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5,86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8 | 전체 980
2018-07-21 개설

2021-10-29 의 전체보기
지극히 드라마틱 | 기본 카테고리 2021-10-29 20:47
http://blog.yes24.com/document/1531989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세트] [BL] 지극히 드라마틱 (총2권/완결)

CARPET 저
피아체 | 2020년 10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CARPET 작가님의 지극히 드라마틱 리뷰입니다. 개인적인 감상평이며 의도하지 않은 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습니다.

아...미치도록 웃겨요. 지금껏 개그물 키워드 붙은 소설 많이 봤는데 진심 이렇게 웃긴 건 처음인 듯요ㅋㅋㅋㅋ. 중년수의 독백이 너무 웃겨서 중반 이후에는 매 페이지마다 현웃 터져서 힘들었어요ㅋㅋ. 본편도 웃겼는데 외전에서 말(동물) 이름 읽는 장면때문에 웃다가 침 뱉을 뻔ㅋㅋㅋ
중년수라지만 공보다 열 살 많은, 그냥 철든 으른수고요. 물론 원래 아주 되바라진 성질머리 재벌인데 머리 꽃밭인 공한테 말려서 지극히 상식적이고 다감한 사람이 됩니다ㅋ 인간개조 성공. 작가님 건강히 오래오래 글 써 주세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끈적하게도 | 기본 카테고리 2021-10-29 16:29
http://blog.yes24.com/document/1531899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끈적하게도

리밀 저
나인 | 2019년 1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리밀 작가님의 <끈적하게도> 리뷰입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감상평이며 의도하지 않은 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습니다.

사고치고 도망간 사촌대신 실수로 납치된 여주가 조폭남주와 사랑에 빠진다는 이야기인데...소재에 비해 스토리가 좀 밍밍하달까요. 남주는 조폭인데 매너좋고 다정하지만 조폭남주로서의 매력은 좀 떨어져요. 여주는 무심녀 냉미인 스타일인데 말로는 사는 게 의욕적이지 않다는데 그게 와 닿지 않아요. 두 사람이 몸정만 쌓는 게 아니라 마음도 가까워지는 계기가 있어야 하는데 그게 안 보입니다. 재회의 순간도 굳이 여주가 치한에게 위협당하는 순간이어야만 했는지 의문이고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약탈 | 기본 카테고리 2021-10-29 12:04
http://blog.yes24.com/document/1531807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세트] [BL] 약탈 (총2권/완결)

가막가막새 저
B&M | 2019년 1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가막가막새 작가님의 약탈 리뷰입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감상평이며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미인공×떡대수 조합이라길래 냉큼 구매했는데 예상과는 좀 달랐어요. 가상시대 사막을 배경으로 몬스터를 베어내는 판타지인데 그 점이 흥미롭긴 했지만 공수의 로맨스 분량이 너무 없어서 아쉬웠어요. 솔직히 씬은 거의 없는 거나 마찬가지인데 분량이 적더라도 두 사람의 애정이 느껴졌으면 좋았을텐데 그마저도 없더군요. 수는 공을 보고 한눈에 반하는게 운명이라지만 저주가 깨진 후에도 여전히 공을 사랑하게 된 이유를 도저히 모르겠더라고요. 저만 왕따당하는 기분ㅋㅋ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