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youngdp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youngdp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youngdp
youngdp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2,22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9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43 | 전체 7747
2015-12-09 개설

2019-08 의 전체보기
심춘혜 | 기본 카테고리 2019-08-17 16:30
http://blog.yes24.com/document/1155291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밀어서 봉인해제

심춘혜 저
AURORA | 2019년 06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아연은 기자로 일하고 있는데, 사기 점집에 대한 취재를  갔다가 무당에게서 정력이 아주 강한 색마가 씌었다는 말을 듣게 된다. 그리고 부적도 없이 소금세례를 받고 점집에서 쫓겨난다. 아연은 모태솔로였기 때문에 그러한 말을 듣고 몹시 당황한다. 이 후에 사찰로 취재를 갔다가 바위와 절벽 틈에 있는 부적을 뜯는 사고를 치고 절벽에서 떨어진다. 정신을 잃었다가 깨어보니 어떤 미남이 그녀 위에 올라타 있었고, 그는 그녀에게 키스를 한다. 이에 아연은 놀라 도망을 치게 되는데, 집에 와보니 그가 이미 집안에 들어와 있었다. 그는 그녀에게 주인님이라 칭하며 자신은 바위에 봉인되어 있던 요괴인데 아연이 봉인을 해제해서 나오게 되었다 말한다. 그리하여 그들은 백 일간을 함께 보내기로 하는데...

 심춘혜 작가님의 소설을 좋아해서 이번 책도 구입했는데, 전작 <도와줄까요?>나 <피방>에 비해서는  덜 인상적이었던 것 같다. 초반에 던져진 실마리들이 워낙 빨리 풀려서 그랬을지도 모르겠다. 그래도 남주가 정력 강한 색마라 그런 면에서는 읽는 재미가 있었다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쉐도우 키스 | 기본 카테고리 2019-08-12 15:46
http://blog.yes24.com/document/1154018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세트] 쉐도우 키스 (총3권/완결)

박달비 저
다옴북스 | 2019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예전에 박달비 작가님의 터치라는 작품을 인상적으로 읽어서 이번 작품이 나오기를 많이 기다렸었습니다. 그런데 출간일이 미뤄져서 또 기다릴 수밖에 없었는데, 결국 이벤트로 저렴히 구입할 수 있어서 좋았네요.

박달비 작가님의 작품답게 흥미진진한 내용이 빠른 속도로 전개되서 몰입해서 읽을 수 있었습니다. 남장여자가 등장하는 내용은 항상 옳지요. 다만 표지가  약간 제 개인의 취향과는 멀어서 아쉬운 감은 있었습니다.

조만간 후속작이 또 나오면 좋겠네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기억흔 | 기본 카테고리 2019-08-03 02:17
http://blog.yes24.com/document/1151747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세트] 기억흔 (총2권/완결)

한혜석 저
그래출판 | 2019년 07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작가님의 전작을 괜찮게 읽어서 이번 책을 구입했습니다. 전작의 섬세한 감정선이 인상적이었던 것에 비해서 이번 작품은 몰입은 잘 되었지만 그런 면은 좀 부족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글의 초반에는 추리소설이나 스릴러물을 읽는 느낌이 들 정도로  로맨틱한 요소가 많이 부족하게 느껴졌습니다. 그래도 전체적으로는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이번 작품은 예스 24공모전에서 수상한 작품이라는데, 다른 수상 작품들은 언제쯤 단행본으로 나오게 될지 궁금하네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