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문학소녀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youngs0316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문학소녀
책을 읽는 행복은 인간만이 누릴수 있는 특권이다. 좋은 책을 많이 읽는 행복한 일상을 꿈꾼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4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록과 단상 공간
책과 관련한 이야기
책과 함께 (독서일기)
시를 읽는 마음
작가 에세이 & 단상
문장 수집 & 명언들
일상이란 기적의 이름
블로그 스크랩
서평단 발표
서평단 신청
마음 일기장
나의 리뷰
한줄평
개인 리뷰
리뷰어클럽 서평단 리뷰
인간사랑 리뷰 (출판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태그
아들생각 일본어의성어의태어사전 내가날사랑할수있을까?인간사랑 이나라 언젠가우리가같은별을바라본다면 천지윤 토일렛프레스 임수현의친절한인문학 미라클노트 민족저항시인
2022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부디 건강하고 무탈하게 지내시고 있으.. 
문학소녀님~~^^ 잘 계실꺼라 믿으.. 
문학소녀님. 잘 지내시죠? 오랜만.. 
몇시간 안 남았지만, 문학소녀 .. 
더운 기운이 물러가고 아침 저녁으로 ..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14512
2007-01-19 개설

2022-08-25 의 전체보기
『나로서 충분히 괜찮은 사람』, 김재식 에세이 | 작가 에세이 & 단상 2022-08-25 19:14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677761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나에게 인정 받는 일

 


누군가에게 인정받는 것보다 중요한 것은

나에게 인정받는 것이다.

 

내 노력에 대한 결과를 받아들이고

잘했다고 스스로 칭찬할 수 있다면

그것으로 충분하다.

 

많은 사람들의 갈채는 바람과 같다.

 

남의 시선에 눈치 보며

누군가에게 무엇이 되려 하지 말고

 

가치 있다고 생각하는 일을 찾아

나만의 길을 즐기며 걸어보자.

 

그래야 어딘가에 잠시 멈춰 섰을 때

그곳이 생각했던 곳이 아니거나

원하는 만큼의 성과가 없더라도

길을 잃지 않고,

다시 걸을 수 있다.

 

 

 

나로서 충분히 괜찮은 사람

김재식 저
북로망스 | 2022년 05월

 


 

 남에게 잘보이려고 하는 인정욕구는 끝이 없는 블랙홀과도 같다. 나의 행동의 가치와 결과를 남들의 인정에 평가받으려고 하는 것은 결국 나의 삶을 남에게 맡기는 꼴이 되고 마는 것이다. 따라서 내가 나를 인정한다는 것은 나의 삶을 주체적으로 살아간다는 뜻이 된다.

 

 누군가가 정해 놓은 기준대로 살아가다보면 나는 내가 아니게 된다. 사회의 관습과 제도에 맞춰 살아가다 보면 사회가 원하는 기준과 잣대에 나를 맞추는 꼴이 되는 것이다. 

 

 작가의 글 중에서 "많은 사람들의 갈채는 바람과 같다"라는 말이 무척 공감이 갔다. 남들의 기준에 맞는 행동과 결과를 냈을 때만 인정을 받고 갈채를 받는 것은 결코 오래갈 수 없다. 남들의 인정이 없을 때 무너지는 것은 결국 내 자신이다. 그렇기에 단단한 마음의 근육으로 내 자신에게 인정을 받는 일이 무엇보다 중요하단 생각이 든다. 

 

 내 자신에게 잘했다고 칭찬해주고, 힘들 때 다독여 주는 일 또한 남이 아닌 내가 해야 하는 일이다. "내면의 비판자"가 나를 꾸짖기 전에, 내가 먼저 나를 자책하는 일 없이 나에게 괜찮다고 위로를 건네주는 것 역시 내가 나를 사랑하는 방법이며, 나에게 인정받는 것이 된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7)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2        
『진작 이렇게 책을 읽었더라면』 | 책과 함께 (독서일기) 2022-08-25 18:3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677746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진작 이렇게 책을 읽었더라면

장경철 저
생각지도 | 2020년 11월

 

"언어를 습득하기 위하여"

 

 우리가 정보를 습득하고 지식을 연마하며 공부하는 것은 언어를 배우기 위해서입니다. 인간의 삶에서 언어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습니다. 학습과 인생의 여정에서 언어를 새롭게 이해하게 되는 것은 배움의 여정에서 전환점이 됩니다. 언어란 무엇일까요? 언어란 소리와 문자 가운데 누군가의 탁월한 경험과 깨달음과 꿈이 담겨 있는 것입니다.

 

 언어는 우리의 삶에 중요한 양식이 됩니다. 우리의 육신이 음식을 먹고 자라듯이 우리의 정신은 언어를 먹고 자랍니다. 우리가 섭취한 양식은 우리의 자아상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무엇을 하든지 건강한 자아상을 찾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런데 자아상이 지나치게 낮은 상태에 머물게 되면 열등감에 빠지게 됩니다, 그런데 우리는 왜 낮은 자아상을 갖게 될까요? 그 이유는 좋은 언어를 많이 섭취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 나를 인정해주고 나의 가능성을 인정해주는 언어를 섭취하게 될 때 우리는 자존감을 가진 존재로 양육될 수 있습니다. 

 

 이것은 주변의 책임만은 아닙니다. 우리 스스로도 좋은 언어를 섭취하려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해야 합니다. 나쁜 언어를 전혀 접하지 않는 것은 불가능한 것입니다. 대신 나쁜 언어들이 내게 오래 머물지 않도록 조심해야 합니다.

(pp.36-37)


 

 요즘 블로그 활동을 하면서 다른 이웃님들의 리뷰를 유심히 살펴보는 버릇이 생겼다. 특히 좋은 필력을 갖고 계신 블친님들의 리뷰를 읽으면서 좋은 언어들과 생경한 언어들을 만났을 때 노트에 기록하며 리뷰를 읽는 버릇이 생겼다. 글을 펼치는 능력이 출중한 이웃님들의 글을 읽을 땐 왜 이리 행복한지 모르겠다. 한 편의 에세이나 한 권의 책을 접하는 것 같은 느낌들을 받는 요즘이 너무 감사하고 행복한 것 같다. 

 

 이렇게 우리는 다양한 곳에서 언어를 습득하고 우리의 삶 속에 좋은 언어들을 체화시키기 위하여 글을 쓰며 기록한다. 다양한 책들을 접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블친님들의 리뷰를 살펴보는 것이라 할 수 있겠다. 

 

 이 책을 구매해서 읽으면서 분량은 비록 적었지만, 알차고 값진 내용들로 가득해서 내 마음의 양식을 채워주는데 부족함이 없다고 여겨진다. 좋은 언어들은 우리 삶에 좋은 에너지로 우리의 자존감을 높여 준다고 작가는 말하고 있다. 나이를 먹어간다는 것은 그만큼 자신의 삶을 통솔할 줄 아는 능력과 책임을 질 줄 아는 책임감이 생긴다는 것이다. 그렇기에 좋은 언어와 긍정의 에너지가 내 주변에 가득찰 수 있도록 자신의 환경을 만들어 나가는 힘을 키워나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할 듯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8)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6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