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언 강이 숨트는 새벽
http://blog.yes24.com/yuelb17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2015-02 의 전체보기
[스크랩] 호원숙 작가님과 함께하는 편지 이벤트 | 윤"과 함께 볼것 2015-02-15 07:48
http://blog.yes24.com/document/795111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YES 블로그 이야기

안녕하세요.

예스블로그입니다~ :-)

추운 겨울 마음을 녹여줄 따뜻한 이벤트를 준비했습니다!

 

 

 

엄마와의 추억이 담긴 편지를 블로그에 포스팅한 후

URL 댓글로 남겨주세요.

호원숙 작가님이 직접 5개의 사연을 뽑아

예쁜 액자에 담아드립니다.

 

많은 참여 부탁드려요 :-)

감사합니다!

 

 

엄마는 아직도 여전히

호원숙 저
달 | 2015년 01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스크랩] [마이너리티리포트]댓글이벤트 | 스크랩+이벤트 2015-02-15 07:42
http://blog.yes24.com/document/795111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http://blog.yes24.com/gcbook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괴물을 찾아주세요...네? | 보겠습니다 2015-02-06 08:44
http://blog.yes24.com/document/794142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영화]몬스터 (2014)

황인호
한국 | 2014년 03월

영화     구매하기

아, 지독한 꿈이야.

케이블 TV에서 몬스터 어쩌구 하는 프로는 음악하는 녀석들이

자아찾기하는 뭐 그런 내용 이길래..

이 것도 그런 류..려니..

했다는 건

 ;

그래,순 어거지

포스터,봐라 피튀긴다.

대체 왜 ? 누가? 뭐? 몬스터라 하는 걸까?

그냥 피 묻힌 사람인데...

사연....

저 속에 들은 내용이 궁금했다...이거지.

그래서 잔혹할 거 알고 봤는데...음, 낭자한 선혈 좋아하면

추천!

빠르고 강렬한 죽음을 원하면..그것도..

추천....!

하아.......한 숨이 절로 나와.

저 주인공 은 덱스터 인거지..살인마 인데 의뢰받은 죽음만 처리하는..

쓸데없는 공연한 살인을 일삼는 괴물은 아니었어.

제목 속의 몬스터는

나는 이 바깥의...

그러니까...

태수(이민기)주인공이 모셔둔...도자기..

그 걸 의뢰하는 태연한 세상.

이쪽이 몬스터 라고..봤어.

그러니까...증거처럼..그는 그들의 유골을 모두 직접 하나씩 화장해서

도자기를 만들지.

이름표를 달고 말야.

만든 이가 있다면...주문한 이도 있다고..

 ;

극 중에서 경자(김부선)엄마를 만나서 그래 요즘 도자기 장사가 잘된다고.

엄마는 그럼 자기가 돈 관리 해줄까 하지..

그게 무슨 돈인줄 ..모르는 걸까?

 ;

아주 재미있는 가족이더라고..

업둥이를 데려다 길러놓고

학대하고..나중엔 이유를 대고 찾지않고

원하는 대로 해줬는데..놀기위해서..그런데,익상(김뢰하) 형은 자신이 정작

아쉬우니까..또 찾아와서는 일만 주고 입을 닥으려다..위험해지자 동생마저

....서슴없어..망설임없이..차마.

어쩌려고,,했냐고? 자기는 무서우니까..

또,동생이 설마 자신을 헤칠까..그렇게나 좋아하는 형인데..

하면서도 위험해지면 처리하려고 청부업자를 고용해서 보디가드삼아.

말은, 보디가드지만..목적은 분명했어.

 ;

엄마도..싸이코야.

그러니 저

 ;

왜 복순이(김고은)죽어라 ,태수를 ...향해 이를

드러내냐?

눈이 커서 똥강아지 같은  ;계나리(안서현)는 왜 ,

쫓기고?

전체를 말하면 재미없자네.

그건 아,,망할 핸드폰!

 ;

아 ,,허무해...그 핸드폰 때문에 나리의 언니도 죽고,

일이 일파만파..

 ;

암튼, 근데 그걸 찾는 놈한테...

이 모든 일이..익상의 일부터..는 아니고.

사회는 도처에 원래 악이 존재해 왔다고

영화는 알리는 거지.

아무렇지않게 살인이 일어나.

경찰의 대응은 어린 학생이 죽을 위험에 빠졌다고

미친듯 달려가 신고를 해도

하는 말은 기껏 어제 오늘 내일

하듯 평범한 일상 얘길하듯

그런식이야..

가출 일 수도 있지 않냐..

숨 넘어가는 건 안보이는 거지.

되려? 아..너님..이 그 놈을 죽였다고요? 돌로쳐서?

하고 태평하고..

농담처럼,,그렇지만 이 바보,,잘못함 덤탱이쓰기도 좋겠어..막 그런분위기...

일상의 이면에 칼이 부엌에서 조리하는 용도외에 너무나 잔인하게

쓰임을..끔찍한 악몽에서 봐버렸어.

젓가락 하나도 저들은 흉기니..

대체 어느 사회를 믿어야해?

이토록 안온한 사회?

아님, 여전히 늘어나는 실종자..의 명단들...

청부살인의 세계.

 ;

살인자가 필요한 사회.

몬스터"들은 어디있어?

 ;

자,,와서 도자기 찾아가...

 ;











 ;










 ;













몬스터...?

살인마 vs 미친여자

라고..

진짜,,괴물은...살인을 해 줄 그가 필요한 당신들..

미친 여자, 그녀는 무조건 지킬 걸 위해 싸운다.

참, 괴물 같은 세상...이야.

안그래..?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1
언강이숨트는새벽
언 강이 숨트는 새벽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0·11·12·14기 책

15기 영화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5,73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억하고 싶은 페이지
이상한 나라의 소설가들
윤"과 함께 볼것
스크랩+이벤트
외딴 방에서
따옴표 수첩
[]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어떤 날
스치듯이
낡은 서랍
읽겠습니다
보겠습니다
듣겠습니다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문학과 지성사
문학동네
창작과 비평사
태그
페미사이드 다시만나다 악몽일기 가족인연 길음역 과탄산소다 좋았던7년 문지스펙트럼서포터즈 새싹뽑기_어린짐승쏘기 모동섹
2015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글
오늘 73 | 전체 446935
2014-10-08 개설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