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ywjqtl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ywjqtl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ywjqtl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61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6 | 전체 541
2007-01-19 개설

2022-04 의 전체보기
찾아봐요! 복작복작 서울에 사는 동물들 (위즈덤하우스) | 기본 카테고리 2022-04-29 11:20
http://blog.yes24.com/document/1623276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찾아봐요! 복작복작 서울에 사는 동물들

백조은,이연우 글/이유진 감수
위즈덤하우스 | 2022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너무너무 귀여운 책을 알게 되었어요

요즘 하루하루 날이 너무 좋고

따뜻해진 날씨에 꽃구경하는 재미로 아이들과 산책도 많이 다니는데요

등하원하며 마주치는 새들에게도 반갑게 인사해주곤 한답니다.

그런데 6살 4살 아이들에게

그냥, '새야 안녕~!' 하고 인사를 해줄 뿐,

까치 외에는 어떤 새인지 이름을 정확히 알지도 못했거든요

우리 주변에 사실 굉장히 많이 보이고 많이 만나는 친구들인데 말이죠

이 책에서는 주택가와 공원에 사는, 산과 숲에 사는,

호수와 강, 습지에 사는, 자주 만나볼 수 있는 친구들에 대해 소개를 해주고 있는데요

<1장 주택가와 공원에 사는 동물들>

그냥 동물백과 사전 같은 느낌이 아니예요

실사 대신 귀여운 일러스트가 그려져 있고,

사는 곳 먹는 것 등의 기본적인 정보 외에도

그 동물만의 개성넘치는 모습을 다채롭고 재미있게 담아내었어요

주변에서 정말정말 흔하게 볼 수 있는 비둘기의 경우,

1986년 아시안 게임, 1988년 서울 올림픽 행사를 위해 사들인 외래종이 대부분이라고 해요

토종비둘기인 멧비둘기와 양비둘기는 산에 살고있거나 전국에 백마리 정도만 살고 있어서 쉽게 볼 수가 없더라구요

외래종 집비둘기는 현재 서울에만 약 50만 마리가 살고 있다고 하니 어마어마한 숫자죠?

아이들과 함께 이 책을 함께 본 이후에

무심코 등원하며 주변을 살피는데 직박구리가 있더라구요??

와, 정말 아는 만큼 보인다는 말이 딱이예요! 얼마나 반가웠던지!

그동안엔 '그냥 새' 였던 친구가

이제부터는 '직박구리야, 안녕!' 하며 이름을 불러줄 수 있게 되니

더욱 반가운 느낌이 들더라구요 :-)

서울에서 가장 많이 볼 수 있는 야생 조류가

까치도, 참새도 아닌 바로 직박구리라고 해요

이런 정보를 알아가는 것도 너무 재밌더라구요

예전에 살던 집은, 주변에 산이 많아서인지

너구리가 종종 보이곤 했었어요

그냥 신기하다고만 생각했었는데

개선충이라는 피부병을 옮길 수 있으니 절대 만지면 안된다는 것

배수로를 이용해서 눈에 띄지 않게 돌아다닌다는 것 등을 알게 되었네요

<2장 산과 숲에 사는 동물들>

고라니는 세계적인 멸종 위기종이지만

우리나라에서는 훈하게 볼 수 있는 야생 동물이예요

로드킬의 대표적인 희생자로도 많이 알고 있죠

로드킬에 대한 이야기도 다루고 있어요

산에서 다람쥐나 청솔모를 볼 떄마다

제대로 구분하지 못해서 앗 다람쥐다 청솔모인가? 헤깔릴 때가 많았는데

이렇게 둘을 구분할 수 있는 꿀팁까지!

<3장 호수와 강, 흡지에 사는 동물들>

천변을 따라 산책을 하다가 수달을 본적이 있어요

수달은 하천 생태계에 다양한 생물이 살 수 있도록 도와주는 핵심종이라고 해요

수달이 산다는 건 강이 건강하다는 뜻이기도 하니

수달과 다양한 생물들이 살아갈 수 있도록 하천 생태계를 지켜줘야해요!

"조금은 요상한 포-즈"

복작복작 서울에 사는 동물들 동물도감은 글씨체부터가 귀여운데요,

중요한 부분이나 특징적인 부분들이 큰 글씨로 표시되어 있기도 하고

딱딱한 표현이 아니라 재미있게 표현되어 있어서

읽으면서도 너무 재밌더라구요

아이들도 재밌게 봤지만 저랑 신랑이 더 재밌게 본건 비밀-

마지막 장에는

이제는 보기 힘든 서울을 동물들, 한강 '물속'에는 누가 살아요?

야생 동물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것들! 에 대해 나와있는데요

굉장히 흥미롭고 의미있게 읽어본 것 같아요

게다가 조금은 낯설고 어려운 단어들이 종종 나오지만

맨 뒷장에서 찾아볼 수 있고 쉽게 설명되어 있어

아이들에게 설명해주면서 읽기에도 무리가 없겠더라구요

한번 보고 말 책이 아니라,

아파트 주변에서 공원에서 동물 친구들을 만날 때마다

앗 본 것 같아! 하고 기억에서 다시 뒤적뒤적 찾아보고 아 이런 친구였구나 다시금 알게되니

재미있으면서도 유용하고 친근한 책인 것 같아요

잘 보이는 곳에 두고 계속 뒤적뒤적 재밌게 읽을 것 같네요 :-)

 

[업체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하였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생쥐야, 내 집에 왜 왔니? (로스 콜린스/사파리) | 기본 카테고리 2022-04-07 12:52
http://blog.yes24.com/document/1615003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생쥐야, 내 집에 왜 왔니?

로스 콜린스 글그림/노은정 역
사파리 | 2022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아이들이 최근 재미있게 읽은,

'생쥐야, 내 집에 왜 왔니?' 책이예요

생쥐가 북극곰의 집에 놀러온 것 같은데

북극곰의 표정은 반가워보이지 않네요

오히려 불만이 가득해보여요

그에 비해 생쥐는 왜 이렇게 방긋방긋 웃으며 신이나보이죠?

아, 생쥐가 허락도 없이 들어와 있었군요

마음대로 북극곰의 집에 들어온데다가

짐까지 잔뜩 풀어놓았네요

북극곰의 입장에서는 당황스럽고 반갑지 않겠어요

생쥐랑 같이 살 생각이 없는 북극곰은

생쥐에게 당장 나가 달라고 말해야겠다 결심해요

커다란 북극곰의 불만스러운 표정에 비해

자그맣고 귀여운 생쥐의 표정이 대비되어 보이네요

커다란 북극곰과 자그마한 생쥐의 조합이라니,

아이들이 흥미로워하는 요소인 것 같아요 :-)

생쥐에게 더 살기 좋고 멋진 유명한 곳을 소개해주기도 하며

온 힘을 다해 열심히 꾀어 봤지만

생쥐는 꼼짝도 안해요 무슨 꿍꿍이일까요?

달라도 너무 다른 둘,

함께 지내기엔 맞지 않는 것이 너무 많아요

첫째는 집에 친구들이나 사촌언니가 놀러오는 것을 아주 좋아해요

요즘은 집에 누가 놀러오는 것이 조심스럽고 어렵지만

누가 놀러올 때마다 반가우면서도 한편으론

장난감이나 책 등 물건을 공유하면서 다투게 되기도 하더라구요

그러면서 아이들은 서로 다투지 않고 사이좋게 지낼 수 있는 방법을 배우게 되는 것 같아요

이것 또한 아이들의 사회생활이고 사교성을 배우게 되는 거겠죠 :-)

둘은 먹는 것도 맞지 않구요

생쥐가 밤마다 음악을 요란하게 틀어놓고 이상한 춤을 추는 것도 북극곰은 못마땅해요

게다가 생쥐 때문에 욕조 물이 넘쳐 방에 물난리까지 나네요

북극곰은 너무나 화가나서

생쥐를 당장 내쫓겠다고 결심해요

그런데 똑똑! 똑똑!

오늘같이 추운 날, 대체 누가 찾아왔을까요?

생쥐가 북극곰의 집에 머문 이유일까요?

누가 찾아왔을지 궁금하고 두근두근하며 페이지를 넘겨보았네요

아직 또래와 소통하고 교류하는것이 어려울 수 있는 아이들에게

북극곰과 생쥐의 이야기는

타인의 마음을 이해하고 서로 소통하는 방법을 배울 수 있는 예쁜 그림책이예요

유치원에서 새로운 반, 새로운 친구들을 만나게 되면서

처음 보는 친구들, 나와는 잘 맞지 않는 친구들과도

서로 배려하고 맞춰가며 조심스럽게 친구들을 사귀고 있는 첫째인데요,

북극곰과 생쥐의 우정과 배려하는 마음에 대해

아이와 이야기 나눠볼 수 있는 책이었답니다.

 

[업체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