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zangah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zangah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zangah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3월 스타지수 : 별5,482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인문 - 소설
라이트노벨
컴퓨터서적
기타등등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공감합니다. 저도 3500원 사기당한..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94 | 전체 79192
2018-08-25 개설

2023-01-29 의 전체보기
[eBook][대여] 귀천상혼 (貴賤相婚) | 기타등등 2023-01-29 23:38
http://blog.yes24.com/document/1750926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귀천상혼 (貴賤相婚)

박록주 저
플로린 | 2023년 01월

        구매하기

의청현으로 흘러들어 온 고아라면, 언젠가 우연히 안사람과 피접 동선이 겹쳤을 가능성도 있습니다. 말을 맞추는 건 어렵지 않겠습니다. 그 아이는 온전히 소신의 여식이 될 것입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7년전, 의청 남씨 가문의 묘지기 집안의 양녀 혜온. 고아인 그녀를
키워준 양부는 상민이었지만 재물은 쏠쏠하게 모을 수 있는 묘지기 일에
만족했고, 아들 수남에게 묘지기를 물려주고 한양에 올라가 살 저택까지
구입하였습니다.

 

대과를 준비한다며 양반 행세를 하던 수남은 묘지기 일에 열심인 의붓동생
혜온을 눈엣가시처럼 여겼는데요. 눈칫밥을 먹으며 묘지기 일을 하던 혜온은
어느날 상처를 입고 쓰러져 있던 윤강이란 남자를 구해주게 되는데.

 

역모로 친부를 몰아내고 국왕이 된 윤강. 좌의정 남신로의 잃어버린 여식으로
둔갑시켜 중전으로 삼은 혜온. 둘은 행복할 수도 있겠지만 오해가 오해를
불러 불행한 7년간의 결혼생활을 보내는 두사람의 이야기입니다.
나름 재밌기도 한데 스토리가 조금 일관성이 부족하고 어수선하네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eBook][대여] 그 겨울의 일주일 | 인문 - 소설 2023-01-29 03:29
http://blog.yes24.com/document/1750408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 페이백][대여] 그 겨울의 일주일

메이브 빈치 저/정연희 역
문학동네 | 2023년 01월

        구매하기

그녀는 이제 게임은 끝났다고,월터가 존재한다 믿는 집안 식구가 만나고 싶어한다 설명했다.월터는 죽은 것 같은데.캐시디 여사가 말했다.고속도로 추돌 사고가 일어났을 때 죽은 것 같아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2012년 72세의 나이로 생을 마감한 작가 메이브 빈치의 유작입니다.
아일랜드 서부의 해안가 작은마을 스토니브리지의 라이언 씨 농장의
막내 딸 제럴딘. 사람들은 그녀를 이름대신 치키라고 불렀는데요.

 

치키가 관광객 월터 스타를 사랑하고 뉴욕으로 사랑의 도피행을 하면서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하지만 월터는 이내 다른 사랑을 찾아 떠나버렸고
치키 스타씨는 캐시디 여사의 게스트 하우스에서 일하며 돈을 벌고
스토니브리지에서 여름 휴가를 보내는 것을 유일한 낙으로 삼으며 생활하고
있었습니다.

 

월터와의 행복한 결혼 생활을 한다 거짓말 하던 치키 스타는 큰조카 올라가
친구와의 뉴욕 여행 계획을 말하자 궁리 끝에 교통사고를 만들어냅니다.
그리고 마을의 절벽위의 저택 스톤하우스에 살던 노인 미스 퀴니의 부탁으로
그간 모은 재산을 모두 털어 넣어 스톤 하우스를 개조해 해안가 마을에 
작은 호텔을 운영할 것을 결심하는데....

 

다양한 철새들이 날아오는 아일랜드 서부의 바닷가 절벽에 위치한 오래된
건물 스톤하우스에서의 일주일간의 휴식 여행. 그렇게 개장한 스톤하우스에는
일곱팀의 다양한 손님들이 찾아와 초겨울 일주일간의 휴가를 즐기게 됩니다.

 

작은 거짓말에서 시작된 호텔을 찾아온 다양한 사람들의 거짓말 같은 
인생 이야기를 정말 재밌게 잘 풀어낸 글이었습니다. 노 작가의 유작이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만큼 매끄럽고 세련되게 잘 만들어진 글이었습니다.
꽤 긴 글인데도 푹 빠져서 재밌게 읽을 수 있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