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합격의기운
http://blog.yes24.com/5doo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합격의기운
합격의기운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5,85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0 | 전체 881
2020-12-14 개설

전체보기
마음을 바꾸는 방법 | 기본 카테고리 2022-10-06 01:23
http://blog.yes24.com/document/1697671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마음을 바꾸는 방법

마이클 폴란 저/김지원 역/강석기 감수
소우주 | 2021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 마약 투약 경험을 다루는 책

마약버섯, 두꺼비독, LSD

저는 처음 마음을 바꾸는 방법이 인지과학이나 행동처방과 같은 인간의 사고와 판단이 소재인 책인 줄 알았어요. 그러나 이책은 마약 투약 경험을 다루고 있는 책이예요. LSD, 실로시빈, 환각버섯 등 향정신성약물은 아니지만 비슷한 효과를 내는 화합물을 통해 신비로운 경험을 해나간 과정을 적고 있어요. 과거에 일탈이나 범죄로 취급받던 마약들이 사실 인체에 그리 치명적이지 않으며 오히려 생산적이고 창의적인 활동을 위해 활용될 수 있다는 이야기를 하고 있어요. (이거 어디서 들어본 소리죠? 마약쟁이들이 하는 소리)

?? 사이키델릭?psychedelic

 

여러분은 사이키델릭이라는 용어를 들어보신적 있으신가요? 대부분의 분들에게 생소한 용어일 것 같아요. 사이키델릭(psychedelic)이란 LSD 등의 환각제를 복용한 뒤 생기는 일시적이고 강렬한 환각적 도취상태 또는 감각체험을 말해요. 쉽게 말해서 마약에 취해 현실인지 환상인지 구분하지 못하는 상태를 의미하는 조어예요.

저자는 이런 마약에 대한 부정적인 사회적 통념과 달리 본인의 투약경험을 통해 마약에 대한 긍정적인 이미지를 주고 싶었던 것 같아요.

?? 마약투약, 영적경험, 경의롭고 내재적인 경험

 

환각버섯을 먹은 저자는 지구가 하나로 연결되는 경험을 했다고 밝히고 있어요. 쉽게 말해 마약체험을 그린 것인데요. 버섯에 들어있던 실로신이 뇌에서 5-하이드록시트럽타민 2-A 수용체를 활성화해 어쩌구 하는 부분들은, 단지 마약성분이 어떤 화약작용을 거쳐 뇌를 자극하고 뇌의 수용체가 과잉반응하여 이상현상을 일으키는 과정을 의학적 용어로 대체했을 뿐이었어요.

약을 먹자 모든 것이 상호작용을 시작하고 우주와 내가 연결이 되고 자연의 일부로 느껴지는 경험 = 착각이라는 것을 마약쟁이들은 애써 외면하고 있어요.

?? 마약이 뇌에 주는 영향

 

마약투약 경험을 여행이라고 표현하는 저자는 마약이 주는 대표적인 영향을 주체와 객체에 대한 인지능력이 상실된다는 점이었어요. 일반적인 사람은 인사불성이라 표현하는 현상을 사이키델릭이라는 용어를 붙였고 거기에 마약성 화합물이 뇌에 미치는 영향을 의학적 용어를 활용하여 사이키델릭 과학이라고 애써 포장하고 있어요.

마약복용상태(사이키델릭) 에서 느끼는 뇌의 개방감과 체험이 현실과 다른 경험을 하게 하고 이를 통해 창조적인 어떤 활동을 이어갈 수 있다는 맹목적인 염원이 담아있거든요. 제가볼땐 그냥 뽕쟁이들의 항변과 다를바 없었어요. 마약중독으로 옥살이하는 속칭 창조적 예술가들은 창조의 고통을 마약을 통해 도움받았을 뿐이라고 하잖아요? 하나 다르지 않았어요.

 

?? 마약이 주는 엔트로피, 사이키델릭

 

엔트로피란 무질서를 의미해요. 마약복용상태인 사이키델릭상태가 되면 인간은 인지능력이 저하되어 주체와 객체를 구분하지 못하고 마치 자연의 하나인 것처럼 착각하게 되는데요. 저자는 이런 무질서한 뇌의 상태가 오히려 도움이 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의구심을 가지고 있어요. (밝혀진바 없음)

마치 고장난 TV를 후려치면 잠시 돌아오는 것처럼, 마음이 망가진 사람이 우울증이나 무기력 상황에서 마약으로 한대 뇌를 후려치면 정상으로 잠시 돌아올 수 있지 않을까? 하는 마약 애찬론자의 주장인데요. 분명 사이키델릭 과학이라고 했는데 마약이 어떤 작용을 해서 뇌의 수용체를 활성화시키고 세르토닌과 비슷한 효과를 주는 것 까지는 설명하지만, 우울증의 기전을 정확히 이해해서 어떤 부분을 해소시켜주는지는 설명하지 못해요.

?? 마치며

 

이렇게 좋은 마약을 안할 수는 없겠죠? 의도적으로 뇌를 리셋시키는 파괴적인 행동이 창조적인 능력으로 발휘될 수 있다면 파괴도 창조적 활동이라 생각하는 저자예요. 사이키델릭이라고 표현했지만 번역하자면 마약에 취해서 사리분별이 불가능한 상태가 사이키델릭이고요. 물리학 개념인 엔트로피를 마약복용후 제정신이 아닌 상태를 설명하기 위해 사용했지만, 물리학의 개념을 잘 이해하지 못하고 있어요.

그가 말한 사이키델릭 상태가 바람직한 상태이고 창조적인 행위라면, 바람직한 상태를 추구하는게 논리적으로 타당할거예요. 그렇다면 스스로 할 수 있을까? 마약이라는 매개체가 없으면 불가능하겠죠. 그럼 창조적이고 바람직한 행위를 위해 마약을 할 수 밖에 없겠죠.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직접 읽고 솔직하게 작성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