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시엘 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adios1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adios12
소소하게 제가 읽은 책의 리뷰를 남깁니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6·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3월 스타지수 : 별1,85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리뷰어 모집
post-내가 읽을 예정인 책
소소한 잡담
독서 습관 캠페인
나의 리뷰
소설
인문.교양. 취미
기타
리뷰어 클럽 리뷰
대여
전자책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태그
투유유 20세기위대한과학자 아르테미시닌 래스커의학연구상 서평단이벤트 지오메트릭 이슬람패턴 패턴북 경제 여성과학자
2021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예스포인트로 살 수 .. 
꼼꼼하게 잘 읽었습니.. 
당첨 응원합니다. 
좀비를 비롯한 , 판타.. 
지구 상의 동물 연구.. 
새로운 글
오늘 109 | 전체 57315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잃어버린 은띠를 찾아서 | 전자책 2019-01-17 21:39
http://blog.yes24.com/document/1100050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잃어버린 은띠를 찾아서 (세계문학의 천재들 003)

발터 뫼르스 저
들녘 | 2014년 1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은띠는 사랑이다. 나의 은띠는 어디에 ??

 

독일어를 고등학교 때 제2 외국어로 배우긴 했는데, 발터 뫼르스라고 불러야 하는지  발터 뫼어스라고 불러야 하는지 모르겠다.

왜 출판사마다 이름이 제멋대로 인걸까?

반지의 제왕 의 작가 톨킨이 자기 자신만의 새로운 판타지 세상을 창조한 것처럼 발터 뫼어스도 차모니아 대륙이라는 가상의 세계를 창조해서 그 곳을 배경으로 한 소설을 쓰고 있다.

'잃어버린 은띠를 찾아서' 는 바로 차모니아 대륙에 살고 있는 볼퍼팅어라는 종족인 루모의 모험에 관한 이야기이다.

페르하헨 난쟁이들과 농가 식구들의 사랑을 듬뿍 받던 꼬마 루모는 외눈박이 거인에게 악마 바위로 식량으로 잡혀가게 된다.

거기서 상어구더기 스마이크를 만나 여러 가지 도움을 받아 외눈박이 거인을 물리치고 악마바위를 탈출하게 된다.

여기서 발터 뫼어스 소설의 특징 중 하나인 너무 많은 내용이 쏟아져 나와서 독특한 설정이 흥미로운 반면에 독자로 하여금 지루함도 유발한다는 특징이 유감없이 발휘된다.

우리 독자들이 아는 세계가 아니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배경 설명을 해줄 수 밖에 없다는 것을 알지만 말이다.

어쩐지 작가님이 실제로 무척 수다쟁이가 아닐까 짐작해본다.

탈출한 루모는 차모니아 대륙의 다양한 종족들과 만나면서 열심히 성장하면서 본격적인 모험담이 펼쳐진다.

자신의 반쪽인 - 여기서는 은띠로 표현되는데 은띠는 사랑이다 - 랄라 라는 볼퍼팅어를 포함한 볼퍼팅어 종족들을 지하세계의 헬링들에게서 되찾아오는 것이 바로 이 소설의 주가 되는 스토리이다.

영화 호빗에서 엘프족과 난쟁이족이 서로 전투를 벌이다가 오크족이 나타나자 서로 힘을 합쳐서 더 큰 악인 오크족을 몰아내는 장면이 나왔는데, 이 소설의 마지막에서도 절대악인 어떤 존재를 무찌르기 위해 여러 종족이 서로 연합해서 함께 싸우는 장면이 압권이였다.

책의 말미의 전투씬은 진짜 눈을 떼지 못할 정도로 스펙타클했다.

루모의 활약도 활약이지만 조연들로 등장했던 다양한 종족들의 활약 역시 인상적이였다.

전자책으로 읽어서 어느 정도 분량인지 감이 안 왔는데 900페이지가 넘는 소설이라고 한다.

적지 않은 분량의 소설을 이 정도 흡입력으로 독자를 끌어당기는 소설은 그렇게 많지 않다고 생각한다.

그의 다음 작품이 무척이나 기대가 되는데 언제쯤 다음 작품이 나올련지.....

절판된 책이라도 출판사에서 다시 재출간 좀 해 주셨으면 좋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9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