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영화로운 리뷰 생활。
http://blog.yes24.com/bohemian75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Aslan
일기를 쓴다. 매일 쓰지는 못해도 자신을 돌아다 보는 여유를 갖는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7·10·11·12·13·14·15·16·17기

1·2·3·4·5기 영화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11,66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샤론의 꽃 영화 이야기
본질 카테고리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my saviour God to THEE
에브리 프레이즈
예블 Don't try so hard
마음으로 드리는 예배
We welcome you here Lord
내가 나 된 것은
walk On water
나의 리뷰
Basic
영화가 왔네
나의 메모
주 안에서 항상 기뻐하라
태그
늘우리곁에가까이있는거죠 내영혼아_잠잠하라 제가알아줄께요 PrayForAfghan 사랑받기위해태어난사람 어머니_낳아주셔서_감사해요 오늘같이 이런창밖이좋아 시냇가에심은나무 이책을먹으라
202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영화 파워문화블로거
최근 댓글
전 다시 보기로 볼거에요~~~^^ 
요즘처럼 영상이 넘치는 시대에 유용한.. 
이게 특수효과라던가 하는 것들이 시간.. 
아슬란님도 이 책을 읽으셨군요. 저에.. 
이걸 보셨군요. 처음엔 박보검이 나온.. 
새로운 글
오늘 185 | 전체 1006371
2010-06-10 개설

전체보기
창 밖에 밤비가 속살거리는데 | 샤론의 꽃 영화 이야기 2015-09-12 21:16
http://blog.yes24.com/document/819861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늘 때마다 찾아보는 시

쉽게 씌어진 시
윤동주

창 밖에 밤비가 속삭거려
6첩방은 남의 나라,

시인이란 슬픈 천명인 줄 알면서도
한 줄 시를 적어 볼까.

땀내와 사랑내 포근히 품긴
보내 주신 학비 봉투를 받아

대학 노우트를 끼고
늙은 교수의 강의 들으러 간다.

생각해 보면 어린 때 동무들
하나, 둘, 죄다 잃어 버리고

나는 무얼 바라
나는 다만, 홀로 침전하는 것일까?
인생은 살기 어렵다는데

시가 이렇게 쉽게 씌어지는 것은
부끄러운 일이다.

6첩방은 남의 나라
창 밖에 밤비가 속살거리는데,

등불을 밝혀 어둠을 조금 내몰고,
시대처럼 올 아침을 기다리는 최후의 나

나는 나에게 작은 손을 내밀어
눈물과 위안으로 잡는 최초의 악수.

9-12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