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원
http://blog.yes24.com/chan425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dasom
오랜 친구처럼 편안한 쉼터가 되었으면 합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8월 스타지수 : 별1,63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Wish List
My Story
My Favorites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정말 중요한 만큼 어려워 하는 보고서..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6601
2006-03-25 개설

전체보기
아주 친절한 포르투갈 순례길 안내서 | 기본 카테고리 2022-07-02 22:28
http://blog.yes24.com/document/1650735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아주 친절한 포르투갈 순례길 안내서

김선희 저
까미노랩 | 2022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보통 산티아고 순례길 하면 세계 많은 사람들이 찾는 프랑스 남부 생장피에드에서 출발해 산티아고 데 콤포스텔라까지이르는 800km의 여정을 말한다.

저자는 산티아고 순례길을 다녀온 후 까미노의 감동과 기억들이 희미해질 때쯤 두 번째 포르투갈 순례길을 도전하게 된다.

하지만 포르투갈 리스보아에서부터 출발해 산티아고까지의 순례길은 이 책을 통해 처음 경험해봤고 산티아고 순례길에 못지않는 포르투갈 순례길만에 매력이 있는 것 같았다.

 

이 책은 산티아고 스페인 순례길에 비해 정보라든지 자료가 부족한 포르투갈 순례길에 안내서가 될 수 있게끔 저자가 직접 경험한 포르투갈 순례길에 실제적이고 다양한 많은 정보와 자료들을 이 책에 담아내고 있다.

저자는 약 29일간에 포르투갈 순례길 640km을 걸었는데 리스보아에서 파티마까지, 파티마에서 산티아고까지의 여정을 노란 화살표만 보며 혼자 걷는 자신만의 시간과 길에서 만난 많은 인연들과 함께했던 감동과 고마움 그리고 추억의 길 이이야기들이 이 책에 고스란히 담아내고 있다.

 

파티마는 성모 마리아가 발현했다고 알려져 있는 포르투갈 국가적 성지로 매년 5월이면 전국 각지에서 파란색 화살표를 따라 파티마를 향해 걷는 민족대이동이 전개되는데 파티마 성지로 걷는 지역주민 순례단 벤피카 사람들과 함께한 5일간의 추억들 그곳에서 만난 정 넘치는 현지인들과의 만남과 예측불허의 에피소드들을 담아내고 있다.

포르투갈 순례길 첫 여정에 낯설움도 잠깐 벤피카 사람들과의 파티마 순례를 마치고 다시 혼자만의 순례길 여정은 다시 시작된다.

대자연의 모습과 유칼립투스 숲의 기분 좋은 바람과 향기, 포도밭 사잇길에 작은 마을, 카페 옆 성당에 종소리, 포르투칼의 뜨거운 태양, 작은 산골 마을 오솔길, 카페에서 마시는 시원한 맥주 한잔으로 더위를 식히고 순례길에서 만난 사람들의 배려와 온정 그리고 은근한 감동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

 

예측할 수 없는 상황들이 삶의 길이듯 순례길 위에 자신을 맡겨본다.

순례길을 걷는 데에는 정답도, 정석도 없다.

길을 모르면 물어가고, 걷다가 아프면 쉬어 가도 된다. 방법과 속도는 다르더라도 산티아고를 향해서 한 걸음씩 이어가면 된다. 힘들어 멈추더라도 다시 걷다보면 언젠가는 산티아고 대성당 앞에 서 있을 것이다.

순례길을 걷는다는 것은 자신을 내려놓고 위로받고,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을 얻는 것일 것이다.

각자 자신만의 순례길의 의미를 찾아 떠나보자.

 

#포르투갈순례길 #포르투갈까미노 #산티아고순례길 #끼미노푸르투게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