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쓸모없음으로 쓸모를 다하는 것들에 대한 사랑
http://blog.yes24.com/chr7638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채움
자주는 아니지만 꾸준히 읽고 있는 사람입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31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yes24 칼럼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46
2017-01-19 개설

전체보기
[왜 우니?]리뷰 | 기본 카테고리 2020-10-30 21:29
http://blog.yes24.com/document/1324706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왜 우니?

홍인순 글/이혜리 그림
보림 | 2020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왜 우니?>


'해인이'가 울어요. 생쥐와 강아지, 곰이 말을 걸어도 계속 울어요. 그 옆에 다가 온 딱다구리는 "와 울기 놀이야? 나도 같이 하자!"고 말합니다. 다같이 한바탕 울기 놀이를 하게 되죠. 그러다 보니 해인이는 어느새 울음을 그쳤어요. 해인이는 왜 울었을까요? 그리고 어떻게 울음을 그치게 되었을까요?



『왜 울어?』의 홍인순 작가는 울음이 '원초적이고 적극적인 언어'라고 합니다. 곁에 가만히 있어 주기만 해도 충분했을 이 언어에 어른들은 "뚝 그쳐!"로 다그치기만 했지요. 작가는 "뚝 그쳐!"에 굴하지 않고 울음으로 제 의사를 밝히며 건강하게 자라 준 아이들에게 고마워하는 마음으로 이 책을 썼습니다. 오늘도 꿋꿋하게 울어 대고 있을 지구상의 온 아이들을 응원하면서요!




이 책은 5개월에서 5세까지의 아이들에게 권장되는 도서로, 어린 아이들이 책에 손 베기가 쉬운 것을 고려하여 보드북으로 만들어졌어요. 덕분에 아이들이 안심하고 읽을 수 있겠지요. 아가의 비죽 솟은 머리와 우느라 빨개진 코와 볼을 보세요. 일러스트마저 따뜻합니다. 아마 곁에 있어주는 생쥐와 강아지, 곰, 까마귀 덕에 울음을 그친 아가에게 공감할 수도 있을 거예요.



아직 말을 다 배우지 못한 아이들은 물음에 구체적인 의사 표현으로 답을 하지 못하겠지요. 말을 배워도 하고 싶은 말을 제대로 표현하지 못하면 울음으로 그 대답을 대신할 겁니다. 하지만 그 울음이 또 하나의 의사 표현이라는 것을 곁에 있는 어른들이 알아주었으면 좋겠습니다. 그것이 우는 자신에게 관심을 가져 주고, 옆에 있어 달라는 말의 또다른 표현일지도 모르니까요.


(※출판사에서 책을 제공받고 작성한 서평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