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dew518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dew518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mingshoo
dew518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1,70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저도 팬입니다.^^ 
괜찮은 책이네요. 읽어봐야겠네요. 
새로운 글
오늘 14 | 전체 4177
2007-03-26 개설

전체보기
고요한 겨울 밤 아이와 읽고픈 책 ‘눈 내린 날’ | 기본 카테고리 2021-11-21 20:38
http://blog.yes24.com/document/1544286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눈 내린 날

사카이 고마코 글그림/김숙 역
북뱅크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고요하게 아름다운 눈 내리는 날의 일상을 잔잔하지만 따뜻하고 사랑스럽게 담아낸 책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안녕하세요! 오늘은 고요한 겨울 밤

집콕하며 아이와 함께 읽고 싶은 책을 소개해드리려고합니다.

2009년 뉴욕 타임스 Best Illustrated Children’s Books로도 선정된 바 있는 ‘눈 내린 날’은 겨울에 꼭 어울리는 스테디셀러 그림책이랍니다.

토끼베개가 애착 아이템인 저희 아이는 표지를 보자마자 어! 나 토끼 좋아하는데! 토끼 책 읽어주세요라며 반기더라구요.

빨간 코를 자긴 아기 토끼가 조용히 눈 내리는 풍경을 바라보는 모습이 평화로운 책이에요.

읽다보면 빙그레 미소지어지기도 하면서 마음이 평온하고 따뜻해지는 책이라 참 좋았어요.

색감이 화려하고 강렬한 책들도 좋지만, 눈 오는 날이 가진 고요하고 평온한 매력을 잘 담아낸 생각이 듭니다.

봄, 여름, 가을처럼 색채가 풍부하진 않지만 그 나름의 깨끗한 매력을 가진 겨울날 일상을 잘 남아낸 책인 것 같아요.

 

출장 갔다 오늘 오시기로한 아빠도 눈때문에 내일 오신다네요.

아직 침대에서 이불을 덮고 있으면서 창밖을 빼꼼 바라보는 아기토끼가 사랑스러워요.

 

얼른 침대에서 뛰어나와 신발을 신으려하지만 엄마가 눈이 그칠 때까진 바깥으로 나가면 안된다고 말리죠. 폴짝 침대에서 뛰어내리는 듯한 모습, 잠옷바람으로 코트만 걸친 모습이 귀여운 아기토끼에요.

아쉬움이 남아 살짝 베란다에 나가 눈뭉치를 만드는 뒷모습도 귀여워요. 베란다에 눈이 소복이 쌓여있네요.

 

마침내 눈이 그치고 아무도 밟지 않은 하얀 눈 카페트를 밟아봅니다 .

많은 분들이 보며 공감할 장면 같아요.

아무도 가지 않은 눈길을 밟을 때 느끼는 해방감, 자유로움, 설렘이 전해져와요. 

 

 

어설프게 굴려둔 눈 세덩어리가 정감가는 겨울밤입니다. 눈 세덩어리는 아빠, 엄마, 아기토끼일까요?

이야기 속에서만 회자되는 아빠의 존재가 궁금해집니다. 모든 것이 다 드러나지 않아서 그 여백의 미가 독자들에게 상상의 여지를 주는 책입니다. 

 

 

화려함은 없지만 포근한 눈이불처럼 마음 따뜻한 여운을 주는 책 ‘눈 내린 날’, 많은 분들께 추천드리고 싶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