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didini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didini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didini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2,15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서평응모
당첨
ss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온다월드 미스테리스릴러 몽위 박열 인공지능혁명2030 인공지능혁명 정치혁명 처음만나는뇌과학이야기 무엇이아름다움을강요하는가 나오미울프
202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좋은 내용 소개해 주셔서 감사해요 :.. 
좋은리뷰 잘읽었습니다 
잘 보고 ㄱ삽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108 | 전체 193016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극한견주 2 | 기본 카테고리 2018-03-23 21:45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024992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극한견주 2

마일로 글,그림
북폴리오 | 2018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북폴리오 / 글.그림 마일로 / 극한견주 2


사모예드 솜이와 함께하는 극한 인생!
극한견주 2편이 돌아왔습니다~
1편에서는 장모견인 사모예드 솜이의 어린시절을
볼 수 있었는데요~
2편에서는 솜이의 개춘기를 엿볼 수 있답니다.
1편은 강렬한 빨간색이었다면 2편은 산뜻한 노란색인데요.
표지부터 강렬한 삐침 표정이 넘나 사랑스럽게 다가오는
사모예드 솜이~
표지를 보자마자 발 동동 구르며 온몸으로
솜이에 대한 사랑을 표현하는 딸랑구를 보면서
역시 사랑하지 않을 수 없는 솜이의 매력에 흠뻑 젖어봅니다.

 

 

 

 

 

초롱초롱, 귀욤귀욤하던 아가 시절을 지나
얄망 ㅋㅋㅋㅋ 스러움에 무르익어 가는 솜이 ㅋㅋㅋㅋㅋ
얄망스럽다는 단어가 어찌나 깊숙이 다가오던지
순간 빵! 터졌다지요 ㅋㅋ
얄망스럽게 무르익은 솜이의 어엿한 그림, ㅋㅋㅋㅋ
하지만 여전히 에너지가 넘치고
여전히 엉뚱한 솜이의 모습은
너무 철이 들까봐 걱정했던 것이 무색할 정도로
여전히 솜이다운 모습을 간직하고 있어 안심? 이었답니다.

 

 

 

 

 

2편에서는 견주가 전원생활을 할 때 솜이와 생활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남아도는 에너지를 주체하지 못하는 솜이의 일탈로 인해
솜이는 바깥으로 퇴출 명령을 받게 되고 ㅋㅋ
그렇게 급한대로 상자로 아늑한 보금자리를 마련하게 되는데요.
큰 집을 주문할 며칠동안 상자 집에서 생활하게 된 솜이~!
의외로 상자집을 너무너무 맘에 들어하여
정작 큰 새집이 도착했을 땐 바깥에서 자는 엉뚱함을 보이기도 합니다.
그렇게 새집과의 적응기를 거치게 되는 솜이는
왜 잠만 자면 저렇게 머리가 점점 문 밖으로 전진하게 되는 것일까요 ㅋㅋㅋ
자는 모습 또한 사랑스러운 솜이 (견주가 아니라서 이런 생각이 가능한걸지도...)

 

 

 

 

 

극한견주 2에서는 솜이의 성장스토리~!
개춘기를 확인할 수 있는데요 ㅋㅋ
개를 키워보긴했지만 대형견, 장모견들은 키워본 적이 없었기에
장모종 강아지들이 4~5개월이 지나면서 얼굴 털에 경계선이 생긴다는 것을
처음 알게 되었어요.
장모견을 키우는 견주들은 이 시기를 <원숭이 시기>라고 부른다고 하는데
그런 시기가 있다는 것을 처음 알게 된 저로서는
그림만 보아서는 잘 상상이 가지 않았답니다.
인간에게도 사춘기 시절이 그러하듯
개들에게 있는 개춘기 시절,
질풍노도의 개춘기 한가운데 들어선 솜이는
얼굴은 원숭이며 이갈이 중이라 이빨은 영구,
주체 못하는 과잉에너지로 여전히 사고뭉치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데요.
종이 다르다고해도 인간의 사춘기와 다르지 않은 모습을 보면서
신기한 느낌마저 들었답니다.

 

 

 

과연 장모종들의 원숭이 시기 얼굴은 어떤 것일까?
엄청나게 궁금했었는데
바로 요런 모습이라고해요.
정말......
정말...정말...정말.....
보고 빵터지지 않을 수 없는.....ㅠㅠ
너무 웃어서 숨쉬기조차 힘들었어요....
미친듯이 웃어제끼는 저를 보더니 달려온 딸랑구도
마찬가지로 숨이 넘어갈 듯이 웃어제끼기 시작하더라구요....
미안해...솜아....
조금만 더 웃을께......ㅋㅋㅋ
고운 하얀털을 뽐내던 솜이의 자태에 빠져 있던 독자라면
어리둥절하게 만드는 낯선 솜이의 모습이지만
그 모습에서 극한의 웃음을 선사해줬으니
이 또한 사랑스럽지 아니한가????!!!

하악하악
개춘기의 또다른 솜이의 매력을 물씬 느낄 수 있었던
극한견주 2!
그런데.....
그런데.....
극한견주 3편은 또 언제 기다린다멍.....
마일로님 극한견주 3편도 빨리 만나게 해주세요~~
눼???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