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지구공(moonbooc)
http://blog.yes24.com/fkvkejrrh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지구공
지극히 개이적이 리뷰이므로 가볍게 읽어주세요 ~_~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33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스타벅스웨이 현대지성
2020년 12월 1 post
2020년 11월 9 post
2020년 10월 12 post
2020년 9월 9 post
2020년 8월 8 post
2020년 7월 3 post
2020년 6월 6 post
2020년 5월 6 post
2020년 4월 5 post
2020년 3월 13 post
2020년 2월 12 post
2020년 1월 3 post
2019년 10월 1 post
2019년 9월 9 post
2019년 8월 12 post
2019년 7월 21 post
2019년 6월 20 post
2019년 5월 17 post
2019년 4월 10 post
2019년 3월 13 post
달력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리뷰 잘 봤습니다. 
여기에도 남겨주셔서 .. 
책 내용이 잘 정리 되.. 
새로운 글
오늘 5 | 전체 4329
2009-01-22 개설

전체보기
아르테 작은책 시리즈 여덟번째 | 기본 카테고리 2020-10-23 08:20
http://blog.yes24.com/document/1320479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다정한 유전

강화길 저
arte(아르테) | 2020년 10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해인 마을은 이제 지도에서 찾을 수 없다.”


백일장을 나가기 위한 두 친구의 글쓰기를 시작으로 이야기가 교차되며 소설이 진행되는데 사실 읽으면서 많이 혼란스러웠다.

뭐가 소설이고 뭐가 소설 속 소설인지...??


그래도 마지막 작가의 노트에서 느슨한 연결을 통한 언급 덕분에 그저 이렇게 생각하기로 했다.


소설과 소설 속 소설이 서로 교차되어 혼란을 주는 만큼 연결되어 있구나, 라고. ‘느슨한 연결’


사실 모르겠다. 어렵다. ??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