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금비가 내리는 나라
http://blog.yes24.com/goldleaves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금비
(since 2010.1.21) 금비가 내리는 나라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3·4·6·7·9·11·15기 책

5기 일상·교육

10기 사진·여행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3월 스타지수 : 별2,568
전체보기
금빛소개
끄적끄적
육아일기
교단일기
여행일기
사진이 있는 풍경
이웃들
금박용이벤트
금빛다락방
그 외 리뷰
이벤트
스크랩
나의 리뷰
문학/에세이
유아/어린이
인문/사회/과학
육아/교육/가정
여행/예술/만화/실용
음반/영화/뮤지컬/연극
GIFT
나의 메모
비공개메모
태그
#독립출판#1인출판#구성진#시골도백구도처음입니다만#초록스토어#아마도책방 구전 아카이브 은모래책방 남해서점 남해상주가볼만한곳 돌창고 전시공간 유어예 고성카페
2023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서평관련
출판사블로그
작가
최근 댓글
아름다운 책같아요. 여름엔 소설! 그.. 
오랜만에 들려서 반가운 마음으로 리뷰.. 
저자 스스로도 본인은 성공한 사람이 .. 
나를 혁신하고 싶다는 생각이 깊어졌어.. 
매사가 삐딱한 사람도 문제지만, 이중.. 
새로운 글
오늘 412 | 전체 916436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동네 아이들과 할로윈 데이 즐기기 | 육아일기 2015-11-02 10:04
http://blog.yes24.com/document/826846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남해 전통 시장에 갔습니다.

 

장날이 아니어서인지 좌판이 많이 비었네요.

 

 

더 안쪽 골목으로 들어가면

 

 거의 매일 장에 나와 물건을 파시는 개인 상인들이 좌판을 펼친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제가 사는 곳은 바다가 보이는 곳인데다 남해의 남쪽 끝이라서 바람이 많이 불어요.

 

월동 필수 아이템으로 눈여겨 보고 있는 털신들~

 

아주 어릴 적 외할아버지가 갈색털이 깔린 검은 고무신을 신으셨던 이유를 이제야 알겠어요.

 

이런 신도 패셔니스타처럼 소화는 못하지만,,,

 

페션테러리스트로 이미 전락한 상태라..

 

11월이 되니까 정말 추워졌네요.

 

저 날은 이 신발들을 보며 눈으로만 찍어놓고 왔는데

 

다음에 장에 가는 날은 바로 사 올 것 같아요..

 

 

 

앗, 이쁜 젊은 호박들!!

 

이렇게 모아놓으니 가을과 상반되는 그 빛깔이 더 빛을 발하는 것 같아요.

 

하지만 우리가 장에 간 이유는

 

늙은 호박을 사기 위해서죠.

 

그래서 통과~

 

 

드디어 발견한 늙은 호박!!

 

시장에 늙은 호박이 많을 줄 알았는데 잘 안보여요.

 

오히려 떡집에 늙은호밖들이 많더라구요.

 

되도록 좌판에서 파시는 상인의 호박을 사려고 했으나..

 

안타깝게도 우리가 생각하는 모양과 크기가 아니라

 

시장내 상회에서 샀어요.

 

주인할머니 말씀으론

 

"2만원은 받아야되는데 만원에 주는기다~"

 

직접 호박을 따 오신 할머니의 호박이라면

 

가격 흥정할 생각도 없었고 부르시는대로 값을 드리려 했어요.

 

농사 짓는 어려움을 알기에...

 

시장내 입점한 상회라면 형편이 좀 나으니까 가격 흥정을 해볼까, 했지만

 

선수를 치시네요, 만원에 파시겠다고..ㅎㅎ

 

 

 

크죠?

 

호박죽이나 중탕 해먹을만한 크기인데...

 

 

 

비틀이에 올려놓으니까 어울립니다.

 

동서양의 조화를 보는 듯 하네요 ㅎㅎ

 

 

 

아이가 하교하자마자 할로윈 호박으로 만들기 시작.

 

 

 

 

두껑을 오려낼 밑그림부터 그렸어요.

 

호박이 큰만큼 칼질도 쉽지 않을 것 같아요.

 

 

그래서 모든 칼질은 남편이 하기로...

 

 

 

 

 

 

 

두껑 자르는데 성공~~

 

이제 숟가락과 국자로 호박 속을 파냅니다.

 

 

그리고 잭오랜턴의 얼굴을 구상했어요.

 

더 무섭게 보이기 위해 곡선을 이용해서 그렸다가

 

처음 만드는 거니만큼 칼질하다 다칠 위험을 줄이기 위해

 

다시 밑그림을 그렸어요.

 

모두 직선으로 표현.

 

 

 

짜잔~ 완성입니다.

 

 

 

모자도 씌워주고요

 

 

호박 안에 초 하나 넣었더니...ㅎㅎㅎㅎ

 

무섭죵?

 

귀엽나??

 

 

 

이렇게 공간을 마련해서 꾸며보았어요.

 

 

 

남의 나라 명절이긴 해도

 

즐기는 재미는 만국에서 할 수 있는거니까~~

 

이용의 [잊혀진 계절]만 듣기엔 쓸쓸한 시월의 마지막 날이잖아요 ㅎㅎ

 

 

 

 

 

드디어 할로윈데이때~

 

동네 아이들을 조금 모았어요.

 

우리 아들과 절친인 제 친구 아들 둘도 왔어요.

 

 

 

최연소 참가 어린이는 엄마와 이모야들 호위를 받으며 등장했구요..

 

 

우루루 우리 옆집으로 몰려간 아이들..

 

Trick or Treat!

 

제가 이웃분들께 미리 언질을 했거든요.

 

마음의 준비와 함께 사탕이나 먹거리를 준비해두신 이웃 언니들~~

 

아이들 몸에 사탕이 안좋긴 하지만

 

그저 즐기고 경험하게 하는 마음으로 시도했어요.

 

좀 싱겁게 끝나긴 했지만,

 

내년엔 더 잘 할 수 있을거예요.ㅎㅎ

 

라면을 주신 이모도 계셔서

 

애들 돌아왔을때 라면도 끓여먹었네요 ㅎㅎ

 

 

 

우리끼리 할로윈 파티~

 

우리 집은 살림집이 좁아서(단칸방 ㅠㅠ) 애들과 파티할 공간이 안나오고

 

바깥 공간에서 하자니 너무 춥고..

 

마침 주말이라 객실도 쓸 수 없고...

 

공간만 더 있다면 아이들과 훨씬 재밌게 할로윈파티를 할 수 있었을텐데 그게 아쉽습니다.

 

 

 

 

이 소품들을 잘 쟁여두고 내년에 또 써야겠요.

 

내년엔 Trick or Treat!을 연습시켜야겠어요..ㅎㅎ

 

부끄러워서 못하겠대요 ㅎㅎ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7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