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사랑방 손님과 사랑님
http://blog.yes24.com/goodsister112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사랑님
이제는 좀... 열정적으로 독서를 해보려 합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15,02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서평단/이벤트 신청
서평단/이벤트 당첨 ^^
서평단 책 왔어요~^^
사랑님
사랑이 일상
독서습관 _ 오늘 읽은 책
독서습관 - 인생독본 365(레프 톨스토이)
독서목록(2021년)
내가 뽑은 이달의 책(마음닿은문장)
나의 리뷰
시/에세이/만화/예술
문학/작가/동화/추리
자기계발
인문학/철학/심리/역사/과학
Gift
한줄평
서평단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사랑님 #사랑님선물 #종합선물세트 #애드온사랑 서화용인주 #애드온 사랑님 북클러버독립북클러버 그중에제일은사랑입니다♡ #애드온적립
2021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예스네~~
최근 댓글
사랑님. 우수 리뷰어 .. 
사랑님 우수리뷰 선정.. 
사랑님!우수 리뷰 선..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 
어린시절 읽고 많이 .. 
새로운 글
오늘 154 | 전체 18182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사이코지만 괜찮아 2 | 문학/작가/동화/추리 2020-10-04 14:39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311739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사이코지만 괜찮아 2

조용 저
호우야 | 2020년 08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나한테 이 책은 "그래, 안지워지면...... 더 좋은것으로 덧칠하면 되는거네" 이 한마디로 끝낸 책이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읽은날: 2020.9.8~2020.9.13

지은이: 조용

출판사: 호우야

 

작가의 말 중에서~

아주 예전에 한 사람의 진심을 '낯설다'는 이유로 '비정상'으로 단정짓고 멀리 도망쳐 버렸던 후회와 부끄러움으로 시작된 이야기 입니다. 그 후회와 부끄러움의 반대 지점에서 만들어진 인물이 강태입니다.

버거운 삶의 무게를 짊어지고도 감히 타인을 품을 수 있는 용기는  '인정'에서 부터 시작되는 거 같습니다.

너는 너대로 괜찮아.

나는 나대로 괜찮고,

우린 나름대로 꽤 괜찮아.

안 괜찮으면 어때, 그것도 뭐 괜찮아!

 

P.  258  13. 장화 홍련의 아빠

강태  괴로움도... 죄책감도... 후회도 없는... 그냥 깡통이면 좋겠어요...

 

P. 275  13. 장화 홍련의 아빠

간필옹  잊지 말고 이겨내. 이겨내지 못하면 너는 영혼이 자라지 않는 어린애일 뿐이야. 이부분!

 

P. 378  15. 의좋은 형제들

상태  어... 버려...(하다가. 생각이 바뀐) 아니, 버리지마.

강태  ?? 왜? 나쁜 사람이 준 거잖아. 그냥 버려

상태  안돼. 둘리 엄만 잘못한게 없어. 그거 준 사람이 나쁘지, 둘리 엄만 안 나빠

강태  !!

상태  (얼른 인형을 끌어안고) 얘는 잘못 없어. 버리지마

 

P. 441  16. 진짜진짜 얼굴을 찾아서

문영  지워졌네? 나비?

상태  (문영을 보고) 아니, 지운게 아니라... 그 위에 원래대로 덧칠했어... 덧칠... 감쪽 같지? 이제 이위에 새 나비를 그리면 돼...

문영  (의미있게)그러네... 안지워지면... 더 좋은걸로 덧칠하면 되는거네.. 그치?(엄마의 기억도 우리만의 좋은 추억으로 덧칠하며 되겠지...?)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읽은지 한달은 안되었네...

리뷰를 쓰면서 갑자기 떠오른 그림... 내가 드라마를 보면서 탭에다 그렸던 그림이 생각나서

리뷰내용 보다는 그림을 넣고 싶은 생각이 들었네.. 글도 잘 못쓰고 그림도 잘 못 그리지만 드라마 보면서, 주인공들의 대사를 들으면서 그 순간 마음에 와 닿았던 느낌...

그 순간 느꼈던 그때의 그 기분을 남겨 보고 싶었다.

(사진을 여러장 넣고 싶었는데.. 어떻게 하는건지 잘 안된다...)

 

 

모두에게 희망을 준 그래서 "원래 앤딩이 좋으면 다 좋은거야" 했던 이 대사가(누구 대사인지는 기억안남) 이 책의 한줄평 같아... 남겨 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