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책읽는 엄마곰, 책읽는 아기곰
http://blog.yes24.com/grayletter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책읽는엄마곰
책읽는 엄마, 책읽는 아기  주어진시간을 소중히쓰고  보람차게 기록합니다.     네이버 renai_jin     인스타 kimjinhee1872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5·16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17,53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아름다운 풍경!
우리의 이야기들
나의 이야기들
기억하고 싶은 구절
내 생각. 내 글씨
나의 앤에게
엄마곰의 책놀이
감사인사를 나누며
이벤트 자료 스크랩
좋은 자료 스크랩
월간엄마곰
우리의 콜라보
나의 리뷰
너와 읽은 책들
내가 읽은 책들
우리가 본 영화
내가 받은 굿즈
읽을 책 들추기
일년에 고전 열두권
엄마곰의 밤편지
앤셜리의 이야기
한국문학 한구절
세계문학 한구절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10대의뇌 뇌과학서 책읽는아침 흥칫뿡 지오메트릭 이슬람패턴 패턴북 토니로스 너서리라임 에이뭘사랑까지하고그래
2019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독서친구
일고십
출판사
최근 댓글
곰 그림 귀엽게 잘 그.. 
압 제가 등장하는 리.. 
북극곰, 아기곰, 엄마.. 
아름다운 책이 내용도.. 
요즘 주변에 스페인으.. 
새로운 글
오늘 139 | 전체 47623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꿈의 발견 | 내가 읽은 책들 2019-05-22 05:43
http://blog.yes24.com/document/11328479 복사 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꿈의 발견

옥사나 등저
생각속의집 | 2019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나에게만 유독 어려운 일이 있습니다

간절히 소망했던 일, 공들였던 프로젝트, 새로운 도전…. 

노력이 무색하게 나의 소망들이 삐거덕거리는 순간, 절망이 찾아옵니다

(…) 드림캐처는 그 이름처럼 꿈을 찾아주는 마법의 도구입니다

(…) 다시 새로운 꿈을 찾도록 도와주는 마법의 부적이었습니다. (책 머리말에서)

그대의 마음속에 새 날들이 찾아왔다

남아있는 날들이 얼마나 될지 모르지만 우리는 최선을 다해 살아갈 것이다. ?

어시니보인 족의 격언 ?

5월은 원래 내가 가장 좋아하는 달인데, 올해는 어찌나 바람 잘 날이 없는지

속상한 일도 많았고, 울고 싶은 마음이 들기도 했고

10년 넘게 해온 직장생활 자체가 회의에 빠지기도 했다.

렇게 흔들리고 절망하는 내게 가족이 없었더라면, 친구가 없었더라면, 수다방이 없었더라면

아마 나는 울거나 포기하거나 그렇게 무너지고 말았을 테다.

시간이 흐르면 힘든 마음도 덜어진다고, 힘들게만 느껴진 하루들을 보내다 보니 이제는 조금 나아졌다

모두가 잠든 고요한 새벽, 나는 드림캐처에 색을 입히며 마음을 달래본다

그리고 문득 또 괜찮아진 나를 발견한다

또 하루를 살 용기를 얻는 나를 발견한다

책에 집중한다는 것, 무엇인가 빠져든다는 것,

그 모든 것이 나를 또 살게 하는 원동력이라는 것을 잠시 잊을 뻔했다.

문득 나처럼 힘겨워하는 이들에게, 흔들리는 이들에게 이 책을 선물하고 싶다

책 속에서 만나는 인디언들의 잠언과 드림캐처를 통해 

또 하루를 살 용기와 희망을 얻을 수 있도록 말이다.



#꿈의발견 #생각속의집 #드림캐처 #컬러링북 #책속구절 #책속의한줄 #책스타그램 #독서 ##책읽기 #리뷰 #리뷰어 #서평 #서평단 #책읽어요 #책으로소통해요 #북스타그램  #소통 #육아 #육아소통 #책읽는아이 #책으로크는아이 #찹쌀도서관 #딸스타그램 #책으로노는아이 #책속은놀이터 #찹쌀이네도서관 #책읽는엄마 #책읽는여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다시 태어나도 엄마딸 | 기억하고 싶은 구절 2019-05-22 05:24
http://blog.yes24.com/document/11328478 복사 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 검색이 되지 않아 일단 여기 쓴다. 

도서 검색이 되면 리뷰폴더로 옮길 예정)





자식이 부모에게 살해당하는 것만큼 끔찍한 일이 또 있니

이 세상에서 마지막으로 본 게 

자기를 죽이는 부모의 얼굴이라는 너무 슬퍼

이 마쓰키 미호라는 이름, 정말 좋잖아

부모도 이 애가 태어났을 때는 자식이 해복하길 바라며 이름을 지어줬겠지

그런데 겨우 세 살에 죽여버리다니. 그럼 이 애는 대체 무엇을 위해서 태어난 걸까

(…) 일면식도 없는 아줌마지만 이렇게 이름을 적어서 합장하고 애도해주고 싶어. (p.30)

저자는 이 책을 지을 당시 겨우 14살이었다고 한다

그런데 어떻게 이렇게 깊고 진한 글을 쓸 수 있을까

천재작가라는 말 이외는 그녀를 수식할 말 자체가 없는 것 같다

나는 이 책을 읽는 내내 그녀의 투명할 만큼 깨끗한 마음이 그대로 느껴지는 것 같았다.

찌들만큼 가난하고, 고된 삶을 살지만 행복하고 다정하게 살아가는 다나카 모녀

난 그들의 이야기를 읽으며, 알지 못할 위안과 소소함에서 오는 행복이 

무엇인지를 다시 생각하게 되었다

나보다 가진 게 없는 사람을 통해 위안을 느끼는 것 같아 찝찝한 마음이 들기는 했으나

책을 읽다 보니 내가 느낀 위안은 겨우 물질적인 것에서 오는 게 아니라

마음 저 깊은 곳에서 오는 것임을 알고 죄책감을 털어냈다

나는 그렇게 다나카와 한 마음으로 이 책을 읽으며 울고 웃었다.


엄마는 먹는 것에 집착하고, 아이들이 죽은 기사를 읽고 나면 

식은 땀을 흘리며 잠에서 깨어난다

다나카는 막연하게 엄마에게 무엇인가 있다는 것을 알지만 섣불리 개입하지 못한다

엄마는 재혼할 기회가 있었지만 나 때문에 재혼하지 못한다

그 재혼이라는 매개체로 인해 다나카는 정신적으로 성장하고

편견을 가지고 있던 이와 친구가 된다.  

(결과적으로는 많은 상상을 연결 짓는 재혼을 하지 않은 것이 다행이기는 했지만 말이다.)

 

그런 엄마의 모습을 보며, 나는 그녀를 안아주고 싶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다

어느새 세상이 많이 변해서 금전적으로 많이 가지거나

뭔가 많이 해줄 수 있는 엄마가 좋은 엄마라는 캐릭터를 가지게 되었다

하지만 가진 게 없다고 좋은 엄마가 아닐까

자식을 위해 헌신하지 못한다고 엄마가 아닐까

나는 그렇게 자식에게 헌신적인 엄마를 가지고 있지만

나는 과연 내 아이에게 그런 엄마일지를 생각해보면 쉬이 고개가 끄덕여지지 않는다

그렇다면 나는 좋은 엄마가 아닐까

늘 좋은 엄마가 되고자 노력하며 사는 나도 조금은 좋은 엄마가 아닐까, 노력하지 않는 이보다는

그렇다면 결국 마음을 가진, 따뜻함을 가진 그 모두는 좋은 엄마일 것이다.

문득 좋은 엄마는 무엇인지에 대해 생각해보게 된다. 엄마라는 단어에 대해서도 생각해보게 된다.

물론 세상에는 엄마와 딸, 딸과 엄마에 관한 책들이 많다

저절로 눈물이 날만큼 감동적인 책도 있고, 억지로 눈물을 짜내는 책도 있다

단언하건대 이 책은 결코 억지로 눈물을 빼는 책이 아니다

아니, 오히려 울지 않게 유쾌한 말투로 이야기를 끌어가는 책이다.

하지만 읽는 내내 웃음도 나고 눈물도 난다

정말 담담하게 이야기를 끌어가기에 더욱 눈물이 나고, 공감이 되고,

내 이야기인지 다나카의 이야기인지 고민하게 되기 때문이다.

5, 이 따스한 계절에 이 책을 읽을 수 있음에 감사 드린다

더 늦기 전에 내 엄마에게 사랑한다고 말할 용기를 준 이 책에게도 감사를 전해본다.  

#다시태어나도엄마딸 #스즈키루리카 #천채작가 # #다산북스 #놀출판사 #소설 #책추천 #베스트셀러 #책속구절 #책속의한줄 #책스타그램 #독서 ##책읽기 #리뷰 #리뷰어 #서평 #서평단 #책읽어요 #책으로소통해요 #북스타그램  #소통 #육아 #육아소통 #책읽는아이 #책으로크는아이 #찹쌀도서관 #딸스타그램 #책으로노는아이 #책속은놀이터 #찹쌀이네도서관 #책읽는엄마 #책읽는여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        
빨간 머리 앤을 좋아합니다 | 내가 읽은 책들 2019-05-20 00:51
http://blog.yes24.com/document/11323705 복사 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빨간 머리 앤을 좋아합니다

다카야나기 사치코 저/김경원 역
위즈덤하우스 | 2019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나와 가까운 곳에 아름다운 것이 있구나

좀 부족하다 싶으면 앤처럼 상상을 통해 아름다운 것으로 만들 수 있어. (p.31)

 



내가 이 책을 읽는 중이라고 인증을 했을 적에

미라클모닝을 함께 만들고 있는 박공주님께서 이렇게 말하셨다

자서전이에요?”. 

물론 책 제목 때문에 하신 농담이셨지만

나는 이 책을 읽으며 순간순간 내 일기장을 보는 것처럼 고개를 끄덕이고, 좋아했다.

나처럼 앤을 사랑한 사람이 또 있구나, 하고 말이다

내가 앤을 사랑하는 이유는 수없이 많지만

그 중 가장 큰 이유는 어려움을 이겨내는 자세 때문이었다

그녀는 절망해야만 할 것 같은 상황에서도 포기하지 않는다

오히려 더 강하고 담담하게 상황을 이겨낸다

그녀에 대한 글을 쓸 때 내가 자주 하는 말이지만

그녀는 모퉁이 모퉁이마다 만나게 되는 절망조차 새로운 도전으로 받아들였던 것 같다

이 책에서도 그녀의 그런 모습을 담는 페이지가 있어서 읽는 앞 페이지를 넘기며 마음이 두근거렸다

 

 




실제로 어린아이는 어른이 앞뒤가 맞지 않는 태도를 보이는 데 익숙하기 때문인지

어른인 내가 읽고 분개하는 만큼 깊이 상처를 입지 않는 듯합니다. (p.67)

 



하지만 그녀의 감정이 모두 나와 같지는 않았다

특히 마릴라에 대한 그녀의 태도는

과연 저자가 앤의 모든 이야기를 알고 있는 걸까, 하는 의문까지 품게 한다

물론 자수정브로치 사건은 마릴라가 전적으로 잘못한 상황이기는 하다

자신이 어디에 브로치를 두었는지 잊어버리고 앤을 혼내니까

심지어 소풍도 못 가게 할 뻔 했으니까

물론 나도 어린 시절에는 이 사건에 대해 분개했었다

하지만 어른이 되어 이 책을 읽으며 마릴라의 새 면모를 발견했다

아이에게 저지른 실수를 매우 솔직하게 고백하고, 자신의 잘못을 받아들인 것

사실 우리도 그렇지만 살면서 잘못된 것들을 바로잡는 게 얼마나 어려운 일인가

더욱이 나보다 어리거나 아랫사람이라면 대부분의 경우 모른 척 넘어가기 마련이다

하지만 마릴라는 솔직하게 고백하고 용서를 구한다

그리고 마릴라의 그런 솔직한 성정은 루시모드 몽고메리의 글 전체에서 쉽게 찾을 수 있다

그런데 저자는 그녀를 두고 피하고 싶은 대목쯤으로 표현했다

흡사 내가 느끼는 기분은 만화로의 앤만을 읽은 사람일까, 하는 배신감과 실망감이었다

그녀의 애정은 빨강머리앤으로 알려진 

초록지붕집의 앤만이 전부일지 모른다는 기분에 책을 덮어야 하나 고민도 들었다.

 

책의 초반에는 내 마음 같아서 고개를 끄덕였다면

뒤로 갈수록 내가 해석하는 앤과 다른 부분이 많아서 고개를 갸우뚱하기도 하고

다른 이의 눈에는 이렇게 비춰지는구나 하고 생각하는 책이었다

길버트에 대한 해석도 나와 다소 달랐고, 마릴라에 대한 태도는 완전히 달랐다

자연을, 꽃을, 나무를 더 관심 가지고 앤을 읽은 나와는 달리 

그녀의 옷이나 레이스 등에 관심을 가지고 그린 점도 달랐고.

 

물론 각기 다른 시각을 가지기에 여러 명이 같은 책을 읽는 것은 즐거움을 준다

이 책은 내게 새로운 시각으로 앤을 바라보는 재미를 가지게 해주었다

조금은 낯설고, 조금은 다른 느낌의 앤이었지만,

이 달에는 앤을 자주 만날 수 있어 너무 행복하다.

 

 

 

#빨강머리앤을좋아합니다 #다카야나기사치코 #위즈덤하우스 #그림에세이 #책속구절 #책속의한줄 #책스타그램 #독서 ##책읽기 #리뷰 #리뷰어 #서평 #서평단 #책읽어요 #책으로소통해요 #북스타그램  #소통 #육아 #육아소통 #책읽는아이 #책으로크는아이 #찹쌀도서관 #딸스타그램 #책으로노는아이 #책속은놀이터 #찹쌀이네도서관 #책읽는엄마 #책읽는여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4        
완벽해 | 너와 읽은 책들 2019-05-19 22:46
http://blog.yes24.com/document/11323371 복사 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완벽해

맥스 아마토 글그림/이순영 역
북극곰 | 2019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정말 제목처럼 완벽한 경험을 준 책!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먼저 책의 서평을 쓰기

북극곰에게 우리 아이가 그림을 보고 만든 스토리를 팔아달라고 해야겠다

(정말 아이를 낳고 처음으로 심각하게 우리 아이가 작가가 되지 않을까 고민해보았다.)





책은 연필과 지우개, 가지로 엄청난 이야기와 익살스러움을 가득히 눌러 담은 책이다

연필이 마구 낙서를 해대고 지우개는 그것을 지우다 화를 내는데

결국에는 우연찮게 멋진 그림을 그리고 기뻐하는 내용의 책이다

일러스트도 연필과 지우개만 컬러고, 나머지는 모두 연필로 마구 그어놓은 느낌과 

지우개로 슥슥 지워낸 느낌이라 친숙함과 즐거움이 가득하다

북극곰에서 하나 웃라인 대표를 맡을 만한 새내기 데려온 느낌이다.

우리 집에서는 그림책을 읽을 , 내용을 읽어주는 것은 마지막 단계다

그림을 구경하고 아이만의 스토리를 만들고, 우리만의 스토리를 만들고

그림도 그리고 놀이도 하고, 그러다 가장 마지막에 책을 읽어준다

어떤 책은 마지막 단계까지 가는데 너무너무 오래 걸리기도 하고

어떤 책은 깜짝할 사이에 이야기가 진행되기도 한다

책은 일부러 내용을 읽어주지 않았다

왜냐고? 아이가 만든 스토리가 너무 재미있기 때문이다.


아이는 가만히 앉아 한참이나 그림을 구경하더니 엄마가 지우개고 내가 연필이네.” 라더라

그러더니 우리 엄마는 청소를 잘합니다. 내가 - 해도 치워주고, 내가 응가를 해도 치워줍니다

내가 마구 달려가면 넘어진다~”하며 따라와줍니다

우리엄마는 나를 정말 사랑합니다. 내가 빙글빙글 돌면 엄마가 걱정을 합니다

나를 도와주려다 엄마가 넘어졌어요. 엄마가 아플까요? 엄마는 일이 너무 많습니다

나는 엄마에게 나무를 선물합니다. 해님도 줍니다

우주선도 줍니다. 엄마는 행복합니다. 엄마가 조금 쉽니다.

리고 내가 다가가니 나를 안아줍니다. 사랑해.” 라는 스토리를 만들다

(아이가 여러 차례에 걸쳐 읽는 모습을 받아 적음)



책을 읽기 전에는 스토리가 얼마나 대단한지 모를 같다

하지만 그림책을 봤다면

우리 아이가 어떤 문장을 어떤 페이지에 표현한 것인지를 느끼게 같다

그만큼 책은 일러스트도 명료하고, 이야기도 명료하다

(물론 우리 아이가 만든 스토리와는 전혀 다르지만.)

종종 사람들이 아직 돌도 되지 않은 아이에게 너무 많은 책을 읽어주고

책만 읽게 하는 아닌지 의문을 표현하기도 했다

그런데 책을 읽으면서는 아이와 해왔던 독후활동이

독서가 아이에게 얼마나 힘이 되고 있는지를 문득 깨달았다

아마 나는 앞으로도 아이에게 많은 책을 읽어주고, 책으로 노는 법을 가르치게 같다

세상에는 좋은 책이 많고, 좋은 선생님도 많다

하지만 제일 좋은 책은 아이가 펼쳐본 책이고

제일 좋은 선생님은 엄마라는 말이 문득 실감이 나는 날이다.



좋은 책을 만나 아이와 많은 이야기를 나눈 날처럼 배가 부른 날이 없다

정말 책은 많은 아이들의 책장에서 사랑 받고

생각을 꺼내주며 많은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책이 되길 간절히 기도해본다.

완전 강추!



책의 단점 : 전혀 없음. 100점 만점의 100점!

책의 장점 : 스토리가 매우 명확하고, 일러스트도 명확하다. 

             분명 많은 아이들에게 사랑받게 될 것이다.

책의 활용 : 아이와 연필그림을 그려본다. 

             책에서처럼 가득 칠해놓고 그것을 지우개로 그리는 활동도 좋고

             지우개에 묻어나는 연필, 연필이 지워지는 지우개 등을

             아이와 탐색하는 것도 너무 좋으리라 생각한다. 



#완벽해 #맥스아마토 #이순영 #북극곰 #북극곰출판사 #사랑해요북극곰 #책속구절 #책속의한줄 #책스타그램 #독서 ##책읽기 #리뷰 #리뷰어 #서평 #서평단 #책읽어요 #책으로소통해요 #북스타그램  #소통 #육아 #육아소통 #책읽는아이 #책으로크는아이 #찹쌀도서관 #딸스타그램 #책으로노는아이 #책속은놀이터 #찹쌀이네도서관 #책읽는엄마 #책읽는여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3        
크런치 부끄럼쟁이 공룡과 친해지는 책 | 너와 읽은 책들 2019-05-19 22:14
http://blog.yes24.com/document/11323267 복사 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크런치 부끄럼쟁이 공룡과 친해지는 책

시로코 던랩 글/그렉 피졸리 그림
키즈엠 | 2019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책의 표지를 보고서는 처음 ?” 하는 마음이 먼저 들었다

부끄럼쟁이 공룡이라니뭔가 수식어가 이상한 느낌이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나와 달리 아이는 엄마 얘는 부끄럽나 봐요.”하고 말한다

선입견을 가지지 않은 아이에게는 그냥 나무 뒤에 숨은 부끄러운 공룡으로 보였나 보다.

 책은 평면적인 그림책이지만 아이들에게 계속 미션을 주는 책이다

작은 소리로 인사해야 하고생일축하노래도 불러야 하고

이름도 말해주어야 하고같이 춤도 추고놀기도 해야 하며

심지어는 책도 살살 닫아야 한다크런치가 깨지 않도록


사실 처음에  책을 혼자 읽을 때는 이거 뭐지?” 이런 마음이  컸는데

웬걸아이가 어찌나 좋아하는지   자체가 다시 보였고

세네  읽었을 때에는 나도  책이 좋아지고크런치를 위해 책을 조심스레 덮었다

어쩌면  책은 부끄럼쟁이” 크런치를 위한 책이 아니라 새로운 사람들과 만나 인사하고

이름을 공유하며 새로운 인간관계를 구축해가야 하는 우리아이들을 위한 책이다.


우리 아이는 인사를 매우 열심히 하는 아이인데

종종 어른들이 인사를 받아주지 않아 속상해하곤 했다.

 (거의 대부분 안녕하고 같이 인사해주시는데 10%정도는 쳐다보고도 그냥 지나간다

그런 인성을 닮지 않기를 바래본다.)  

그래서 나는 모르는 어른들에게 인사하지 않아도 된다고 알려주고

(어른을 보고 인사하지 말라고 가르쳐야 하는 각박함이 싫다.) 

혹시  인사를 받아주지 않는 사람들은  목소리를 듣지 못했다고 말해주어야 했는데

 책을 읽은 후에는  어른들도 부끄럽거나 들은 거라고 알려주니 한결 수월해졌다

어린이집에서도 친구들과의 관계에서 부끄러움을 타거나 

불편해하는 친구들과의 거리사람과의 거리를 이야기하기에 좋은 책이다

아주 재미있게 그런 내용을 이야기해줄  있어 부담 없고 좋다.

책의 단점 공룡이 공룡처럼  생김..

책의 장점 : 스토리가 너무 귀엽고 재미있다아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책이라  즐거워한다.

책의 활용 : 인사하는 나를 소개하는  등을 이야기해줄  있다.

누구에게 인사해야 하는지 등에서도 이야기해볼  있겠다.

인사를 어려워하는 아이들에게도 좋을 듯하고

인사를 배우고 여기저기 인사하는 아이들에게도 너무 좋은 책이다

다른 친구를 이해하게 하는 시선의 책이기도 하고

매우 여러 각도로 활용할  있는 책이라는 생각이 든다.

#크런치 #시로코던랩 #그렉피졸리 #키즈엠 #키즈엠출판사 #책속구절 #책속의한줄 #책스타그램 #독서 #책 #책읽기 #리뷰 #리뷰어 #서평 #서평단 #책읽어요 #책으로소통해요 #북스타그램  #소통 #육아 #육아소통 #책읽는아이 #책으로크는아이 #찹쌀도서관 #딸스타그램 #책으로노는아이 #책속은놀이터 #찹쌀이네도서관 #책읽는엄마 #책읽는여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2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